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엔터프라이즈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MS

MS, ‘윈도우 서버 2016’ 출시

VM웨어가 크로스 클라우드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시대에 대비한다면, MS는 새로운 '윈도우 서버 2016'으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시장에 대응하겠다고 맞불을 놓았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가 3년 만에 서버 운영 시스템인 '윈도우 서버 2016'을 국내 출시했다. 윈도우 서버 2016은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에 최적화된 운영 시스템이다. 보안 기능, 나노 서버를 이용한 새로운 개발 옵션, 빌트인 컨테이터, 비용 저렴해진 스토리지,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크(SDN) 기능 등이 새롭게 추가됐다. 김우성 한국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및 엔터프라이즈 사업본부 이사는 “윈도우 서버 2016은 강화된 보안과 간소화된 운영을 통해 기업들이 더욱 민첩하게 비즈니스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라며 “내년 초 개관할 국내 데이터센터와 함께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기업들이 강력해진 클라우드 컴퓨팅으로 경쟁력을 강화하고 혁신적인 성장을...

Anime

데뷔 후 뜨거운 관심을 받은 오픈소스 프로젝트 10개

깃허브는 오픈소스 프로젝트들의 성지라고 불릴 만큼 다양한 프로젝트를 공유한다. 개발자는 깃허브에서 소스코드를 저장하고 살펴보는 것 뿐만 아니라 특정 인물을 팔로우하거나 소셜 활동도 할 수 있다. 대표적으로 깃허브에서 '스타'는 '좋아요'를, '포크'는 공유 기능을 담당하는데, 이 수치를 보면 오픈소스 프로젝트의 인기를 가늠할 수 있다. 깃허브는 10월25일, 소스코드가 공개된 후 1주일 동안 가장 많은 스타수를 받은 프로젝트를 1위부터 10위까지 공개했다. 개발자들의 기대가 그만큼 높은 오픈소스 프로젝트라고 할 수 있겠다. 10위. 에니메이(Anime) 에니메이는 자바스크립트 애니매이션 라이브러리다. 2016년 6월27일 출시됐으며, 공개된 이후 첫 주 동안 6013번 스타가 찍혔다. 에니메이는 가볍고, 유연한게 특징이며, CSS, SVG, DOM 속성, JS 객체와 결합해 사용하기도 쉽다. 에니메이 홈페이지를 방문하고 클릭 몇 번을...

AWS

이번엔 클라우드 시장으로…티맥스, “AWS 독점 깨뜨릴 것”

티맥스가 ‘한국형 운영체제(OS)’ 도전에 이어 이번엔 ‘한국형 클라우드 서비스’를 꺼내들었다. 올해 4월 공개한 ‘티맥스OS’는 시작일 뿐이었다. 티맥스OS를 내놓으며 개발사 티맥스오에스는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와 ‘리눅스’ 기반 애플리케이션을 구동할 뿐 아니라 모바일과 클라우드까지 아우르는 ‘멀티 OS’로 키우겠다는 뜻을 밝혔다. 이번에 공개된 ‘티맥스 클라우드’는 그 밑그림의 일부다. 티맥스소프트와 관계사 티맥스클라우드가 주축이 돼 10월19일 서울 삼성동에서 열린 ‘티맥스클라우드 데이 2016’에서 처음 선보였다. 티맥스 클라우드는 말 그대로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다. 물리적 서버나 컴퓨팅 장비 없이 구름 너머 가상 공간에서 컴퓨팅 자원이나 스토리지, 네트워크 서비스와 개발 환경까지 필요한 것을 원하는 만큼 가져다 쓰는 서비스다. 티맥스 클라우드 솔루션은 둘로 나뉜다. OS와 스토리지, 네트워크 등 가상화 기반 클라우드 인프라(IaaS)를...

