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e심

애플은 왜 '아이폰XS'에 e심을 넣었을까

지난 9월13일, 애플이 새로운 아이폰을 공개했다. 아이폰XS·아이폰XS 맥스, 그리고 아이폰XR이다. 셋 다 ‘듀얼심’을 지원한다. 국내는 유심을 2개 쓸 수 있는 듀얼심폰이 별 관심을 받지 못하고 있지만 세계 시장으로 따져 보면 듀얼심폰 수요는 제법 많다. 미국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에 따르면 2017년 전 세계 듀얼심 폰 판매량은 6억5800만대에 달한다. 국가 및 지역에 따라 하나의 이동통신사로는 서비스 범위가 제한돼 2개 이동통신사를 이용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해외 여행 및 출장, 업무용으로도 많이 쓰인다. 해서 듀얼심 자체는 그리 놀랍지 않았다. 애플의 발표에서 특히 눈에 띄었던 건 듀얼심을 나노심과 ‘e심(SIM)’으로 구성했다는 점이었다.   메인보드에 내장된 심 유심은 *휴대전화에 장착하는 사용자 인식 칩(*U+알뜰모바일 참고)을 말한다. 유심에는 기기를...

kt

LTE 로밍은 왜 불편하지

데이터 로밍은 휴가철 해외여행 필수품이 됐다. 예전에는 그저 문자 메시지를 받고 급할 때 전화 정도에 그치고 로밍은 업무나 급한 일이 아니라면 쓰지 않았다. 하지만 스마트폰을 통해 웹서핑과 지도, 내비게이션을 비롯해 카카오톡이나 스카이프 등 다양한 서비스의 활용도가 높아지면서 사용자들도 급증 하고 있다. 하루에 1만원이 결코 적은 돈이 아니지만 여행을 풍요롭고 안전하게 만들어주는 요소다. 국내 이동통신사들은 대부분의 국가에서 데이터 로밍 서비스를 운영중이다. 특히 특정 국가들에서는 하루에 9000~1만원이면 해외에서도 데이터 이용량에 관계 없이 무제한으로 데이터를 이용할 수 있는 로밍 데이터 요금제를 운영한다. SK텔레콤은 79개 로밍 국가에 KT는 51개국에서 무제한 데이터 로밍 요금제를 도입했고 유일하게 1.8GHz CDMA 주파수를 서비스해 왔던 LG유플러스는 LTE 서비스와 함께...

KTF

왜 800MHz 주파수가 주목받을까?

공정거래위원회가 SK텔레콤의 하나로텔레콤 인수에 대한 조건부 허가 결정을 내리면서 800Mhz 주파수 대역 사용에 대한 논쟁이 수면위로 떠올랐다. 공정위가 시정조치 주요 내용 중에 800MHz 주파수에 대한 사용 문제를 정식으로 거론했기 때문이다. SK텔레콤은 하나로텔레콤 인수와 전혀 상관이 없는 내용이 포함돼 있다면 반발하고 있고, KTF와 LG텔레콤은 이번 기회에 관련 문제를 풀어야 한다면 환영 입장을 밝히고 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2008년 2월 15일(금) 전원회의를 개최해 SK텔레콤의 하나로텔레콤 주식취득 건에 대해 국내 유?무선통신시장에서 경쟁제한적 폐해가 발생할 것으로 판단하고 이를 치유할 수 있는 시정조치를 부과하기로 했다. 관련 내용을 한번 살펴보자.  《시정조치 주요내용》 1. 시정조치 주요내용은 SKT와 하나로는 정통부의 인가여부 결정일로부터 5년간 다음 사항을 준수할 것  가. SKT는 자신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