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Android

"안드로이드폰 10대 중 9대는 보안 취약"

전세계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10대 중 9대가 보안 위협에 노출돼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의 새로운 보안 취약점이 발견된 것은 아니다. 전세계 많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가 이미 보안 취약점이 알려진 구형 안드로이드 버전을 쓰기 때문에 나온 결과다. 10대 중 9대, 최소 13가지 보안 위협에 노출 케임브리지대학교 연구팀은 지난 2011년 5월부터 ‘디바이스 애널라이저’라는 이름의 스마트폰 응용프로그램(앱)을 이용해 데이터를 수집했다. 구글플레이에서 앱을 무료로 제공하고, 앱을 내려받은 이들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을 분석 대상으로 삼았다. 케임브리지대학교가 4년여 기간 동안 수집한 안드로이드 기기 데이터는 총 2만1713개 수준이다. 이 가운데 이미 보안 취약점이 알려진 구형 안드로이드 버전으로 구동하는 스마트폰은 87.7%에 달했다. 구형 안드로이드로 동작하는 스마트폰은 최소 13개 이상의...

Android

[스마트폰 이사하기] ②iOS→안드로이드

안드로이드에서 iOS로 이사하는 법에 이어, 이번에는 iOS에서 안드로이드로 이사하는 방법을 소개합니다. 옮겨야 할 내용들은 많지만 기본은 이겁니다. 되도록 클라우드를 사용하는 것이 안전하고 편리하다는 사실입니다. 특히 파일에 직접 접근하기 어려운 iOS의 경우는 더 인터넷을 많이 활용해야 합니다. 안드로이드폰에서 아이폰으로 넘어가는 과정은 구글 계정을 입력하는 것으로 대부분 해결되지만 애플의 아이클라우드 계정에 담긴 내용을 다른 기기로 옮기는 건 상대적으로 번거롭습니다. 애플 기기가 아니고서는 아이클라우드 계정에 접속할 수 없기 때문이지요. 아이폰에 담긴 정보들은 대부분 클라우드로 보관되고, 파일로 백업할 수 있는 것은 카메라로 찍은 사진과 동영상 정도입니다. 구글로 옮길 때도 대부분 클라우드를 이용해야 합니다. ☞참고기사 : [스마트폰 이사하기] ①안드로이드→iOS 아이메시지 끄기 애플의 아이메시지는 애플 기기간에...

Android

구글이 안드로이드 로고를 강제로 띄우는 이유

구글이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 안드로이드 로고를 의무적으로 보여주게 했다는 소식이 발표됐습니다. 앞으로 나오는 일반적인 안드로이드, 그러니까 구글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하고 구글플레이 스토어로 앱을 내려받는 제품들은 부팅할 때 ‘powered by android’ 로고를 띄우게 됩니다. 이는 새로운 소식은 아닙니다. '갤럭시S5'가 공개됐을 때부터 슬금슬금 나오던 이야기입니다. 갤럭시S5를 켤 때 이 낯선 로고가 보였기 때문이지요. 이 뿐이 아닙니다. 지난주 HTC가 공개했던, 코드명 M8이었던 제품 ‘원’도 마찬가지였습니다. 그러고 보니 그 동안 안드로이드는 로고를 띄우는 걸 강요하지 않았습니다. 이 로고는 삼성전자가 초기에 '갤럭시A'를 내놓으면서 부팅 화면에 심었던 것이긴 해도, 그 뒤론 눈에 잘 띄지 않았습니다. 이런 식의 부팅 로고는 PC시장에서 인텔, 마이크로소프트, 그리고 AMD나 엔비디아도 흔히 심는...

