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모바일

"전자정부 서비스, 이용 국민 97.2%가 만족"

작년 한 해 동안 국민 10명중 9명이 전자정부 서비스를 이용했고, 이용 국민의 97.2%가 서비스에 만족한 것으로 조사됐다. 행정안전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8년 전자정부 서비스 이용실태 조사결과’를 2월10일 공개했다. 이번 조사 결과 전자정부 서비스 인지도는 전년 대비 1.8%p 상승한 92.5%를 기록했으며 특히 만 16세~49세 연령층에서 인지도는 99% 이상으로 높게 나타났다. 이용률은 전년 대비 0.8%p 상승한 87.5%였으며, 국민들은 관련 기관에 ‘직접방문(40.0%)’하는 것보다 ‘인터넷·모바일 등 전자정부 서비스 이용(56.6%)’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들은 자주 이용하는 전자정부 서비스로 경제·활동 분야에서 국세청 홈택스(85.2%), 생활·여가 분야에서 기상청 날씨정보(73.4%) 공공·민원 분야에서 정부24(72.6%) 등을 꼽았다. 또 이용자들의 90.9%는 정부 관련 정보검색 및 조회, 90.4%는 행정·민원처리를 목적으로 전자정부서비스를 이용한다고...

kt

KT-행안부, 스마트워크센터 오픈

KT와 행정안전부는 12월 7일 서울시 종로구 세종로 정부중앙청사에서 ‘하이브리드형 스마트워크센터’ 개소식을 열었다. 정부중앙청사 11층에 오픈한 센터는 53개의 근무좌석과 화상회의가 가능한 영상회의실과 일반 회의실로 구성돼 있다. 이 곳의 특징은 개방형 공간설계를 통해 일반 사무실과 스마트워크센터의 개념을 융합시켰다는 것이다. 평상시에는 일반 사무공간 형태로 운영되며, 출장이나 파견근무 등으로 공석이 생기면 다른 지역이나 부서 직원 누구나 스마트워크센터처럼 이용이 가능하다. 이용자는 출입문 앞에 설치된 키오스크(터치 스크린 방식의 정보전달 시스템)에서 좌석 확인 및 이용예약을 한다. 각 좌석 PC에는 VDI(Virtual Desktop Infrastructure, 데스크톱 가상화)가 적용돼 있어 어느 자리에서나 개인 사무용 PC처럼 사용할 수 있다. KT STO(Service Transformation and Optimization)추진실 김홍진 부사장은 “일반 사무실과 스마트워크센터가 하이브리드된 공간 디자인을...

행안부

행안부, 올 상반기 행정업무용 SW 선정

행정안전부는 2008년 상반기 '행정업무용 소프트웨어'로 총 23개 제품을 최종 선정했다. 행안부는 매년 반기별로 각급 행정기관과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로부터 우수한 소프트웨어 제품을 추천 받아 적합성 시험을 거쳐 '행정업무용 소프트웨어'를 선정, 조달청을 통해 단가계약을 체결해, 행정․공공기관에서 간편하게 소프트웨어를 구매해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수요조사 결과 신청된 46개 제품 중 23개 제품이 적합성 시험에 합격해 추가로 선정됐다. 또한, 행안부는 저작권이 없는 소프트웨어가 행정업무용으로 선정되지 않도록 사전에 예방하고 선정된 제품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제정한 '행정업무용 소프트웨어 선정 지침(행정안전부고시2008-36호 : ’08.8.22)'에 따라, 선정취소 사유에 해당되는 130개 제품에 대하여 선정을 취소할 예정이다. 이번 선정취소 대상은 5년간 연속해 조달청을 통한 판매실적이 없는 129개 제품과 저작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