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860 QVO

삼성전자, 테라바이트급 QLC SSD 출시

삼성전자가 테라바이트(TB)급 용량의 소비자용 QLC SSD를 내놓았다. QLC 방식의 소비자용 SSD는 이번이 처음으로, 기존 MLC나 TLC 방식보다 동일한 칩 크기에 저장 용량을 늘릴 수 있어 가격이 저렴하다는 점이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QLC SATA SSD '860 QVO 시리즈'를 출시한다고 11월28일 밝혔다. 이번 제품은 다음 달부터 한국, 미국, 중국, 독일을 포함한 전세계 50개국에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8월 소비자용 QLC SSD를 양산한다고 발표했다. 860 QVO 시리즈는 1TB, 2TB, 4TB 등 3가지 모델로 구성됐다. 가격은 각각 149.99달러(약 17만원), 299.99달러(약 34만원), 599.99달러(약 68만원)다. 기존 SSD와 비교하면 용량 대비 가격이 저렴한 편이다. 삼성전자는 이번 제품의 가격 경쟁력을 바탕으로 테라바이트급 고용량 SSD 시장을 빠르게 확대해 나갈...

QLC

삼성전자, 소비자용 QLC SSD 양산

삼성전자가 소비자용 QLC SSD를 양산한다. QLC 방식의 소비자용 SSD 양산은 이번이 처음으로, 기존 MLC나 TLC 방식보다 동일한 칩 크기에 저장 용량을 늘릴 수 있어 가격이 저렴하다는 점이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이번 QLC SSD 양산을 통해 향후 대용량 SSD 시장 성장을 주도할 것으로 전망된다. 삼성전자는 8월7일 1Tb 4비트 V낸드 기반으로 '소비자용 4TB QLC SATA SSD'를 본격 양산한다고 밝혔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기존 고성능 TLC SSD와 동등한 수준의 성능과 동작 특성을 구현했다. QLC란 낸드 기반 플래시메모리 설계 방식 중 하나다. 데이터를 저장하는 단위인 셀 하나에 데이터를 얼마나 많이 넣느냐에 따라 SLC, MLC, TLC, QLC 등으로 나뉜다. 초기 플래시메모리 저장장치는 반도체 한 블록에 비트 정보를...

3D크로스포인트

인텔, 1천배 빠른 메모리 기술 공개

인텔이 완전히 새로운 메모리 기술을 발표했다. 시스템 메모리와 스토리지 메모리의 강점을 모두 흡수한 기술이다. 제품이 직접 소개된 것은 아니고 ‘3D 크로스포인트’라는 이름의 기술이 공개된 것이다. 일단 그 성능이 자극적이다. ‘1천배 빠른 메모리’라는 것이다. 전통적인 메모리에 비해 집적도는 10배가 높고, 낸드플래시에 비해 내구성이 1천배 높아졌고, 데이터 접근 속도도 1천배 빨라졌다. 약간 오해가 있을 수 있는데 1천배는 접근 속도고, 읽기 쓰기 속도에 대해서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이 기술은 기존 낸드플래시 메모리를 개선한 게 아니라 고속 스토리지를 위해 밑그림부터 새로 그린 메모리 기술이다. 기술을 소개하기 위해 한국을 찾은 찰스 브라운 박사는 “저장 장치의 속도 병목을 극복하려는 기술의 돌파구를 찾는 것이 3D 크로스포인트 기술의...

MLC

플래시·MLC·TLC…차이가 뭔가요?

플래시메모리 가격은 점점 저렴해지고 있지요. 제가 처음 플래시메모리를 저장장치로 접한 것은 8MB를 담을 수 있는 USB 저장장치였는데, 당시에 10만원 정도 주고 구입했던 기억이 있습니다. 그래도 디스켓 몇 장을 쉽게 가지고 다닐 수 있고, 데이터도 훨씬 안전했지요. USB 1.1로 1초에 1~2MB씩 읽어내는 속도는 디스켓과 비교도 할 수 없는 신세계가 열리는 듯했습니다. 하지만 그때까지만 해도 작은 용량과 그에 비해 엄청나게 비싼 값으로 하드디스크를 대체하는 것은 꿈만 같은 일이었지요. 하지만 이제는 PC에 하드디스크 대신 SSD를 쓰는 게 전혀 새롭거나 놀라운 일도 아닙니다. 플래시메모리를 선택할 때 중요하게 따져야 하는 부분이 바로 메모리의 방식입니다. 요즘은 주로 MLC와 TLC 방식의 플래시 메모리가 쓰입니다. 흔히 MLC는 ‘좋은...

