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위챗

카카오, 2분기 영업이익 47%↑...연매출 3조 돌파할까

카카오가 2분기 호실적을 기록했다. 카카오톡 기반 비즈니스가 성장의 밑거름이 됐다.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는 8월8일 카카오 2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 콜에서 “톡비즈는 핵심 성장동력”이라고 강조하며 “연말이면 6천억원을 넘는 매출 규모로 성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카카오는 2019년 2분기 연결 매출 7330억원을 기록했다. 전분기 대비 4%, 전년 동기 대비 24% 증가한 수치다. 영업이익은 405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46%, 전년 동기 대비 47% 늘었다. 영업이익률은 6%다. 2분기 플랫폼 부문 매출은 전분기 대비 4%, 전년 동기 대비 30% 증가한 3268억원을 기록했다. 여기서 톡비즈는 전년 동기 대비 42% 증가한 1389억원의 매출을 견인했다. 카카오 측은 카카오톡(이하 카톡) 중심으로 수익이 확대되고, 그간 투자해온 신규 사업의 매출이 증가하고 비용이 효율화되면서 사업구조가 이익을 낼 수 있는 선순환 사이클로 들어섰다고 설명했다. 배재현 카카오...

카카오

"톡 광고, 부정적 피드백 많지 않아...자신감 얻었다"

카카오가 채팅목록탭 광고, ‘톡보드’를 이달 전체 이용자에게 적용했다고 밝혔다. 지금까지는 한정된 광고주를 대상으로 시범 운영해왔지만, 호응에 힘입어 올해 3분기 안으로 톡보드 '오픈 베타 테스트(OBT)'에도 나설 계획이다. 이종원 카카오 사업전략팀장은 6월26일 광화문에서 열린 ‘톡비즈 세미나’에서 ‘톡보드’에 대해 “기존 광고 대비 효과가 좋다. 성과가 너무 좋아 두근두근하다”라고 말했다. 톡비즈는 카카오 플러스친구, 카카오톡 선물하기, 이모티콘 등 카카오톡을 활용한 사업을 총칭한다. 카카오는 올해 1분기 실적을 발표하면서 카카오톡 내 광고 확대와 메시지 광고 성장, 선물하기 등 커머스 사업 매출 증대 영향으로 톡비즈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43% 증가한 1269억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포털 기반 사업 매출은 1264억원으로 나타났다. 톡과 포털. 규모는 엇비슷하지만 잠재력은 다르다. 포털비즈 매출은...

그룹채팅

"카톡 ‘채팅목록탭’ 광고, 광고주 반응 좋아"

카카오톡이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거듭난다. 채팅목록에 ‘맞춤형 광고’를 도입하고 이를 기반으로 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카카오는 5월9일 카카오 1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 콜을 통해 최근 카카오톡 채팅목록탭에 도입된 ‘카카오톡 비즈보드(이하 톡보드)’ 광고를 기반으로 한 수익 모델에 드라이브를 걸 계획을 밝혔다. 카카오 여민수 공동대표는 이날 컨퍼런스 콜에서 “톡보드를 통해 4천만명 이상의 이용자가 자신의 취향에 맞는 브랜드를 접하고 친구를 맺고 톡 안에서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다”라며 “메가 트래픽과 정교한 기술력을 결합했다. 국내 메신저 플랫폼을 보유한 카카오톡만이 제공할 수 있는 광고 상품으로 카카오만의 차별적 경쟁력이 있다”라고 말했다. 카카오 발표에 따르면, 2019년 1분기 카카오톡 기반의 사업(톡 비즈) 매출은 카카오톡 내 광고 인벤토리 확대와 메시지 광고...

광고

카카오톡 '채팅목록탭'에 광고 뜬다

카카오톡 채팅목록에 광고가 도입된다. 카카오는 5월2일 오후2시부터 카카오톡 채팅목록탭에서 새로운 광고 상품의 베타 테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광고는 인공지능(AI) 기반 예측을 토대로 이용자마다 상이한 지점에 노출되며, 일반적인 배너 광고와 달리 카카오톡 안에서 구매, 예약, 회원가입 등이 원클릭으로 진행된다. AD뷰 형태로 기본 랜딩페이지가 생성되는 식이다. 현재 무작위로 선정된 일부 이용자에게만 광고가 노출되고 있다. 정식 출시 시점은 정해지지 않았다. 카카오 관계자는 "초기에는 한정된 광고주를 대상으로 베타 테스트 운영 기간을 거쳐, 이용자 의견을 수렴해 카카오톡의 이용성을 해치지 않는 범위로 광고를 고도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