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8K

삼성전자-KT스카이라이프, 실시간 8K 위성 방송 시연

삼성전자와 KT스카이라이프가 8K 위성 방송 송수신을 성공적으로 시연하고, 기술 안정성을 확인했다고 7월30일 밝혔다. 이번 시험 방송은 7월26일 서울 목동 방송센터에서 2019년형 삼성 QLED 8K를 이용해 진행됐다. KT스카이라이프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의 천리안 위성을 이용해 송출한 8K 영상을 안테나에서 수신하고 디코딩한 후 최신 HDMI 규격을 통해 삼성 QLED TV로 실시간으로 전송하는 방식으로 시연됐다. 8K 위성 방송 시연은 광대역 데이터 전송에 용이한 고주파 대역인 천리안 위성의 Ka 대역(20~30GHz)에서 고효율 영상 압축방식인 H.265 표준 기반으로 이뤄졌다. 위성 전송 역시 기존 대비 전송 효율이 대폭 개선된 DVB-S2x 방식이 적용됐다. 이를 바탕으로 100Mbps급 8K 위성 방송 송수신이 가능해졌다. 삼성전자와 KT스카이라이프는 지난해 2월에도 8K UHD 전국 단위 방송 시연을...

8K

삼성전자, 뉴욕서 ‘8K 디스플레이 서밋’ 열어

삼성전자가 현지시간 11일 미국 뉴욕 맨해튼에서 ‘8K 디스플레이 서밋’ 행사를 개최하고 8K 대세화에 나섰다. 삼성전자는 이 행사에서 8K 최신 기술 트렌드와 로드맵을 제시했다. 삼성전자와 미국 리서치 전문 기관 ‘인사이트 미디어’가 공동 주최한 이번 행사에는 디스플레이 장비 관련 업체· 영상 제작 업체·테크 전문 매체 등 업계 전문가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 이화여대 색채디자인연구소장 박영경 교수는 8K 이상의 초고해상도 영상을 시청할 때 사물을 종합적으로 인지하는 능력이 증가한다는 실험 결과로 8K가 주는 시청 경험의 차이를 발표해 참석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삼성전자 미주법인 디스플레이 담당 소냐 첸은 “5G가 상용화되고 고효율 영상압축기술이 발전하면서 초고화질 방송과 영상 전송이 가능해짐에 따라 8K 시장도 비약적으로 성장할 것”이라며 “특히 동영상으로...

2019년형 QLED TV

삼성전자, 2019년형 QLED TV 국내 출시

삼성전자가 2019년형 'QLED TV'를 국내 시장에 3월25일 출시했다. 2019년형 제품은 지난해보다 화면 크기와 스펙 구성을 다양화했다. 특히 초대형 라인업을 강화한 점이 특징이다. 2019년형 QLED TV는 98·82·75·65인치 8K 제품 1개 시리즈와 82·75·65·55·49인치 4K 제품 4개 시리즈로 구성됐으며, 총 18개 모델로 운영된다. QLED 8K 98인치 제품은 올해 상반기 중 출시될 예정이다. 삼성은 지난 1월 ‘CES 2019’에서 '98인치 QLED 8K TV'를 처음으로 공개하며, 초대형·초고화질 TV 트렌드가 확산되면서 AI의 역할이 중요해졌다고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화질엔진 '퀀텀 프로세서 AI'를 4K 제품에까지 확대 적용했다. 이를 통해 원본 화질에 관계없이 장면별로 최적의 화질과 사운드를 구현한다. 퀀텀 프로세서 AI는 머신러닝 기반으로 수백만개의 영상 데이터를 분석해 저해상도 영상을 각각 8K,...

