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메모워치

휴이노, 국내 최초 웨어러블 의료기기 건강보험 등재

18일 인공지능(AI) 기반 디지털 헬스케어 업체 휴이노(HUINNO)의 메모워치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부터 국내 최초의 손목시계형 의료기기로서 행위 요양급여대상임을 확인 받았다. 추후 고가의 심전도 검사 장비와 S/W가 도입돼 있지 않은 1차 병원에서도 휴이노 메모워치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요양급여 중 하나인 '일상생활의 간헐적 심전도 감시(E6546)' 코드로 처방할 수 있다. 원격의료 뚫은 규제 샌드박스 1호 사업자 휴이노가 신청한 '손목시계형 심전도 장치를 활용한 심장 관리 서비스'는 지난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개최한 제1차 신기술·서비스 심의위원회에서 '실증특례'로 선정되면서, ICT 규제 샌드박스 1호가 됐다. 같은해 3월 메모워치는 국내 최초 웨어러블 의료기기로 식품의약안전처로부터 승인 받은 바 있다. 현재 휴이노와 고려대 안암병원에서 임상시험을 활발히 진행 중이다. 5월 말 탐색 임상시험을 종료할 예정이다. 임상시험 책임자인 고려대 안암병원 손호성 부원장은 "기존 부정맥 환자들은 두근거리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