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교육 기술

케이라운지, 양방향 학습 서비스 공개

에듀테크 기업 케이라운지가 양방향 학습 앱 ‘노우라운지’를 출시했다고 7월19일 밝혔다. 노우라운지는 교사와 학생이 스마트폰 화면을 공유하고 교육용 협업 기능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교사가 스마트 기기에 메모를 하면 학생들은 실시간으로 교사의 필기 내용을 각자의 스마트폰 기기에서 볼 수 있다. 학습 교재를 동영상, PDF, 사진 등 여러 형식의 파일로 공유하고 그 위에 메모를 할 수 있는 기능도 있으며, 실시간으로 문제를 내고 맞히는 Q&A와 다자간 영상을 지원해 첨삭도 더 쉽게 할 수 있다. 별도의 절차 없이 학교나 학원 교사가 진행하고 있는 수업을 찾아보거나 학생이 듣고 있는 수업에 다른 사용자를 초대하여 공부를 함께 할 수도 있다. 케이라운지는 보도자료를 통해 "노우라운지는 한 학급 전체에서부터 소규모 그룹...

노상범

[블로터포럼] 그들이 도전에 나선 이유

다양한 분야에서 새로운 도전에 나서는 이들이 있다. 블로터닷넷에서는 이들의 도전기를 '새싹찾기'라는 코너를 통해 소개하고 있다. 새싹찾기 코너에 등장했던 이들 중 노상범 홍익세상, 이태호 위스캔 대표, 최영욱 시우인터렉티브 대표를 초대해 '창업'을 결심하게 된 이유에 대해서 물었다. 노상범 대표는 2010년에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가 최근 헤드헌팅 분야로 눈을 돌렸다. 모처럼의 도전도 쓴맛을 봤다. 이번 포럼에서는 대답 대신 질문자로 적극 참여하는 모습을 선보였다. 이태호 대표는 하이텔, KTH, KT를 거쳐 새로운 소셜 서비스를 자신의 손으로 런칭하고 싶어 회사를 차렸다. 최영욱 시우인터렉티브 대표는 전세계 오토바이 헬맷 시장 점유율 1위 업체인 홍진HJC 디자이너 출신이다. '목돈 한번 벌고 싶다'는 소박한(!) 꿈을 안고 회사 문을 박차고 나왔다. 새로운 도전이...

명함인식

[새싹찾기] ⑤'세상을 스캔'하는 이태호 위스캔 대표

기자 생활을 하면서 남은 건 그동안 쓴 기사들과 엄청나게 많은 명함이다. 그런데 이 명함 관리가 말처럼 쉽지 않다. 퇴근 하기 전 입력을 해놔야지 하는 생각을 하다가도 지나치기 일쑤다. 어느 날 보면 명함이 산떠미처럼 쌓여 있다. 명함만 입력해주는 누군가가 옆에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한다. 게으름의 극치라고나 할까? 스마트폰을 구입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아 다운받아본 것이 바로 명함 인식 앱이었다. 물론 인식률 문제로 인해 그냥 빨리 손으로 치는 게 낫겠다는 생각을 하긴 했지만. 그리고 연락처들을 팀끼리 같이 공유하기도 좀 까다로웠다. 웹 오피스 제품들이 나오면서 그곳에 그룹을 마련해 놓고 서로 공유를 하는 형태지만 뭔가 빠진 듯한 느낌이었다. 이런 고민을 하면서 생활을 하던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