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emc

델, 70조원에 EMC 인수…4가지 궁금증

델이 10월12일 EMC를 670억달러, 우리돈 약 70조원에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IT업계에서 이뤄진 인수합병 중에서는 가장 큰 규모다. 2014년 페이스북이 왓츠앱을 인수했을 때 약 191억달러(20조원)를 투자했다. 2009년 오라클이 썬마이크로시스템을 인수했을 땐 약 82억달러(8.5조원)를 썼다. 이와 비교하면 이번 인수가 얼마나 큰 규모인지 알 수 있다. 델은 무엇때문에 EMC를 사려 했을까. 델의 EMC 인수건과 관련한 궁금증을 살펴보자. 1. 델·EMC는 어떤 기업? 델은 1984년 설립된 기업이다. 2013년 기준으로 직원은 10만명 정도다. 초기에 PC와 모니터 같은 B2C 사업에 집중했고, 2012년부터 기업용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 시장에 적극 뛰어들었다. 현재는 PC와 서버 분야에서 입지를 넓히고 있다. 가트너, IDC 등에 따르면 주력 제품이던 PC와 서버 분야에서 매출 기준으로 업계 점유율이 2-4위에...

HAWQ

피보탈, 아파치재단에 분석엔진·머신러닝 기술 제공

피보탈이 고급 SQL 분석 기술인 ‘호크(HAWQ)’와 기계학습 기술 ‘매드립(MADlib)’을 아파치소프트웨어재단(ASF)에 제공한다고 10월5일 밝혔다. 호크는 병렬 처리에 최적화된 하둡 기반 분석 엔진이다. 피보탈은 호크를 ASF에 제공하고 데이터과학, 비즈니스 인텔리전스(BI), 데이터 웨어하우스 분야에서 보다 하둡이 많이 사용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아파치 호크는 피보탈의 하둡 배포판, 호튼웍스 데이터 플랫폼(HDP)과 향후 출시 예정인 ODPi 코어에 기반한 하둡 클러스터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매드립은 기계 학습 라이브러리로 대규모 예측 분석기술에서 활용된다. 피보탈, 캘리포니아대학교 버클리캠퍼스, 스탠포드대학교, 플로리다대학교 연구진 및 피보탈 고객들과 협력해 개발한 제품이다. 현재 금융, 자동차, 미디어, 통신 및 교통같은 산업군에서 매드립이 활용되고 있다. 매드립은 호크, 피보탈 그린플럼, 포스트그레SQL 등과 함께 이용할 수 있다. 피보탈은 향후 ASF를...

NIA

클라우드파운드리, 전자정부용 PaaS로 선정

클라우드파운드리가 한국정보화진흥원의 전자정부용 클라우드 플랫폼(PaaS) 개발 사업을 위한 기반 오픈소스 소프트웨어로 선정됐다. PaaS는 클라우드 환경에서 소프트웨어 개발에 필요한 인프라 설치부터 애플리케이션 배포 및 관리까지의 과정을 자동화 해주는 플랫폼이다. 클라우드파운드리는IBM, HP 등이 활용하고 있는 오픈소스형 PaaS 소프트웨어다. 개발자들은 클라우드파운드리로 가상서버나 DB 등의 개별 컴퓨팅 자원을 별도로 구성하지 않고도 간편하게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다. 한국정보화진흥원이 진행하고 있는 ‘개방형 클라우드 플랫폼 개발’ 사업은 차세대 클라우드 플랫폼(오픈 PaaS)을 구축하는 프로젝트다. 현재 전자정부 시스템 구성 및 운영 표준 프레임워크를 기반으로 검증된 소프트웨어를 활용할 예정이다. 이미 클라우드파운드리를 개발한 피보탈을 포함한 국내외 IT기업들이 해당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다. 새로운 플랫폼은 공공부문에 표준 플랫폼으로 먼저 적용되고 추후 민간부문에도 개방해...

미란티스

미란티스, 오픈소스 PaaS 업체 피보탈과 맞손

오픈스택 업체 미란티스가 오픈소스 PaaS(Platform as a Service) 업체 피보탈과 파트너십을 맺는다고 5월11일 발표했다. 두 회사는 앞으로 ‘피보탈 클라우드 파운더리’를 미란티스 제품 위에 통합할 수 있게 기술을 지원한다. 또한 미란티스는 리셀러 자격으로 피보탈 클라우드 파운더리를 고객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클라우드 파운더리는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할 때 필요한 인프라 설치부터 애플리케이션 배포·관리를 자동화해주는 서비스다. 피보탈이 개발한 대표 제품이기도 하다. 클라우드 파운더리는 오픈소스 기술로 VM웨어, AWS같은 기업 제품뿐만 아니라 오픈스택 같은 기술과 호환되는 장점이 있었다. 미란티스는 오픈스택 교육과 유지보수 서비스를 주로 내놓던 기업이다. 2014년까지 200여개 넘는 기관에서 오픈스택 교육을 제공했으며, ‘미란티스 오픈스택(Mirantis OpenStack, MOS)’과 ‘미란티스 오픈스택 익스프레스(Mirantis OpenStack Express, MOX)’ 같은 제품을 개발했다. 미란티스는 지난...

paas

피보탈, “오픈소스 PaaS로 한국 시장 도전”

피보탈이 국내 PaaS(Platform as a Service) 시장에 입지를 넓힐 심산이다. 피보탈은 VM웨어 함께 12월9일에 처음으로 기자간담회를 열고 “앞으로 한국 PaaS 시장에 더 도전할 예정”라고 밝혔다. 피보탈은 오픈소스 클라우드파운드리 상용 기술을 제공하는 업체다. 클라우드파운드리는 VM웨어 내부 기술팀이 2010년부터 연구한 기술이다. 2011년엔 이를 외부에 공개해 오픈소스로 만들었고, 2013년 VM웨어는 PaaS를 외부로 분리시켜 독립적인 회사로 만들었다. 그렇게 탄생한 회사 피보탈은 데이터 분석도구 ‘피보탈 빅데이터 스위트’와 PaaS인 ‘피보탈 CF(Cloud Foundry)’등을 대표 제품으로 내놓고 있다. PaaS는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할 때 필요한 인프라 설치부터 애플리케이션 배포·관리를 자동화하도록 도와주는 서비스다. VM웨어는 마이크로소프트(MS)나 구글처럼 VM웨어 이름을 내건 PaaS 서비스를 내놓을 수 있었다. 그런데 왜 굳이 회사를 분리해서 따로 서비스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