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테크핀

arrow_downward최신기사

개미동학원동

‘동학개미운동’의 힘…증권플러스, 상반기 모바일 거래 2배 증가

모바일 주식 거래가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로 인한 주가 하락, ‘동학개미운동’으로 불리는 개인 투자자의 적극적인 참여 등이 원인이다. 증권 어플리케이션 증권플러스를 운영 중인 두나무는 2020년 상반기 거래액이 지난해 동기 대비 117.5% 증가했다고 밝혔다. 증권플러스의 누적거래액은 27일 기준 100조원을 넘어섰다. 모바일을 통한 주식 거래는 이미 다른 수단을 넘어섰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올해 들어 현재까지 유가증권시장에서 무선단말을 이용한 일평균 거래대금이 전체 1위를 차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거래량 기준으로는 이미 지난해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 모두에서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비중이 모든 주문매체를 앞섰다. 2020년 상반기 증권플러스의 거래액은 24조3505억원으로, 지난해 상반기 11조2000억원 대비 2배 이상 상승했다. 또한 23조4259억원을 기록한 지난해 연간 거래액보다 1조원 가까이 높다. 두나무 관계자는 “코로나19의...

두나무

"AI로 미래를 본다"…증권플러스 '인공지능 차트예측 서비스' 출시

두나무가 소셜 트레이딩 서비스 ‘증권플러스’에 인공지능 차트예측 서비스를 출시했다. 인공지능 차트예측은 두나무 계량분석팀이 개발한 머신러닝 알고리즘으로 과거 차트를 분석하고, 향후 예상되는 차트 패턴을 제시하는 서비스다. 현 시점의 주가 흐름과 가장 유사한 과거 차트를 토대로 주가가 어떻게 변화했는지 분석해 투자자의 전략 수립을 돕는다. 이용 방법은 간단하다. 원하는 종목의 차트 화면에서 ‘차트예측’을 선택하면 바로 결과가 나타나며, 약 2000개의 국내 주식 종목과 각종 지수, 해외주식 분석 결과가 함께 제공된다. 두나무는 인공지능 차트예측 서비스 출시를 기념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고 밝혔다. 28일까지 증권플러스 앱 내 공지사항의 ‘인공지능 차트예측 베타 서비스 오픈!’ 게시글에 댓글을 남기면 서비스 무료 이용권 15회를 받을 수 있다. 두나무 관계자는 “상승 확률이 높은...

두나무

두나무, 증권앱 '증권플러스' 확 바꿨다

두나무(대표 이석우)가 출시 6주년을 맞은 증권 애플리케이션 ‘증권플러스’를 전면 개편했다고 2월17일 밝혔다. 회사측에 따르면 새 증권플러스는 메인 화면을 비롯한 주요 화면 개선과 투자 정보 확대 제공이 핵심이다. 이용자 친화적 인터페이스가 적용돼 투자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이 될 것이란게 회사측 설명이다. 메인 화면은 이용 편의를 고려해 메뉴 구성부터 UI까지 대폭 변경됐다. 뉴스/정보, 최근조회, 보유그룹, 관심그룹 등 주요 메뉴가 탭 형태로 제공된다.  기존에는 각각의 페이지로 구분돼 있어 여러 번의 화면 이동 과정을 거쳐야 했지만, 개편 후에는 최신 정보부터 보유그룹과 관심그룹 현황까지 탭 이동만으로 한 화면에서 확인할 수 있다.보유그룹과 관심그룹 종목 화면은 이용자 취향에 따라 리스트형 또는 블록형 중 선택 가능하다. 이용자 선택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