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arrow_downward최신기사

NC

엔씨, "모바일과 PC 경계 허물겠다"...시작은 '리니지2M'

엔씨소프트가 모바일과 PC의 경계를 허물겠다고 선언했다. 첫 대상은 11월27일 출시되는 모바일 MMORPG '리니지2M'이다. 크로스 플레이를 지원하는 플랫폼 '퍼플'을 통해 모바일과 PC를 오가며 '리니지2M'을 쾌적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는 방침이다. 엔씨는 25일 정오부터 '리니지2M'과 퍼플 사전 다운로드를 시작하고 27일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리니지2M' 서비스는 27일 자정부터 시작된다. 엔씨는 11월20일 경기도 판교 사옥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고 크로스 플레이 서비스 퍼플에 대해 소개했다. 퍼플은 모바일과 PC 이용자가 함께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크로스 플레이를 지원하는 서비스다. 지난 9월 '리니지2M' 미디어 쇼케이스를 통해 처음 공개됐다. 이번 발표에서는 퍼플의 특징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이 공개됐다. 이날 발표에 나선 김현호 엔씨 플랫폼사업센터장은 "더 높은 퀄리티, 편의성, 보안성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