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라이브애플리케이션

티맥스오에스, NO 액티브엑스 웹 브라우저 도전

운영체제 및 클라우드 전문기업 티맥스오에스가 정보보안 기업 라이브애플리케이션과 함께 액티브엑스(Active X) 설치가 필요 없는 보안 웹 브라우저를 개발에 나섰다. 최근 개발자 모드에서의 소스코드 열람 기능으로 인해 불거진 수능 성적 사전 유출 문제와 같은 현상을 방지할 수 있다고 자신했다. 양사가 개발 중인 보안 웹 브라우저는 보안 관련 프로그램을 별도 설치할 필요가 없어 편리하다. 웹 표준을 준수하는 티맥스오에스의 웹브라우저 ‘투게이트(Togate)’를 활용할 계획으로 국내 최초의 B2B 전용 보안 웹 브라우저를 노렸다. 윈도우 등 다양한 운영체제(OS)에서 복잡한 액티브엑스 및 플러그인 설치 없이도 보안 기능을 제공한다. 기존 윈도우 환경에서 별도 보안 프로그램 설치가 야기하는 불편성을 제거했다. 여기에 더해 전용회선 기능을 통해 통합된 보안을 지원한다. 자체...

ai

티맥스데이 2019, AI·블록체인·클라우드·협업 중심의 '협업지능' 강조

티맥스 3사(티맥스소프트, 티맥스데이터, 티맥스오에스)는 11월29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된 ‘티맥스데이 2019’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서 3사는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블록체인, 클라우드, 협업 기술을 기반으로 인간과 AI의 효과적인 협업을 가능케 하는 키워드로 ‘협업지능(Collaborative Intelligence)’를 제시했다. 협업지능이란 인간과 인간, 인간과 AI의 협업을 통해 창출되는 지성을 뜻한다. 지능정보사회에서의 협업은 개인간의 교류 단계를 넘어 인공지능과의 융합으로 진화하고 있다. 인간과 AI가 협력하며 서로의 단점을 보완하고 강점을 극대화시킬 때 최고의 의사결정 및 성과를 도출할 수 있다. 한상욱 티맥스오에스 대표는 “인간이 기술에 종속되거나 기술이 수익 창출을 위한 단순 도구로 전락한다면 진정한 의미의 협업지능을 창출할 수 없을 것이다”라며 “티맥스는 AB²C² 기술을 통해 인간과 기술이 서로를 지원하고 보완하는 공존을 이루어 협업지능을...

msa

티맥스오에스가 만든 협업 도구 ‘클라우드스페이스’

통합커뮤니케이션 도구, 생산성 도구 시장에 운영체제 및 클라우드 전문기업 티맥스오에스가 뛰어들었다. '만들고 모일수록 더 즐거워진다'라며 클라우드 플랫폼 위에서 스마트워크&라이프 앱 서비스를 지원하는 '클라우드스페이스' 서비스를 공개했다. 클라우드스페이스는 마이크로 서비스 아키텍처(MSA)를 기반으로 다양한 앱 서비스의 신속한 개발 및 확장할 수 있는 클라우드 앱 개발 플랫폼이다. 티맥스 그룹사의 모든 클라우드 기술을 총 집약했다고 한다. 클라우드스페이스 사용자는 클라우드오피스, 티-드라이브 등을 통해 별도 프로그램 설치없이 여러 대의 PC, 모바일 등 멀티 디바이스 환경에서 언제 어디서나 빠르게 공동 문서 작업 및 파일 관리를 할 수 있다. 화상회의 애플리케이션 클라우드미팅, 메신저 티-토크, 메일 시스템 티-메일 등 다양한 앱으로 협업할 수 있다. 조모임 학생부터 기업까지...협업 시장 겨냥 클라우드스페이스를...

왜 개발자들은 '티맥스OS'에 등을 돌렸나

내 타임라인에서 많은 분들이 "왜 개발자들이 이렇게 티맥스OS를 싫어하나"라는 질문을 하셨다. 그에 대한 내 생각. 많은 개발자들은 이번 '티맥스OS' 발표를 보면서 많은 부정적인 평가를 했다. 티맥스는 훌륭한 데이터베이스와 미들웨어를 만드는 한국 소프트웨어 업계에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는 업체인데, 왜들 이렇게 티맥스OS를 부정적인 시선으로만 바라보는 걸까? 제품이 시연 중에 재부팅됐다거나 완성도의 부족과 같은 것들은 어쩌면 새로운 OS를 만들어나가는 과정에서 충분히 있을 수 있는 부분이다. 개발자들이 지적한 부분은 오픈소스를 사용하면서 그것이 마치 숨겨야 하는 것인 듯하는 것, 처음부터 끝까지 자체 개발했다는 듯한 발표에 반감을 품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우리가 좋아하는 소프트웨어 개발자의 문화가 아니었기 때문이다. 개발자들은 양복 입은 발표자, 교수님의 축사, '국가 경쟁력 강화'라는...

Free BSD

"멀티 OS로 재도전"…‘티맥스OS’ 공개

그동안 말만 무성했던 티맥스OS의 실체가 공개됐다. 티맥스오에스는 4월20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티맥스OS’(TmaxOS)를 처음으로 선보였다. PC부터 모바일, 클라우드 환경까지 아우르는 멀티 OS로 키우겠다는 포부도 함께 밝혔다. 티맥스오에스 쪽은 행사장에 1만명이 넘는 사람들이 참석했다고 밝혔다. 티맥스OS에 대한 높은 관심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미래 IT 환경에서 기업 간 플랫폼에 대한 주도권 선점 경쟁이 치열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에 발표한 티맥스 OS와 플랫폼은 매우 중요한 의미가 있습니다. 표준OS인 티맥스OS는 MS와 구글 들 글로벌 IT기업이 독점해 왔던 분야에 새로운 혁신을 시도하는 첫 단추가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박학래 티맥스오에스 대표는 티맥스OS가 다양한 호환 기술을 바탕으로 MS 윈도우 및 안드로이드, iOS 등 PC와 모바일 프로그램 대부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