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ATP

한국, 아시아 사이버공격 표적 1순위…“보안자동화 필요”

한국이 아시아지역 국가들 가운데 가장 많은 지능형 사이버공격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보안업체 파이어아이가 12월8일 공개한 수치에 따르면, 올해 지능형 사이버공격을 받은 아시아지역 평균은 24.3%였지만 한국은 이보다 월등히 높은 43.5% 비율로 집계됐다. 파이어아이 제품을 사용하는 고객사를 기반으로 분석된 수치다.   한국 외에는 대만(27.3%)이 가장 많은 공격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 다음으로는 태국(18.2%), 홍콩(17.5%), 인도(16.2%), 싱가포르(12.1%), 일본(7.9%) 순이다. 에릭 호 파이어아이 아시아태평양일본(APJ)지역 총괄 사장은 이날 열린 미디어 브리핑에서 “산업이 잘 발달돼 있고 인터넷 보급률이 높은 한국은 지능형 사이버공격을 가장 많이 받고 있다”면서 국내 많은 조직들이 사이버공격 대응에 있어 어려움에 노출돼 있다는 점을 지적했다. 호 사장은 “사이버보안 전문가를 고용·유지하는 것에 많은 어려움이 있다....

apt

체크포인트, “CPU단에서 악성코드 막는다”

“체크포인트는 혁신을 통해 보안업계 지형을 재정의하겠습니다." 오세호 체크포인트코리아 지사장은 올해 한국 시장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3월19일 오전 서울 강남구 파크하얏트 호텔에 마련한 기자간담회 자리였다. 체크포인트는 방화벽으로 유명한 보안회사다. 시장조사 회사 가트너가 조사한 바에 따르면 2014년 3분기 기준으로 방화벽 장비 시장 가운데 21.9%를 차지했다. 오세호 지사장은 보안 위협이 고도화되고 늘어나고 있다고 지적하고, 체크포인트가 제공하는 3가지 솔루션이 이런 문제에 답이 될 수 있다고 얘기했다. 지능형지속위협(APT)을 CPU단에서 막는 '스렛에뮬레이션', 문서 보안 솔루션 스렛익스트랙션과 모바일 보안 솔루션 '캡슐'이다. 샌드박스형 방어론 시간 오래 걸려 한계 체크포인트는 지난 1월 하이퍼와이즈를 인수했다. 하이퍼와이즈는 컴퓨터 중앙처리장치(CPU) 수준에서 악성코드가 작동하는지 확인하고 차단하는 기술을 개발했다. 이는 샌드박스형 APT 방어 솔루션인 스렛에뮬레이션에 들어갔다. 기존 샌드박스형 APT 방어 솔루션에는 근본적인 문제가...

apt

[IT용어사전] 피싱, 스피어피싱, 악성코드

IT기사, 너무 어려운가요? 핀테크, O2O, SaaS… 도대체 무슨 말인지 모르시겠다고요? <블로터>가 설명해드리겠습니다. IT기사 읽다가 도저히 이해가 안 되는 기사가 있다면 <블로터>에 제보해주세요. 기자가 직접 읽고 풀어서 설명해드리겠습니다. 여기(nuribit@bloter.net)로 기사 웹주소(URL)와 질문을 함께 보내주세요. 보안사고가 잇따라 터지는 요즘입니다. 기사를 읽긴 하는데 너무 어렵습니다. 스피어피싱, APT, 멀웨어… 알아듣기 힘든 용어를 한두 문장으로 설명하긴 하는데, 읽어도 도저히 무슨 뜻인지 모르겠습니다. 지난 2월26일 SK가 보안 담당기자를 서울 중구 SK선린빌딩으로 불러모아 현안 설명회를 열었습니다. 이 자리에서 김용철 SK인포섹 관제솔루션사업팀 팀장은 헷갈리기 쉬운 각종 해킹 용어를 일일히 짚어가며 설명했습니다. 저도 그동안 개념을 섞어 쓰기도 했더군요. 이날 들었던 이야기를 재가공해 독자님께 공유합니다. 해커가 무한상사를 노린다면 시나리오를 써봅니다. ‘무한상사'에서 기밀정보를 빼돌리고 싶은 악성 해커가 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