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빌리티/이동수단

arrow_downward최신기사

FSD

일론 머스크 "테슬라, 2분기 완전 자율주행 구독 서비스 시작"

테슬라가 오는 2분기부터 완전 자율주행 구독 서비스를 내놓는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는 2일 오전(한국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사람들이 완전 자율주행 구독 서비스가 출시되기를 갈망하고 있다”는 한 트위터 이용자 질문에 "2분기 안에는 분명히 나온다"는 답변을 내놨다. 그간 테슬라는 신차 구매시 완전자율주행(Full Self-Driving, FSD) 옵션을 지정해 구매토록 해왔다. 초기엔 7000달러(약 770만원) 수준이었으나 테슬라가 이를 단계적으로 인상하면서 최근에는 1만달러(약 1100만원)까지 올랐다. 이는 사용자들에겐 꽤 부담스런 금액이다. 하지만 구독 서비스가 되면 기존 FSD 옵션을 추가하지 않았던 차량도 간단한 설정 및 무선 업데이트(OTA)를 통해 FSD 기능을 사용할 수 있게 되면서 금액 부담이 한층 낮아진다. 사용을 원치 않으면 구독을 해지 하면 된다. 테슬라 FSD 옵션을 선택하게 되면 고속도로...

그랜저

"인기 심상찮네..."아이오닉5 사전계약, 그랜저 넘고 테슬라 이겼다

현대차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의 인기가 심상치 않다. 국내 완성차 모델 가운데 가장 높은 사전 계약 대수를 기록함과 동시에 전기차가 내연기관 자동차의 사전 계약 대수를 처음으로 뛰어 넘었다. 27일 현대차에 따르면 전국 영업점을 통해 25일부터 사전 계약에 들어간 아이오닉 5의 첫날 계약 대수가 2만3760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019년 11월 출시한 6세대 그랜저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 모델이 보유하고 있던 현대차 역대 최다 첫날 사전계약 대수 1만7294대를 6466대 초과 달성한 수치다. 이로써 아이오닉 5는 국내 완성차 모델과 국내 전기차 모델을 통틀어 역대 최다 사전계약 기록(첫날)을 보유한 모델로 등극했다. 이는 또 글로벌 전기차 강자 테슬라의 지난해 국내 연간 판매량을 넘어선 수치기도 하다. 카이즈유데이터연구소에...

모델Y

테슬라, 모델 Y '스탠다드 레인지' 트림 판매 중단...재개 여부 '불투명'

테슬라가 모델 Y의 최저가 트림 '스탠다드 레인지' 판매를 돌연 중단했다. 국내 뿐만 아니라 전 세계 모든 구매 페이지에서 스탠다드 레인지가 사라졌다. 판매 재개는 물론 이미 주문한 차량 인도 여부도 불투명하다. 22일 테슬라 주문 사이트에선 모델 Y의 스탠다드 레인지 트림이 삭제됐다. 이는 지난 12일, 모델Y의 국내 판매가 시작된 지 딱 열흘 만이다. 해당 모델은 국내 판매가가 5999만원으로 책정돼 전기차 보조금 전액을 받을 수 있는 모델로 화제를 모았다. 현재는 테슬라는 6999만원인 롱레인지와 7990만원인 퍼포먼스 트림에 대해서만 주문을 받고 있다. 테슬라와 테슬라코리아는 모델 Y 스탠다드 레인지 판매 중단에 별다른 입장을 내지 않고 있다. 다만 일각에선 생산량을 맞추지 못하는 가운데 마진율이 낮은 모델에 한해...

가상화폐

머스크가 쏘아올린 해시태그…비트코인 사상 최초 5만달러 돌파

가상화폐 비트코인 가격이 16일 사상 처음으로 5만달러(한화 약 5510만원)를 돌파했다. 이날 블룸버그, 로이터 등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은 뉴욕에서 오전 7시32분(현지시간) 5만191달러를 기록했다. 테슬라, 마스터카드, 뉴욕멜론은행 등 주요 투자자들 사이에서 비트코인이 거래 방식 또는 투자 수단으로 받아들여지면서 랠리가 강해지고 있다고 외신 등은 분석했다. 일론 머스크가 CEO로 있는 美 전기차 업체 테슬라는 미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한 서류를 통해 15억달러(약 1조6530억원) 규모 비트코인을 구매했다고 지난 8일 밝혔다. 이어 뉴욕멜론은행(BNY 멜론)은 가상화폐의 보유·이전·발행 업무를 할 예정이라고 밝혔고, 마스터카드도 올해 중 자체 네트워크에서 가상화폐를 지원하기로 했다. 모건스탠리 또한 비트코인을 투자 대상에 추가할 수 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기대감은 더욱 커졌다고 외신 등은 분석했다. 변동성이 크다는 점에서 투자자들을...

모델3

테슬라, 인도 진출을 위한 '시동'을 켜다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인도 남부 카르나타카주에 첫 현지 공장을 설립하고, 인도 시장 진출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14일 인도 언론 등에 따르면 BS 예디유라파 카르나타카주 총리는 전날 성명을 통해 “테슬라가 우리 주에 전기차 제조 공장을 열 것”이라고 밝혔다. 테슬라는 지난달 카르나타카주의 주도이자 정보기술 핵심 도시인 벵갈루루에 법인 설립 등록을 한 뒤 용지 확보, 부품 업체 물색 등 공장 설립 실사 작업을 벌여온 것으로 전해졌다. 또 제조 공장도 벵갈루루 인근에 설립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예디유라파 주총리가 이번 성명에서 벵갈루루 인근 툼쿠르 지구에 772억5000만 루피(약 1조1700억원)를 투입해 산업 지대를 구축하겠다는 계획을 함께 발표했다. 테슬라의 인도 진출 계획은 이미 지난해 일론 머스크 테슬라...