Android

안드로이드 3년, 모토로이부터 넥서스4까지

국내 스마트폰 판매량의 90%를 넘나드는 '안드로이드'가 국내에 들어온 지도 만 3년이 됐다. 우리나라 첫 안드로이드폰인 모토로이와 가장 최근에 나온 축에 드는 넥서스4를 함께 놓고 보면 아이폰3GS와 아이폰5를 보는 것과는 느낌이 사뭇 다르다. 두 장치를 놓고 안드로이드 3년을 돌아본다. 안드로이드의 첫 기기는 HTC가 만든 G1이다. 시험적인 버전이었고 당시에는 스마트폰의 기준이 되리라 생각조차 어려운 수준이었다. 가능성이 점쳐지긴 했지만 당시에는 아이폰과 비교해 마냥 초라할 따름이었다. ▲HTC가 처음 만든 안드로이드 G1. 이때만 해도 안드로이드는 가능성만 열린 제품이었다. 본격적으로 안드로이드가 주목받으며 국내에 첫 등장한 제품은 모토로라가 내놓은 모토로이였다. 이는 해외에서도 크게 다르지 않다. 초기 안드로이드 시장의 주인공은 모토로라와 HTC였기 때문이다. 2009년 KT가 아이폰을 들여온 이후...

Android

구글의 '소심한' 복수...페이스북의 대응은?

페이스북이 급부상하면서 구글과 페이스북간에 긴장감이 흐르고 있는 것은 충분히 예상할 수 있는 일입니다. 작년 11월, 구글은 "페이스북이 친구 데이터를 외부에 제공하지 않는다"며 페이스북에서 친구를 찾을 때 지메일에 저장된 이메일을 못 가져가도록 조치를 취한 바가 있습니다. 구글은 연락처(Contact) API를 공개해서 이용자가 원할 경우 다른 서비스에서 구글의 연락처 정보를 가져갈 수 있도록 하는데, 페이스북의 경우 외부에서 페이스북의 친구 데이터를 가져갈 수 없도록 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이는 상호관계성에 위반되는 것이고 구글은 연락처 정보를 공개한 사이트에 한해서 구글의 연락처 API를 공개하겠다는 것이 주요 내용이었습니다. 이에 페이스북은 구글의 API를 이용하는 대신, 이용자들이 연락처를 파일로 다운받아 페이스북에 업로드할 수 있도록 조치를 취하고, 여전히 자사의 핵심인 친구...

Android

무료통화 시대 열릴까...안드로이드용 스카이프 출시

5억5천만명의 회원을 거느린 세계 최대 인터넷전화 서비스 스카이프가 드디어 안드로이드 버전을 정식 출시했습니다. 스카이프는 그동안 아이폰과 노키아의 심비안용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제공했지만 안드로이드용 버전이 없어 급성장하고 있는 안드로이드폰에 대한 대응을 전혀 못하고 있었는데, 드디어 안드로이드 버전을 출시하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스카이프의 안드로이드 버전 출시가 늦어지면서 안드로이드 버전을 먼저 출시했던 프링(Fring)과 님버즈(Nimbuzz)가 전 세계 이용자들에게 사랑을 받아왔는데, 스카이프의 가세로 안드로이드용 모바일 인터넷전화 시장 판도가 어떻게 재편될 것인지도 흥미로운 상태군요. 님버즈의 경우 한국에 지사(?)가 생기고 한국어 트위터 계정(http://twitter.com/nimbuzzkorea )과 한글 블로그까지 운영하는 등 한국 진출을 가속화하고 있는 상태입니다. (스마트폰에서 이용 가능한 모바일 인터넷전화 서비스에 대해서는 여기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안드로이드용 스카이프는 아이폰용 버전과 거의 동일한...

Amazon

인터넷서점 아마존, 태블릿 시장 진출?

세계 최대 인터넷서점인 아마존이 앱스토어 시장에 전격 진출한다고 합니다. 우리에게 익숙한 앱스토어는 원조격인 애플의 앱스토어, 구글의 안드로이드마켓, 노키아의 오비스토어 등이 있는데, 테크크런치에 따르면 아마존도 안드로이드 기반의 앱스토어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하는군요. 이게 어떻게 가능할까요? 안드로이드는 구글이 오픈소스로 공개했기 때문에 누구나 안드로이드를 이용할 수가 있기 때문에 가능한 것으로 보입니다. 국내 최대 이통사인 SK텔레콤도 안드로이드 마켓과 별도로 T스토어를 제공하고 있고, 미국 최대 이통사인 버라이즌이 최근 안드로이드용 V Cast 앱스토어를 제공한다고 발표한 바 있습니다. 정말 앱스토어의 전성시대라 할 만 하네요. 여기서 궁금한 점이 한 가지 생겼는데 앱스토어를 운영하기 위해서는 단말기가 필요한데, 아마존이 무슨 단말을 가지고 있죠? 현재 아마존은 이북리더인 '킨들(Kindle)'을 판매하고 있는데 애플이 아이패드와...

