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Mark Garret CFO Adobe Systems Inc.

어도비 “클라우드 제품이 새 기회 줬다”

“어도비는 그 어느 때보다 지금 세상에 많은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모든 커뮤니케이션 방식에 영향을 줍니다. 신문, 잡지, 모바일 앱 어디에도 어도비가 들어가지 않은 곳이 없습니다." 3월5일 오전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 기자를 불러모은 샨타누 나라옌 어도비 최고경영자(CEO)는 어도비의 잠재력을 자신했다. 그는 '크리에이티브클라우드'(CC)와 '마케팅클라우드'라는 2가지 제품군이 어도비에게 성장 기회를 제공한다고 풀이했다. 어도비는 패키지로 사는 게 아니라 잡지를 구독하듯 월정액 요금을 내고 쓰는 구독형 사업 모델을 퍼뜨린 주인공이다. 2011년 '어도비CC'라는 이름으로 포토샵 같은 콘텐츠 제작 프로그램을 클라우드로 공급하기 시작했다. 덕분에 어도비는 실시간으로 제품을 보완하고 기능을 덧붙일 수 있게 됐다. 프로그램 사용 방식뿐 아니라 과금 방식도 바꿨다. 값비싼 패키지를 한번 사면 계속 쓸 수...

MS오피스365

(-.-)a '아래아한글'과 함께 깔리는 글꼴, 마음대로 써도 되나요?

‘흥신소’는 돈을 받고 남의 뒤를 밟는 일을 주로 한다고 합니다. ‘블로터 흥신소’는 독자 여러분의 질문을 받고, 궁금한 점을 대신 알아봐 드리겠습니다. IT에 관한 질문을 아낌없이 던져주세요. 성심껏 알아봐 드립니다. e메일(sideway@bloter.net), 페이스북(facebook.com/Bloter.net), 트위터(@bloter_news) 모두 좋습니다. ‘블로터 흥신소’는 언제나 영업 중입니다. “한글이나 MS워드 설치하면 같이 깔리는 글꼴은 마음대로 써도 되나요?” - 윤나리(블로터닷넷) 블로터 페이스북지기 윤나리 씨가 제게 물었습니다. 전에 글꼴 관련 저작권을 정리한 기사를 썼는데도 바로 답을 할 수가 없더군요. 그래서 “알아보고 말씀드릴게요”라며 어물쩍 넘어갔습니다. 이 기사로 대답을 갈음합니다. 글꼴≠글꼴 파일 먼저 '글꼴'과 '글꼴 파일'의 차이를 확실히 알아두는 편이 좋겠습니다. 국내법은 글꼴을 저작물로 인정하지 않습니다. 1996년 ‘저작권 등록 반려 처분 취소’ 판결에서...

Adobe

포토샵, PC-모바일 경계 허문다

지난 6월 어도비가 '크리에이티브클라우드'(CC)를 2014 버전으로 판올림했다. 그리고 7월1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세빛둥둥섬에서 ‘크리에이티브 나우 2014 월드투어’를 열고 CC2014 버전에 추가된 새 기능을 선보였다. 이에 앞서 같은 날 오전 한국어도비시스템즈는 기자간담회 자리를 마련해 CC2014의 핵심 기능 몇 가지를 소개했다. 모바일-데스크톱 넘나드는 콘텐츠 저작 환경 이 자리에서 폴 버넷 어도비시스템즈 아시아태평양 지역 CC 기술전도사(에반젤리스트)는 CC를 통한 모바일과 데스크톱의 통합을 강조했다. 그동안 CC는 구글 드라이브 같은 클라우드 저장소 역할에 그쳤다. 사용자는 굳이 작업물을 느린 클라우드 서버에 올릴 이유가 없었다. 하지만 어도비는 이번 판올림으로 CC를 어도비 콘텐츠 제작 생태계의 중심축으로 가져왔다. ▲폴 버넷 어도비시스템즈 아시아태평양 지역 CC 기술전도사 우선, 어도비는 CC를 이용해 모바일과...

라이트룸

스케치에서 '뽀샵'까지…어도비, 모바일 앱 4종 공개

어도비가 모바일 시장에 성큼 다가섰다. 어도비는 콘텐츠 창작 분야에 갖고 있는 지배력을 모바일 영역으로 넓히려 힘써왔다. 2012년 아이패드용 '포토샵 터치'를 출시하고 올해 초엔 아이패드용 '라이트룸'을 내놓았다. 어도비는 이번에 사용자가 모바일에서 창조적인 작업을 할 수 있도록 돕는 응용프로그램(앱)을 새로 내놓았다. 아이패드용 그림 그리기 앱인 ‘스케치’와 아이패드용 제도 앱 ‘라인’, 포토삽 파일(PSD)도 편집할 수 있는 그림 합성 앱 ‘포토샵 믹스’ 등이다. 스케치는 그림 그리기 앱이다. 스케치에서 그린 그림을 어도비 클라우드 서비스인 크리에이티브클라우드(CC)에 올려두고 데스크톱에서 손볼 수 있으며, 어도비가 운영하는 콘텐츠 제작자 커뮤니티 ‘비핸스’에 올려 다른 디자이너의 조언을 구할 수도 있다. 라인은 정밀 묘사와 제도에 특화된 모바일 앱이다. 정밀하게 선을 그릴 수 있으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