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구글

구글 네스트, CCTV 업체 드롭캠 인수

구글의 스마트홈 윤곽이 조금씩 더 뚜렷해졌다. 네스트는 6월20일(현지시간) 가정용 CCTV를 만드는 스타트업 드롭캠을 현금 5억5500만달러에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우리돈 5700억원 정도다. 지난 1월, 구글은 네스트를 32억달러를 주고 사들였으니 드롭캠도 구글 품으로 들어왔다고 볼 수 있다. 네스트 온도조절기는 사용자가 집안 온도를 스마트폰으로 어디서든 조작할 수 있게 돕는 기구다. 지난 5월부터 돌았던 구글의 드롭캠 인수 소문이 현실화된 셈이다. 드롭캠은 2009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둥지를 튼 스타트업이다. 무선인터넷에 연결돼 PC나 스마트폰으로 원격 모니터링을 할 수 있고 마이크가 내장돼 양방향으로 소리도 주고받을 수 있는 가정용 CCTV를 만든다. 저장된 동영상은 클라우드에 보관된다. 플러그앤플레이 방식으로, 말 그대로 꽂으면 바로 동작해 누구나 간단히 설치할 수 있다. 드롭캠을 인수함으로써 구글의 사생활 침해가...

구글 네스트

밥솥, 전구, 청소기…현관 문턱 넘은 '스마트홈'

이른 아침 알람 소리대신 스마트 전구가 서서히 밝아진다. 서서히 잠에서 깨니 그렇게 상쾌할 수가 없다. 서둘러 출근 준비를 했더니, 아뿔싸! 방 불은 끄고 나왔던가? 스마트폰을 켜서 확인을 하니 작은 방 전구가 켜져 있다. 전등 끄는 것 쯤이야 스마트폰에서 바로 할 수 있다. 점심을 맛있게 먹었는데, 집에서 외로이 있을 강아지가 생각났다. 스마트폰 화면에 비친 빈 개밥그릇에 사료도 한웅큼 넣어줬다. 이제 곧 퇴근길. 배고프다. 저녁거리를 사가야 하는데 냉장고에 뭐가 있는지 가물가물하다. 모바일 메신저를 켜 냉장고에게 메시지를 보낸다. “냉장고에 뭐 있니?” 답문이 온다. “계란 5알, 요구르트 2개, 맥주 한 캔.” 먼 미래 얘기가 아니다. 바로 오늘의 기술이다. ‘스마트홈’은 멀리 있지 않다. 전세계 대형...

BB

[BB-0106] 삼성, 새 ‘스마트홈’ 발표

삼성, 새로운 ‘스마트홈’ 서비스 발표 삼성전자가 이번에 스마트TV와 냉장고, 에어컨 등 각종 가전기기와 네트워크로 데이터를 주고받는 ‘스마트홈’ 서비스를 선보였습니다. 클라우드로 모든 가전기기를 엮는다고 하는군요. 스마트폰에 깔린 스마트홈 앱을 이용해 조명도 조절하고, 집안 온도도 조절하고, 가전기기 전원도 차단할 수 있다고 합니다. 집안 모습을 ‘홈뷰’라는 카메라로 촬영해 갤럭시 스마트폰에 비디오 스트리밍으로 전송하는 기능도 있습니다. [Engadget] 쉐보레, 레이싱 게임 리플레이 보듯 차량 주행 분석 쉐보레가 차량의 주행정보를 실시간으로 분석해서 보여주는 PDR(Performance data recorder)을 CES에 공개합니다. 이걸 이용하면 마치 레이싱 게임의 리플레이를 보여주듯 720p 해상도의 카메라 영상과 함께 차량의 상태나 움직임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고프로로 영상만 촬영해서 분석하던 것을 차량의 주행정보나 GPS 정보와...

MS

MS가 보여주는 10년 뒤 '디지털 홈'

디지털 기술과 홈네트워크는 미래 가정의 모습을 어떻게 바꿀 것인가. 오래된 이 물음을 두고 여러 예측들이 나왔지만, 대개는 말 그대로 상상이나 예측으로 멈추고 말았다. IT 기술 발전이 지금과 다른 가정과 사무실 모습을 만들어낼 것은 틀림없지만, 그건 뜬구름 같은 얘기들 아니었던가. 그 모습을 눈으로 보여주지 못했으니까. 허나, 미래 가정의 모습을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공간이 있다. 미국 시애틀 마이크로소프트(이하 MS) 본사에 진열된 'MS 홈'이다. 이 곳은 MS 주요 기술들을 기반으로 10년 뒤 가정의 모습을 꾸며놓았다. 가상 환경이라고는 하지만, 지금 기술을 이용해 실제로 구현돼 있는 가정 모습이다. 상용화에 이르지 않았을 따름이다. MS 임원 브리핑센터 안에 마련된 'MS 홈'은 일반인 출입이 지극히 제한된 공간이다....

홈네트워크

케이블TV, 홈네트워크 서비스 도입 박차

'홈네트워크 서비스 시장도 놓칠 수 없다.' 한국디지털케이블연구원(http://www.klabs.re.kr 이하 KLabs)은 HFC 망을 활용한 홈네트워크 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MoCA(Multimedia Over Coax Alliance)와 협약을 체결했다. KLabs의 한운영 센터장과 MoCA 기술책임자인 안톤 몬크(Anton Monk)는 16일(한국시간) 미국 샌디에이고에 위치한 MoCA 본사에서 홈네트워크에 관련된 정보를 공유하기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케이블TV방송 사업자들이 HFC망을 통해 디지털방송과 인터넷접속, 인터넷전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만큼 이 망을 활용해 홈 네트워크 서비스까지 확대하겠다는 전략이다. KLabs 이대룡 선임연구원은 "케이블 관련 기술이나 장비 시장은 북미 지역이 주도하고 있다고 봐도 무방하다"고 전하고 "홈네트워크 서비스를 위한 표준도 서로 공유하면서 서로간에 규모의 경제를 키울 수 있도록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미 검증된 장비를 도입할 수 있고, 국내 장비...

KSE

우군과 미래 시장 정조준하는 한국MS

한국MS와 KIPA는 크게 u-홈, u-모바일, u-오피스 분야로 나눠 관련 업체들의 신청을 받아왔다. u-홈은 디지털 홈 네트워크와 엔터테인먼트 관련 소프트웨어 기술과 솔루션, u-모바일 분야는 이동 통신 환경과 유무선 통합 고속망 서비스 인프라를 활용하는 유무선 통합 소프트웨어 기술과 솔루션을 보유한 기업, u-오피스 분야는 VoiP 기술과 사무 환경이 결합된 소프트웨어 솔루션과 서비스 영역이다. 3개의 큰 카테고리 속에서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디지털 홈 소프트웨어, 텔레메틱스/RFID/임베디드 소프트웨어, 디지털콘텐츠와 소프트웨어 솔루션, VoIP(Voice over IP)가 결합된 차세대 사무환경과 기타소프트웨어 등 크게 4개 분야로 세분화해 업체를 선정했다.  4개 분야는 유무선 통합 환경에서 최근 각광을 받고 있는 것으로 차세대 시장 헤게모니를 장악할 수 있는 영역이다. 정보통신부가 8월 31일에 발간한 '2006년도 정보화에 관한 연차보고서'에 보면 정부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