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arrow_downward최신기사

가계통신비

만 13세 이상 전 국민에게 통신비 2만원 지원...법인폰은 제외

정부가 만 13세 이상의 전 국민에게 이동통신요금 2만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2007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자를 대상으로 9월 현재 보유 중인 이동통신 1인 1회선에 대해, 9월분 요금을 10월 중 차감하는 형식이다. 15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4차 추경안 중 '이동통신요금 지원'의 기준 및 내용 등에 대한 내용이 담긴 알림 자료를 냈다. 이에 따르면 알뜰폰과 선불폰도 포함되며, 법인폰은 제외된다. 기본원칙은 선불폰과 후불폰 둘 다 사용할 경우 후불폰을 우선 지원한다. 후불폰이 다수인 경우에는 먼저 개통한 폰에 대해 우선 지원한다. 선불폰만 있는 경우, 9월말 기준 15일 이상 사용 기간이 남아있는 선불폰에 대해 지원한다. 시니어 요금제 등 통신요금이 2만원 미만인 경우에는 다음달로 이월하는 등의 방법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