100만

국내 안드로이드폰 사용자 116만...아이폰, '넘버 3'로 밀려

SK텔레콤이 지난 2일 기준으로 안드로이드 가입자가 100만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통3사를 모두 합치면 안드로이드폰 사용자는 116만 5천 명에 달해, 윈도우 모바일(약 100만 명)을 넘어 국내 스마트폰 No.1 플랫폼으로 등극했다. SKT 안드로이드 가입자 추세 아이폰은 지난달까지 가입자 80만 명을 돌파하며 상반기 스마트폰 시장을 이끌었지만, 아이폰4의 출시가 연기되면서 성장세가 주춤해진 상황이다. 안드로이드와 윈도우 모바일에 밀려 누적 가입자 3위(약 84만 명)로 떨어졌다. 그러나 윈도우 모바일은 윈도우 폰 7이 국내에 출시될 내년 초까지 신규 단말기가 단종되다시피 한 상황이고, 아이폰4에 대한 대기 수요가 상당해 하반기에는 적어도 2위 플랫폼의 자리는 지켜낼 것으로 예상된다. 통신사별로 살펴보면 SKT의 안드로이드 가입자가 약 103만 명으로 압도적이다. KT와 LG 유플러스의 안드로이드 가입자는...

Android

"신용카드 없이도 유료 앱 사세요"...SKT-구글, 협력

SK텔레콤과 구글이 국내 안드로이드 마켓 활성화를 위해 손잡았다. 이달 중에 안드로이드 마켓에 SKT 전용 채널이 구축되며, 연내에는 휴대폰 결제 방식으로 안드로이드 마켓의 유료 애플리케이션을 결제할 수 있게 된다. SK텔레콤은 지난 1일(현지시각) 캘리포니아 마운틴뷰 구글 본사에서 국내 안드로이드 마켓 활성화를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에는 ▲안드로이드 마켓 Carrier Billing(폰빌) 도입, ▲안드로이드 마켓 내 SKT 애플리케이션 전용 채널 구축, ▲안드로이드 개발자 지원 등에 대한 공동 협력 방안이 포함됐다. 배준동 SKT 마케팅 부문장(왼쪽)과 앤디 루빈 구글 부사장이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이번 계약에 따라 연말까지 안드로이드 마켓의 유료 애플리케이션 결제를 위한 폰빌(Carrier Billing)이 도입된다. 연내에 SKT 고객들은 휴대전화 청구서 요금합산을 통해 보다 쉽게...

Android

해외 안드로이드 마켓, 국내 개발자들에겐 여전히 'No~'

이달 중에 안드로이드 마켓의 유료 결제가 시작될 예정이지만, 국내 개발자들의 유료 판매 문제는 이번에도 해결되지 않을 전망이다. 지난 9일 구글 코리아 공식블로그에는 "오늘부터 안드로이드 마켓에서 유료 애플리케이션 구매가 가능합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가 사라졌다. 이후 안드로이드 마켓의 유료 결제 시점을 두고 9일이다, 15일이다 다양한 보도가 나왔지만 아직까지 구체적인 날짜는 확정되지 않았다는 것이 구글코리아의 공식 입장이다. 구글 코리아 측은 "초안을 작성하다가 글이 잘못 올라간 것"이라고 설명하며, "이 달 중에는 안드로이드 마켓의 유료 결제를 시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구글 블로그에는 '조만간 구매가 가능해질 예정'이라는 내용의 정정 글이 올라가 있는 상황이다. 공식 블로그에 올릴 안내글을 미리 작성하고 있었던 것으로 미루어볼 때 안드로이드 마켓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