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IBM

IBM, 국내 병원 대상 '왓슨' 사업 강화한다

한국IBM이 인공지능 기술 ‘왓슨’을 B2B 고객에게 적극 내세운다. IBM은 최근 클라우드와 분석 솔루션에 투자해 경쟁력을 높이고 있다. 특히 왓슨에 대한 기대는 크다. 2014년 IBM은 '왓슨 그룹'을 따로 만들고 10억 달러를 투자했다. 한국IBM에도 2015년부터 왓슨 기술 및 관련 고객만 전담하는 부서가 생겼다. IBM은 2009년부터 유지했던 브랜드 전략명 ‘스마트 플레닛’을 2015년부터 ‘코그니티브 비즈니스’로 변경하고 인공지능 기술을 강조하고 있다. IBM뿐만 아니라 여러 글로벌 IT기업들이 인공지능 기술에 투자하고 있다. 구글은 ‘구글 포토’에 사용되는 인공지능 이미지 분석기술을 API 형태로 공개했으며, 마이크로소프트(MS)도 코타나를 기업용 분석솔루션에 적극 도입하고 있다. 배영우 한국IBM 왓슨 기술 고객자문부분 상무는 12월14일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고급 대화를 하려면 제한되지 않은 모든 영역에서 질문을 이해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