SD카드

사진 인화하려다 악성코드 감염됐어요

보안 문제는 잊을만 하면 터져 나오는 것 같습니다. 최근에는 아이핀 발급이 온 나라를 들썩이게 했고, 그 전에는 원자력 발전소의 해킹으로 많은 사람들이 불안에 떨어야 했습니다. 보안 문제에 대해 너무 쉽게 생각하고 있지만 사실 그 발단은 아주 사소한 마우스 클릭 하나, e메일 하나인 경우가 많습니다. 스스로가 아무리 조심해도 뜻하지 않은 곳에서 해킹의 씨앗을 물어오는 경우가 있습니다. 최근 사진을 뽑다가 겪은 경험담을 이야기해보려고 합니다. 조금 벗어난 이야기같지만 사진을 열심히 찍지만 결과물을 보는 것은 오히려 예전 필름 카메라 시절보다 확실히 줄어들었습니다. 사진을 인화해서 보는 재미를 잊고 있었나봅니다. 그러고 보니 사진을 인화할 수 있는 사진관도 많이 줄었습니다. 집 근처에는 마땅히 눈에 띄지 않아 근처...

3D V낸드

삼성전자, 1TB 외장형 SSD 공개

SSD가 PC의 하드디스크를 빠르게 대체하고 있다. 플래시 메모리 업계의 다음 목표는 큰 파일을 보관하고 옮기는 외장형 하드디스크인가보다. 삼성전자가 미국 라스베거스에서 열리는 '소비자가전쇼(CES) 2015'에서 독특한 저장장치를 발표했다. 삼성전자는 이 제품을 ‘포터블 SSD T1’라고 이름 붙였다. 외장 하드디스크를 대체하는 제품으로, USB 포트에 연결해 데이터를 저장하는 장치다. 이미 USB3.0 규격을 쓰는 스틱형 USB 메모리가 대중화되고 있고, 노트북용 SSD를 외장 하드디스크 케이스에 물려 쓰는 경우도 종종 눈에 띈다. T1은 플래시 메모리를 썼지만 작은 외장 하드디스크 형태를 갖췄다. 삼성전자는 명함의 5분의 4 정도 크기라고 밝혔다. 과거 1.8인치 마이크로드라이브를 쓴 것과 비슷해 보인다. 하지만 플래시 메모리 드라이브인데 스틱 형태가 아닌 건 장점도, 단점도 될 수 있다....

SSD

퓨전아이오 “플래시 메모리 기술 격차 벌리겠다”

퓨전아이오가 7월10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새 제품 '어토믹' 시리즈를 발표했다. 퓨전아이오는 국내에 진출한 지 3년이 조금 넘었는데, 고객 행사와 기자간담회를 연 건 이번이 처음이다. 최근 몇 년사이 입출력을 위한 직렬 구조의 인터페이스 'PCIe'기반 플래시 메모리 시장에 경쟁이 심해진 탓에, 좀 더 많은 이들에게 새 제품을 알리고 국내 플래시 메모리 플랫폼 시장에서 영향력을 넓히려는 심산에서였다. 퓨전아이오는 PCIe 기반 플래시 메모리 플랫폼을 만드는 업체다. 플래시 메모리에 적합한 아키텍처를 개발해 이에 맞는 플랫폼을 공급하고 있다. 퓨전아이오 제품은 보통 데이터 처리를 많이 하는 애플리케이션에  쓰이며, 해당 애플리케이션의 성능과 속도를 높여준다.  특히 고성능 CPU와 디스크 I/O의 지연 현상을 줄여준다. 이러한 역할을 하는 플래시 메모리 플랫폼의 수요는...

