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바로투자증권

카카오페이, 증권업 진출...바로투자증권 인수 승인

카카오페이의 바로투자증권 인수가 마무리 됐다. 지난 2019년 바로투자증권 지분 60%를 취득하며 대주주 변경승인을 신청한 지 1년여만이다. 금융위원회는 2월 정례회의에서 카카오페이의 바로투자증권 대주주 변경승인 신청을 승인한다고 의결했다. 승인 걸림돌이 될 것으로 보였던 김범수 카카오 의장의 공정거래법 위반 관련 형사소송은 이번 심사에 영향을 끼치지 않았다. 금융위원회는 "공정거래위원회의 의결내용과 법원의 1심 및 2심 판결내용을 볼 때 심사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판단해 중단되어 있던 심사업무를 진행하기로 지난 12월11일 결정했다"라며 "지배구조법령상 승인요건에 대한 금융감독원의 심사결과를 바탕으로, 카카오페이가 재무건전성, 부채비율, 대주주의 사회적 신용 등 법령상 요건을 모두 충족한다고 판단했다"라고 밝혔다. 카카오페이는 공정거래위원회 신고와 매매 대금 납입을 마치는대로 바로 증권사 업무를 시작할 수 있다. 본격적으로...

두나무

“주식 투자 자문, 앱으로 간편하게”

카카오증권을 운영하는 두나무 자회사 두나무투자일임이 주식 계좌 운용에 자신 없는 개인 투자자를 위한 새로운 서비스를 선보였다. 스마트폰 앱을 통해 투자자문사 상품에 가입할 수 있는 자산관리 서비스 ‘카카오증권 MAP(Managed Account by Professional)’이다. 카카오증권 MAP은 주식 투자에서 좋은 결과를 내지 못하고 있거나, 최근 펀드 수익률에 실망한 많은 개인 투자자들을 위한 투자일임 서비스다. 투자자 본인이 직접 주식 투자하는 것과 같이 고객 계좌에서 실제 주식 투자가 이뤄지며, 이 모든 과정은 앱에서 클릭 몇 번으로 고객이 선택한 전문 투자자문사의 전략에 따라 자동으로 진행된다. 주식 계좌를 투자자문사가 자동으로 운용해 주는 셈이다. 오재민 두나무투자일임 대표는 “주식투자나 펀드에서 좋지 않은 수익률을 내고 재테크에 고민하는 개인 투자자를 위해 개발한 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