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롯데카드

금융 클라우드 도입한곳, 도입할곳, 고생한곳

올해 초 금융위원회는 전자금융감독규정 개정을 발표하며, 금융 분야에서도 활발하게 클라우드를 사용할 수 있게 장려한다고 밝혔다. 금융권에서 퍼블릭 클라우드를 사용하면 다량의 데이터를 손쉽게 수집하고 분석할 수 있고, 다양한 분야의 핀테크 기업을 활성화할 수 있다는 취지였다. 우리은행과 KB국민은행을 시작으로 핀테크 기업과 협력을 위한 클라우드 기반 테스트베드가 등장했다. 금융권이 클라우드를 도입할 길은 열렸지만, 그 과정은 순탄치 않아 보인다. 핀테크 기업은 클라우드를 도입해 서비스를 운영하려면 많은 점을 고려해야한다고 목소리를 모은다. 지난 6월27일 열린 ‘클라우드 인사이트 201’9에서 롯데카드, 한국카카오은행, 뱅크샐러드 등은 금융업에 클라우드를 도입하기까지 겪은 곡절을 발표했다. 롯데카드는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비계정계 시스템을 도입하기 위해 수많은 고민을 거쳐야 했으며, 한국카카오은행은 기준에 맞게 퍼블릭 클라우드를 도입하기 위해...

saas

델테크놀로지스는 왜 ‘멀티 클라우드’를 주목할까

“기업 업무 환경이 근간이 되는 인프라가 클라우드로 바뀌고 있습니다. 기업의 경쟁력이 얼마나 빨리 클라우드 환경에 최적화해 운영하느냐에 달려 있을 정도지요. 과거엔 프라이빗 클라우드만 고집했다면, 요즘은 퍼블릭 클라우드, 앞으론 멀티클라우드 시대가 열릴겁니다.” 조용노 델테크놀로지스 전무는 6월27일 진행된 ‘클라우드 인사이트 2019 컨퍼런스’에서 멀티 클라우드가 대세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업이 사용하는 IT 인프라에서 작동하는 애플리케이션이 데이터센터 중심에서 클라우드로 옮겨가고 있기 때문이다. 지금은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사용하는 기업이 많지만 퍼블릭 클라우드를 고려하는 기업이 늘어나고 있으며, 이는 자연스레 멀티 클라우드 흐름으로 이어질 전망이다. 실제로 5년 전만 해도 AI, 데이터분석 관련 애플리케이션이 흔하지 않았다. 지금은 많은 회사가 이런 애플리케이션을 기업 경영 활동에 활용한다. 클라우드 중심으로 기업 인프라...

멀티 클라우드

클라우드의 미래를 보다... ‘클라우드 인사이트 2019’ 개최

글로벌 기업의 클라우드 기술 동향과 적용 사례를 살펴볼 수 있는 ‘클라우드 인사이트 2019’가 오는 6월27일 쉐라톤 서울 디큐브시티 호텔에서 열린다. 블로터앤미디어가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자원관리원, 한국클라우드산업협회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공공분야와 금융 분야에서의 클라우드 적용사례를 소개한다. 동시에 향후 기업이 디지털 혁신을 이루기 위해 클라우드를 어떻게 도입해야 하는지 다양한 고객사례를 다룬다. 이번 행사는 조용노 델 EMC 전무의 '이제는 멀티 클라우드 시대 - 성공적인 멀티 클라우드 전략은?'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이우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SW진흥과장의 '공공 부문 클라우드 육성 정책', 이규현 퓨어스토리지 SE팀 상무의 '엔터프라이즈의 성공적 클라우드 여정을 위한, 퓨어 스토리지 유니파이 클라우드 솔루션' 등이 발표될 예정이다. 점심시간 이후에는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보안'을 주제로 트랙1 세션과 '공공/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