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pos

'제로페이' 편의점 결제 지원 "결제 편의성 확대"

앞으로 편의점에서도 제로페이를 사용할 수 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5월2일부터 CU, GS25, 세븐일레븐, 미니스톱, 이마트24 등 전국 편의점 4만3171곳에서 제로페이를 사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대부분의 편의점에서 수수료 0%로 결제 업무를 할 수 있게 됐다. 제로페이는 지난해 12월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꾸준히 가맹점이 늘고 있다. 4월28일 기준 제로페이를 사용할 수 있는 가맹점은 20만7307곳에 이른다. 결제 실적은 지난 1월 514건(865만원)에서 지난 3월 1904건(3992만원)으로 매월 2배 이상씩 증가하는 모습이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제로페이 사용처 확대와 함께 그동안 문제점으로 지적받은 제로페이 결제 절차도 개선했다. 그동안 제로페이를 사용하려면, 사용자가 스마트폰으로 가맹점 QR코드를 찍고 결제 금액을 입력했다. 앞으로는 고객이 스마트폰에 QR코드나 바코드를 생성해 가맹점에 보여주면, 가맹점이 이를 포스(POS)와 연결된 스캐너로...

PAS

공유 전기자전거 카카오T 바이크•일레클 타보니

자전거의 계절, 봄이다. 때맞춰 공유 전기자전거 서비스가 나왔다. 첫 주자는 카카오모빌리티가 지난달 내놓은 ‘카카오T 바이크’였다. 이번 달에는 나인투원이 ‘일레클’을 선보였다. 이용방법은 단순하다. 자전거에 부착된 QR코드를 앱에서 스캔해 ‘잠금해제’한다. 이용 후 잠금장치를 잠그면 미리 등록한 카드로 요금이 자동 결제된다. 스마트폰 앱에서 자전거 위치를 확인할 수 있으며 정해진 지역 안에 자유롭게 주차하면 된다. 수년 전부터 공유 자전거 서비스가 나왔지만, 이번에는 전기자전거라는 점에서 확연히 다르다. 전기자전거는 PAS 방식으로, 페달을 돌리면 전기모터가 자동으로 구동된다. 체력을 거의 소모하지 않고도 자전거를 탈 수 있다. 비탈길도 거뜬하다. 그만큼 편리하고, 또 그만큼 위험한 면이 있다. 카카오T 바이크와 일레클, 두 업체의 공유 전기자전거를 같은 날 타고 비교해봤다. 카카오T 바이크★★★★☆...

QR코드

카카오페이 청구서, 청구서 QR납부 금액 488% 증가

카카오페이가 자동차세 납부 기간과 맞물려 자사 청구서 서비스의 QR납부 이용 금액이 488% 증가했다고 1월30일 밝혔다. 카카오페이 청구서는 카카오톡을 통해 공과금과 각종 생활요금의 청구서를 받아 카카오페이로 간편하게 납부 가능한 서비스다. 종이 고지서에 있는 QR코드를 찍어 쉽고 편리하게 납부할 수 있는게 특징이다. QR납부는 카카오톡 ‘더보기’에 있는 ‘결제’를 선택한 후 종이 고지서에 있는 QR코드를 찍기만 하면 공인인증서, OTP(일회용 비밀번호) 등의 인증 과정 없이 카카오페이로 바로 납부할 수 있다. 카카오페이 측에 따르면, 카카오페이 청구서 이용량은 지방세 납부 기간에 특히 더 증가하는 양상을 보였다. 지난해 12월부터 1월까지 QR납부를 이용한 공과금과 각종 생활요금 납부 건수는 이전 2개월 대비 71 %, 납부 금액은 488% 증가했다. 그 중...

QR코드

블록체인 활용한 간편결제 앱 '고페이' 출시

블록체인을 활용한 간편결제 서비스 '고페이'가 안드로이드 사용자 대상으로 시험 서비스(베타판)에 나섰다. 고페이는 신용카드를 활용한 QR코드 간편결제 앱으로, 블록체인 서비스에 참여한 사용자에게 토큰으로 보상하는 비즈니스 구조를 간편결제 서비스에 더했다. 기존 간편결제 서비스와는 다르게 가맹비용을 받지 않으며, 고페이로 결제한 금액 중 일부분을 가맹점에게 보상으로 돌려준다. 신용카드를 고페이 앱에 등록 후 QR코드 결제를 진행하면 고객뿐 아니라 가맹점에게도 보상을 지급하는 식이다. 고페이 측은 "지난 11월20일부터 3일간 진행된 클로즈 베타테스트(CBT)기간 동안에는 결제 시 고객과 가맹점에게 보상을 지급하는 새로운 개념의 간편결제 앱으로 고객과 가맹점 모두에게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라며 "지난 21일 2만원을 결제한 고객의 경우 23일 기준으로 7만원에 해당하는 108개의 테나가 고페이 앱에 자동 적립되었다"라고 설명했다. 고페이...

kt

공유자전거 '오포', KT 손잡고 한국서 '따르릉~'

공유자전거 플랫폼 '오포'가 KT와 손잡고 한국 공략에 나선다. 한국 규격에 적합한 ICT 기술을 적용해, 국내 환경에 최적화된 공유자전거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전략이다. 오포와 KT가 4월4일 국내 맞춤형 공유자전거 서비스 상용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체결식에는 옌치 장 오포 공동창업자 겸 최고 운영자와 김준근 KT 전무가 참석해 양해각서를 맺었다. 옌치 장은 “한국에서 무료 시범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사용자들의 호평이 잇따르고 있다. 올해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용자들이 단거리 교통수단으로 오포를 활용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라며 “이는 현지화의 긍정적인 신호다”라고 말했다. 오포는 지난해 10월 KC인증(국가통합인증)을 통과하고 현재 부산에서 무료 시범서비스를 운영 중이다. 오포의 공유자전거를 이용하려면 오포 앱을 내려받고 각 자전거에 부착된 QR코드를 스캔해 잠금을 해제하면...