MS

MS, '원노트'에 수학 문제 풀이 기능 추가

마이크로소프트(MS)가 수학 문제를 손글씨로 작성해 풀이해주는 '잉크 매스 어시스턴트'를 8월30일 공식 출시했다. 잉크 매스 어시스턴트는 디지털 기기에서 작성한 손글씨를 일반 텍스트로 변환하고 방정식 등의 문제를 직접 계산해주는 기능이다. 풀이과정을 단계마다 나눠 보여주기 때문에 수학을 공부하는 학생에게 유용하다. 이 기능은 '윈도우10' 및 '오피스365' 사용자에게만 공개됐다. 시연 화면은 다음과 같다. MS는 잉크 매스 어시스턴트와 함께 원노트 잉크를 교육 업계에 적극 내세울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MS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원노트 잉크(손글씨 작성 기능)로 교육 효과가 증대되기도 했다"라며 "교사의 수업준비 시간은 36% 줄어들고, 학생들의 과학 시험 점수는 25~36% 상승했다"라고 밝혔다. MS은 같은 날 '잉크 리플레이'라는 기능도 수학 교육시간에 활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잉크 리플레이를 이용하면 손글씨...

MS

MS '파워셸', 오픈소스 기술로 공개

마이크로소프트(MS)가 파워셸을 오픈소스 기술로 전환했다고 8월18일 밝혔다. 파워셸은 시스템 관리 및 환경설정 관리 도구로 윈도우 운영체제에 많이 사용되는 기술이다. 이번에 파워셸이 오픈소스 기술로 변경되면서 리눅스와 OS X에서도 파워셸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제프리 스노버 MS 테크니컬 펠로우는 공식 블로그를 통해 "과거 MS 사업은 닷넷에 집중됐고, 파워셸은 윈도우에서만 이용할 수 있었다"라며 "이에 대해 리눅스 사용 고객들이 불만이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그는 "이제 MS는 새로운 모습으로 변했으며, 더 개방적이고 고객이 원하는 바에 집중하고 있다"라며 파워셸을 오픈소스로 변경한 이유를 설명했다. 파워셸 라이선스는'MIT 라이선스'로 배포됐다. 파워셸 소스코드는 현재 모두 깃허브에 공개됐다. MS는 파워셸은 커뮤니티와 함께 성장시킬 예정이다. MS는 파워셸을 보다 쉽게 배울 수 있게...

IBM

[IT열쇳말] 이클립스

프로그래밍을 하려면 코드를 작성하고, 저장하고 컴파일 및 디버깅을 도와주는 통합 개발 환경(Integrated Development Enviornment, IDE)이 필요하다. 현재 다양한 IDE가 존재하지만 자바 개발자에게 가장 사랑받는 IDE로 ‘이클립스’를 빼놓을 수 없다. 한국에서도 회사, 학교, 학원 등 자바를 다루는 곳이면 이클립스를 쉽게 발견할 수 있다. 이클립스는 누가, 왜 개발했을까? 현재 이클립스를 개발하는 사람들은 누구일까? 이클립스의 역사를 살펴보자. IBM이 시작한 이클립스 프로젝트 이클립스는 이클립스재단이라는 비영리 단체에서 관리하고 개발하고 있다. 현재 캐나다 오타와에 재단 사무실을 두고 이클립스 컨퍼런스, 특허, 보고서 등을 발표하고 관리한다. 이클립스 기술은 오픈소스 프로젝트로 여러 기업과 개발자들이 함께 개선하고 있으며, 매년 투표를 통해 관련 이사회 임원을 뽑고 있다. 초기 이클립스는 커뮤니티가 이끌지...

AR

MS, ‘홀로렌즈’ 시판…335만원

마이크로소프트(MS)의 증강현실 헤드셋 ‘홀로렌즈’를 이젠 누구나 살 수 있게 됐습니다. MS가 8월2일(현지시각)부터 공식 블로그를 통해 홀로렌즈를 시판한다고 밝혔는데요. 이에 앞서 MS는 올해 3월 홀로렌즈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 주문을 받기도 했습니다. 잘 아시다시피, 홀로렌즈는 머리에 쓰고 눈으로 가상현실을 즐길 수 있는 헤드셋형 장비입니다. ‘오큘러스 리프트’처럼 눈을 사방으로 완전히 덮는 방식이 아니라 투명한 창을 통해 가상현실을 체험할 수 있어 훨씬 편리합니다. 헤드셋만 쓰면 곧바로 눈 앞에서 ‘마인크래프트’ 게임을 즐기거나, 몸 속 장기 구조를 보며 수술 실습을 즐기는 식입니다. 개발자 에디션은 개발자니 기업이 홀로렌즈용 증강현실 응용프로그램(앱)이나 서비스를 만들 수 있도록 마련된 기기입니다. 예컨대 일본항공(JAL)은 올해 7월, 홀로렌즈를 이용해 비행기 조종사가 비행 훈련을 하거나...