8K

삼성전자, 'QLED 8K' TV 출시...시장 선점 나선다

삼성전자가 'QLED 8K' TV를 전세계 60여개국에 출시하며 8K TV 시장 선점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2월8일 경기도 수원 삼성디지털시티에서 2019년형 삼성 QLED 8K 핵심 기술 설명회를 열고, TV 시장에 대해 전망했다. 삼성 QLED 8K는 3300만 화소를 지닌 초고해상도 디스플레이와 퀀텀닷 기술을 접목한 TV다. 삼성전자는 2월12일 유럽을 시작으로 서남아·중남미·중동 등 지역별로 개최되는 거래처 초청 행사인 '삼성포럼'을 통해 2019년형 QLED 8K TV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갈 예정이다. 삼성 QLED 8K는 지난해 유럽·한국·미국·러시아 시장에 첫선을 보였다. 올해는 전세계 60여개국으로 출시 국가를 확대할 계획이다. 2019년형 QLED 8K는 기존 화면 크기를 더 늘렸다. 기존 65·75·82·85인치 모델에 98인치와 55인치 모델을 더해 총 6개 모델로 출시된다. 삼성전자는 "8K TV...

8K

8K QLED vs 투명 올레드...삼성·LG, 상업용 디스플레이 대결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유럽 최대 디스플레이 전시회 'ISE 2019'에서 자사의 기술력을 선보인다. 양사는 2월5일(현지시간)부터 4일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열리는 ISE 2019에서 상업용 디스플레이 신제품을 대거 공개한다고 6일 밝혔다. 8K 고해상도 강조한 삼성 삼성전자는 'QLED 8K 사이니지'를 전면에 내세웠다. 퀀텀닷 소재 기술에 8K 해상도(7680x4320)를 지원하는 이번 제품은 82인치 크기를 갖췄다. 또 컬러볼륨 100% 색구현, '퀀텀 프로세서 8K' 탑재, 'HDR10 플러스' 기술과 4000니트 밝기 등이 특징이다. 특히 인공지능(AI) 화질 엔진 퀀텀 프로세서 8K는 HD, 풀HD 급 영상을 8K 수준 고화질 영상으로 자동 변환해준다. 지난 1월 소비자가전쇼(CES)에서 공개한 2019년형 '더 월'도 유럽 시장에서 처음으로 선보인다. 모듈러 방식과 베젤이 없는 얇은 두께의 '인피니티 디자인'을 적용해 벽과...

4k

LG전자, 8K OLED TV 공개

LG전자가 ‘IFA 2018’에서 8K OLED TV를 공개한다. 풀HD의 16배에 달하는 화소수를 갖춘 8K TV는 2012년부터 여러 회사에서 공개해 왔지만, OLED 소재의 8K TV는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는 8월31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 박람회 IFA 2018에서 8K 해상도(7680×4320) 88인치 OLED TV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8K TV는 일반 풀HD TV의 16배에 달하는 화소수를 지원해 선명한 화질을 보여준다. 4K UHD 해상도의 4배에 달한다. 8K TV는 2012년 국제전자제품박람회 ‘CES’에서 샤프가 처음 공개했다. 8K OLED TV는 이번이 처음이다. 2013년부터 OLED TV를 양산해온 LG전자는 "3300만개 자발광 화소가 만들어내는 압도적인 8K 화질로 초고화질 TV 시장과 대형 TV 시장 모두에서 OLED TV의 프리미엄 리더십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세계...

5G

LGU+, "5G 서비스로 미래를 체험해보세요"

CCTV로 촬영된 고화질 영상을 실시간으로 분석해 얼굴을 인식하고 성별과 연령대를 확인한다. CCTV를 통해 실시간으로 범죄자를 식별하고 사고를 예방한다. 영화 '마이너리티 리포트'의 얘기가 아니다. 5G를 통해 구현될 서비스 예시다. 초고속, 초저지연, 초연결을 특징으로 하는 5G 서비스는 영화 속에 등장했던 기술들을 현실로 만든다. LG유플러스는 1월7일 용산 사옥 1층 5G 체험관에서 6가지 5G 핵심 서비스를 공개했다. 5G 서비스 상용화를 앞두고 LG유플러스가 준비 중인 핵심 서비스는 ▲5G 생중계 ▲8K 화질 가상현실(VR) ▲UHD 무선 IPTV(FWA) ▲지능형 CCTV ▲원격제어 드라이브 ▲5G 스마트 드론 등이다. LG유플러스는 5G 시대가 오면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B2C는 고화질 비디오, 기업 대상의 B2B는 원격제어와 영상 인식을 기반으로 새로운 서비스가 나올 것으로 전망한다. 비디오 중심의 서비스는 먼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