cf

날쌘돌이 플래시 메모리…1초에 600MB

플래시 메모리를 이용한 저장장치들이 계속 진화하고 있다. 그 동안 저장장치가 컴퓨터의 성능을 발목잡는 주범으로 꼽혔지만 SSD 등 플래시 메모리들의 속도가 획기적으로 빨라졌고 콘트롤러의 안정성도 좋아졌다. 프로세서나 메모리가 숨이 찰 지경이다. 삼성전자는 새 SSD 840 시리즈를 발표했다. SSD 840은 1초에 600MB를 읽고 쓸 수 있다. 초당 600MB면 현재 나와 있는 가장 빠른 버스인 시리얼ATA3(SATA6Gb)가 처리할 수 있는 최고 속도를 모두 채우는 성능이다. 우리가 일반적으로 쓰는 하드디스크가 1초에 100MB 정도를 실어나르는 것과 비교하면 놀라운 수준이다. 일단 플래시 메모리 자체가 발전했다. 삼성이 직접 개발한 20nm급 64Gb 토글 DDR2.0 낸드플래시를 넣어 기본적인 읽기·쓰기 속도의 기반을 다졌다. SSD는 플래시 메모리만큼이나 콘트롤러도 중요한데 840시리즈 역시 이전...

샌디스크

"극한에 강하고, 빠르고 안전"…샌디스크, 저장장치 4종 출시

디지털 일안반사식(DSLR) 카메라가 전문가나 일부 마니아층 전유물인 시대는 지났다. 가격은 눈높이 언저리까지 내려왔고, 품질도 만족스럽다. 요즘엔 풀HD 동영상을 지원하는 DSLR 카메라도 적잖다. 심지어 '똑딱이' 디카도 1천만화소는 기본 지원한다. 그러다보니 저장장치 역할이 더욱 중요해졌다. 사진 한 장 찍어놓고 저장되는 시간이 길어져 답답함을 느껴본 적 있는지. 동영상을 저장하는 시간은 왜 그리 지루한지. 셔터를 눌러야 할 급박한 순간, 앞서 찍은 사진을 저장하느라 버벅거리는 디카는 말 그대로 속터지는 애물단지다. 그러니 요즘 시대엔 대용량 데이터를 빠르고 안전하게 읽고 쓸 수 있는 저장장치 몸값이 치솟게 마련이다. 예컨대 샌디스크가 2월17일 내놓은 새 저장장치가 그런 제품이다.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 SDHC UHS-I'를 보자. 이름대로 최근 발표된 SD3.0에 적용된 UHS(Ultra...

낸드

삼성전자-샌디스크, 상호 특허 사용 재계약 체결

삼성전자와 샌디스크는 양사의 반도체 특허에 대한 상호 특허 사용 계약을 갱신했다. 또, 양사는 삼성전자가 플래시메모리 생산량의 일부를 샌디스크에 공급해 주는 조건으로, 플래시메모리 공급계약도 체결했다. 신규 특허계약은 양사의 기존 특허와 공급 계약이 만료되는 2009년 8월 14일 이후 효력이 발생하며, 향후 7년간 유효하다고 삼성전자는 밝혔다. 이번 신규 특허계약은 MLC 낸드와 플래시 스토리지 시스템에 적용되는 양사의 특허를 포괄적으로 포함하지만 3D 메모리 기술은 제외됐다. 양측은 신규 계약기간 동안의 로열티 비율은 기존 계약에서 적용된 로열티 비율의 약 절반 정도가 될 것이라고 밝혔지만 금전적 계약조항은 공개하지 않았다. 삼성전자 권오현 사장은 "이번 계약으로 양사는 플래시시장 회복을 위해 전력을 기울일 수 있게 됐다"며 양사의 거래관계가 더욱 강화되고, 균형있는 특허계약을 맺게 되어 만족스럽게 생각한다" 고 밝혔다. 샌디스크 C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