AWS

[IT열쇳말] SaaS, IaaS, PaaS

지난 1월, 세계적인 인터넷 기반 TV 서비스 기업인 넷플릭스가 모든 서비스를 아마존웹서비스(AWS) 클라우드에서 운영한다고 밝혔다. AWS 클라우드로 사내 모든 컴퓨팅 인프라를 옮겼다. 넷플릭스는 직접 데이터센터를 구축해서 운영하는 대신 클라우드에서 컴퓨팅 인프라 자원을 빌려 서비스를 운영하겠다고 나섰다. 넷플릭스 뿐 아니다. BMW는 마이크로소프트(MS) ‘애저’ 클라우드를 이용해 차랑 소유자를 위한 서비스 ‘오픈 모빌리티 클라우드’를 선보였다. 어도비시스템즈는 클라우드에서 포토샵과 일러스트레이터 등을 이용할 수 있는 ‘어도비 크리에이티브 클라우드(CC)’를 출시했다. 액토즈소프트, 웹젠, 넥슨아메리카 등 다양한 게임 업체도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해 게임 서비스를 운영 중이다. 이미 많은 영역에서 클라우드를 도입해 활용하고 있다. ‘필요한 만큼만 쓰자’, 빌려쓰는 클라우드 미래학자 니콜라스 카의 정의에 따르면 클라우드 컴퓨팅은 IT 자원을 구매하거나...

IT열쇳말

[IT열쇳말] 링크드인

전세계에서 가장 인기있는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를 꼽으라면 흔히들 페이스북을 먼저 생각한다. 그런데 이 페이스북보다 먼저 ‘소셜’의 가치를 알아보고 투자한 곳이 있다. 링크드인이라는 기업이다. 링크드인 설립자 리드 호프만은 페이스북에 직접 투자를 한 인물이기도 하다. 마이스페이스처럼 초창기 소셜 미디어들이 페이스북이나 트위터 같은 신생 기업한테 밀려 없어진 데 반해, 링크드인은 4억명의 사용자를 보유한 채 13년 동안 비즈니스 인맥을 찾아주는 SNS로 자리잡았다. 비즈니스 인맥에 특화된 SNS 링크드인은 2003년 미국에서 설립된 기업이다. 비즈니스 인맥에 집중한 소셜 서비스를 제공한다. 구인구직 서비스에 SNS 기능을 합친 것이 특징이다. 사용자는 ‘프로필’ 메뉴에서 자신의 경력을 자세하게 써놓을 수 있고, 지인들과 ‘1촌’을 맺을 수 있다. 나와 1촌인 사람들이 누구와 연결됐는지 볼...

MS

MS, 프로젝트 관리 도구 '플래너' 출시

마이크로소프트(MS)가 팀을 위한 프로젝트 관리 도구 'MS 오피스365 플래너’ 정식판을 6월6일 출시했다. 앞으로 오피스365 고객은 플래너 기능을 활용할 수 있으며, 기업용 계정이나 교육용 계정에서도 플래너를 지원한다. MS 플래너는 '트렐로’, '아사나’와 비슷한 협업 도구다. MS 플래너를 이용하면 팀원에게 업무를 배정하고, 주어진 마감일을 지정하고, 진행 과정을 시각화해볼 수 있다. 파일를 첨부하거나 업무에 대한 피드백도 플래너 안에서 주고 받을 수 있다. 모든 메뉴는 모바일에서 볼 수 있도록 최적화됐고, 업무에 대한 내용을 담은 알람을 e메일로 전달받을 수 있다. 드래그앤드롭 방식을 활용해 사용자가 업무나 팀원 배정을 쉽게 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도 했다. MS는 <벤처비트>를 통해 기존에 MS가 제공하던 협업 소프트웨어 'MS 프로젝트’와 MS 플래너는 성격이 다르다고 강조했다. 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