모델Y

'5999만원' 테슬라 모델 Y 국내 출격...보조금 100% 지원

테슬라가 중형 전기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모델Y'를 국내에 공식 출시했다. 테슬라코리아는 12일부터 모델 Y에 대한 접수를 시작했다. 테슬라 모델Y는 중형 전기 SUV 차량으로 롱 레인지 모델 기준 최대 511㎞를 주행할 수 있다. 퍼포먼스 트림 모델 기준 제로백(시속 100㎞에 이르는 시간)은 3.7초다. 최고 속도는 250㎞다. 국내 출시 트림은 △스탠다드 레인지(기본) △롱 레인지 △퍼포먼스 등으로 5인승 모델 3가지로 출시된다. 가격은 최저 5999만 원부터 시작한다. 옵션 가를 제외한 기본 스탠다드 레인지 5999만원, 롱 레인지 6999만원, 퍼포먼스 7999만원이다. 6000만원 이하의 스탠다드 레인지는 정부의 전기차 보조금 전액을 지원 받을 수 있다. 롱 레인지와 퍼포먼스는 50% 지원 받는다. 정부의 올해 전기차 보조금은 최대 1900만원이다. 모델Y에는 차량 모든 기능을 제어할...

비트코인

[99뉴스]테슬라 전기차, 이제 비트코인으로 산다?

<블로터>가 매일 벌어지는 주요 이슈들을 정리해 알려드립니다. ‘뉴스누나’가 99초 만에 훑어주는 ‘99뉴스’, 플레이버튼을 눌러주세요! 비트코인이 '테슬라 바람'을 타는 모습이다. 일론 머스크가 비트코인을 지지한 데 이어 테슬라가 15억 달러(약 1조6700억원) 상당의 비트코인을 매입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급격한 상승세를 나타내고 있다. 테슬라가 비트코인을 비롯한 암호화폐의 양성화에 '나비효과'를 일으킬 수 있을지 주목된다. 테슬라는 8일(현지시각)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한 보고서에서 비트코인에 15억 달러를 투자했고 수시로 또는 장기적으로 디지털 자산을 획득 및 보유할 수 있다고 밝혔다. 테슬라는 코인 매수 이유로 “현금 수익 극대화와 유연성 확보를 위해 투자 정책을 업데이트했다”고 설명했다. 15억 달러는 테슬라가 보유한 현금과 유동자산 194억 달러의 약 8%에 해당한다. 테슬라는 자동차 구매 시 비트코인으로 결제할...

급등

비트코인, 4만5000달러 돌파…테슬라 호재에 최고가 경신

테슬라가 15억달러 상당의 비트코인을 매입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비트코인 가격이 사상 최고치인 4만5000달러를 돌파했다. 테슬라는 자동차 구매 시 비트코인으로 결제할 수 있다는 가능성도 내비쳤다. 테슬라는 8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한 보고서에서 “현금 수익 극대화와 유연성 확보를 위해 투자 정책을 업데이트했다”면서 “이 정책에 따라 총 15억달러(약 1조 6815억원)를 비트코인에 투자했고 수시로 또는 장기적으로 디지털 자산을 획득 및 보유할 수 있다”고 밝혔다. 15억달러는 테슬라가 현금 및 유동 자산으로 보유한 194억달러의 약 8%에 해당한다. 이와 함께 테슬라는 향후 암호화폐로 자사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이날 보고서에서 테슬라는 “가까운 장래에 우리 제품(자동차)에 대한 결제 수단으로 비트코인을 수용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테슬라의 발표가 알려진 뒤 비트코인...

스페이스X

일론 머스크의 화성 이주선 '스타십', 착륙 중 폭발

테슬라 창업주인 일론 머스크의 우주탐사 기업 스페이스X의 우주선 '스타십(Starship)'이 착륙 과정에서 폭발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스타십은 태양계 행성인 화성으로 이주하기 위한 우주선으로 프로토타입 개발 중에 있다. 2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스페이스X는 미국 텍사스주 보카치카 발사 기지에서 스타십 시제품 'SN9'을 시험 발사했다. SN9은 고도 비행에는 성공했지만 착륙 과정에서 폭발했다. 앞서 SN8도 지난해 12월10일 6분 42초간 비행해 최고 높이에 도달했지만, 착륙 중 폭발했다. 스페이스X는 2050년까지 100만명을 화성으로 이주하는 원대한 계획을 세웠다. 스타십 1대당 100명씩 탑승시켜 한번에 10만명을 화성으로 보내는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 지구와 화성은 26개월 주기로 가까워지는데 스페이스X의 목표대로라면 2050년까지 13차례 보낼 수 있다. 스페이스X는 화성 이주를 목표로 스타십을 개발 중이며 현재 고도비행에는 성공했지만...

bmw

독일 정부, 배터리 공장 설립 위해 테슬라에 10억 유로 지원

독일 정부가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에 10억 유로(한화 1조 6000억원)을 지원한다고 비즈니스인사이더가 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현재 유럽연합(EU)은 전기차 배터리 생산을 위한 29억(3조 9000억원) 규모의 배터리 혁신 프로젝트를 시작했는데 테슬라가 첫 대상자로 선정됐다. 테슬라는 독일 베를린 인근 브란덴부르크 지역에 배터리 공장을 건설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독일 정부는 테슬라 외에도 BMW 등 약 40개사를 대상으로 공적 지원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독일 정부의 이같은 결정은 중국으로부터의 전기차 배터리 수입 의존도를 최대한 줄이기 위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