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에레버스

인터넷나야나, "전체 복구까지 최소 2주 필요"

인터넷나야나의 에레버스(Erebus) 랜섬웨어 사태로 피해를 본 데이터가 복구되는 데 최소 2주가 걸릴 것으로 보인다. 인터넷나야나는 6월15일 서버 복구를 위한 1차 복호화 작업에 돌입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2·3차 복호화 작업은 인터넷나야나가 관련 업계의 도움을 받아 비트코인을 매입해 해커와의 2·3차 협상분을 송급한 후 이뤄질 예정이다. 인터넷나야나는 또 관련 업계의 도움으로 매각을 피할 수 있게 됐다. 황칠홍 인터넷나야나 대표는 해커와 협상하기 위해 회사 매각을 불사하고 자금 마련에 나섰다. 이에 인터넷나야나를 8억원에 인수하길 희망하는 업체가 나타났고, 인터넷나야나는 황칠홍 대표의 융통 자산인 4억원에 이 8억원을 합친 금액인 12억원으로 해커와의 협상을 진행해 타결에 이를 수 있었다. 이 소식이 전해지자 협상 타결 다음 날인 6월15일, 한국호스팅도메인협회(이하 호스팅협회)는 성명을...

DDos

"대한민국 인터넷 보안 정책 유감"

정부가 정책을 마련할 때 시장 주체들의 입장을 듣는 것은 너무나 당연한 일이다. 의견을 수렴한 경우에도 막상 정책이 시행될 때 예기치 않은 문제가 발생하는 경우도 다반사다. 그럼 소통을 안했을 때는? 정부가 마련하는 정책이 모두를 만족시킬 수는 없겠지만 최소한 해당 이해 당사자들의 말에는 귀를 기울여야 되지 않겠냐고 김병철 한국호스팅도메인협회장(스마일서브 사장)은 말한다. 그는 어떤 부분에서 정부의 보안 정책에 유감을 표명하고 있을까? 김병철 회장이 관련 글을 보내왔다. 기업은 열심히 뛰어 국가 경제에 이바지 하는게 당연한 도리이고, 그러다 보면 정부 정책에 대해서는 특별한 일이 없는 한 무관심 할 수밖에 없는 것은 당연한 이치가 아닐까? 그러나 요즘은 지속적으로 상당한 관심을 유발시키는 정부 정책들이 줄줄이 입안되고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