BB

[BB-0718] 2세대 ‘넥서스7’ 출시 임박

2세대 '넥서스7' 출시 임박 구글이 7월24일 날짜로 초대장을 보냈습니다. '선다 피차이랑 아침을'이라고 쓰여 있는 문구가 인상적입니다. 실제 행사는 '넥서스7'이 발표될 것이라고 합니다. 이런 와중에 넥서스7 동영상과 사진이 유출됐습니다. 퀄컴 스냅드래곤 S4 프로 APQ8064 프로세서, 4GB 램 등이 탑재된다고 합니다. 에이수스가 만들었습니다. 판매는 다음주부터 시작될 것이라고 합니다. [youtube id="HXrcUyCVA6c" mode="normal" align="center"] [관련기사 : GSMArena] 인클링, 1600만달러 투자 유치 디지털 교과서 회사 '인클링'이 1600만달러 투자를 받았습니다. 이 소식은 7월17일 알려졌는데요. 인클링에 투자한 곳은 교육 출판회사로 유명한 피어슨과 과학 전문 출판사 엘저비어(Elsevier)입니다. 피어슨은 이미 인클링 투자자인데 이번에 또 투자를 했습니다. 이번 투자는 두 투자자가 인클링이 2012년 시범서비스로 출시한 해비타트를 활용하기 위해 진행됐습니다. 해비타트는 구글 문서도구처럼...

CCL

미술가와 소셜낙관, 그리고 CCL

페이스북미술품경매 운영자 이종희 작가 인터뷰를 계기로 미술가 분들과 페북에서 교류하게 됐다. 그 덕분에 페북 뉴스피드에서 미술작품을 감상하는 호사를 누리는 중이다. 페북 사진만으로 무슨 작품 감상이 되겠냐고 반문할 수도 있겠지만, 아니다. 페북은 나 같은 미술 문외한이 미술작품을 즐길 수 있는 최고의 갤러리다. 아는 만큼 보이는 법이라 했던가. 미술작품에 대해 아는 바가 없으면 작품은 그저 보기 좋은 그림에 불과하다. 하지만 페북에선 작가분들이 작품 사진에 해설을 곁들여 준다. 작가의 담벼락을 들여다보면 그분의 작품 세계를 이해할 수 있는 실마리도 찾을 수 있다. 그래도 이해가 안 되면 물어보면 된다. 아무리 유명한 작가분이라도 설명에 인색하지 않다. 그만큼 페북에선 그림 이상의 것들을 볼 수 있는 것이다. 덕분에...

QR코드

[앱리뷰] 주말 나들이 길동무

화사한 봄 꽃이 지고 몇차례 소나기가 내린다 싶더니 어느새 여름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그야말로 '햇볕은 쨍쨍, 모래알은 반짝'이다. 주말마다 집에서 늦잠만 자는 '방콕' 신세에서 벗어나 근처 여행지로 한 번 떠나보는 건 어떨까. 혼자가 싫다면 친구들이나 가족과 함께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화창한 초여름 날씨 앞에 어딘가로 훌쩍 떠나고 싶지만 어디로 떠날지 몰라 망설이는 이들을 위해 여행지를 추천해주는 앱을 준비했다. 한국관광공사가 만든 앱부터 민간에서 만든 여행추천 앱까지, 구글플레이와 앱스토어에서 모두 무료로 내려받을 수 있다. 구석구석여행 한국관광공사가 제작한 모바일 관광정보 서비스다. 지난 10여년 동안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매력을 알리기 위해 여려 명의 여행전문가가 전국을 돌아다니면서 취재한 3만여곳에 이르는 관광명소지 정보가 앱에 담았다고 한다. '추천', '전체보기',...

NFC

하나면 OK…만능 결제 앱 나온다

"스마트폰 결제시대라고는 하지만 NFC와 QR코드를 지원하는 앱, 간편 결제를 이용한 웹 결제를 유도하는 앱, 전화번호나 특정 보안 값을 통해 결제하는 앱이 따로 존재합니다. 이처럼 모바일 기기로 결제하는 방법이 너무 다양해 오히려 사용자들은 무엇을 써야 할지 당황해하고 있습니다." 와이제이인터와이드는 무역 업무를 주로 담당하는 곳이다. 전혀 관련 없어보이는 결제 솔루션 분야에 왜 뜬금없이 관심을 갖게 됐을까. 이왕주 부장은 “없어서 직접 만들게 됐다”라고 말했다. 그는 자제 수입과 수출 시 일어나는 빈번한 결제를 다양한 기기에서 동일한 결제 환경으로 처리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모바일 기기와 웹 화면에서 보는 결제 화면이 같다면, 다양한 모바일 기기에서 불편 없이 주문과 매출 확인이 가능할 거라 생각했다. 그 뒤 이를 지원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