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ai

"AI 반도체 1등 국가 도약"...1조96억 정부사업 시작

"AI 반도체 1등 국가로 도약하겠다" 지난해 정부가 발표한 AI 국가전략이 가시화되고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AI 반도체 1등 국가 도약을 위한 대규모 연구개발 사업의 2020년 신규과제 수행기관 선정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기술개발에 들어간다고 4월23일 밝혔다. 차세대 지능형반도체 기술개발 사업의 규모는 2029년까지 총 1조96억원으로, 이 중 AI 반도체 설계 분야에만 2475억원이 투입된다. AI 반도체에 집중한 AI 국가전략 정부는 지난해 12월17일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열린 제53회 국무회의에서 AI 국가전략을 발표했다. AI 국가전략은 선택과 집중에 초점을 맞췄다. 특히 세계 최고 수준의 메모리 반도체 경쟁력을 발판으로, AI 반도체 핵심 기술 확보와 신개념 반도체(PIM, Processing-In-Memory) 개발에 전략 투자를 강화해 AI 반도체 경쟁력 세계 1위를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내세웠다. AI...

ai

정부, AI 국가전략 발표..."AI 반도체 세계 1위 목표"

정부가 국가 차원의 인공지능(AI) 전략을 발표했다. AI를 통해 산업과 사회 모든 영역에서 패러다임을 전환하고, 2030년까지 최대 455조원의 AI 경제 효과 창출, 삶의 질을 세계 10위 수준으로 끌어올리겠다는 게 목표다. 특히, 정부는 메모리 반도체 경쟁력을 바탕으로 AI 반도체 분야를 집중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IT 강국을 넘어 AI 강국으로" 정부는 12월17일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열린 제53회 국무회의에서 AI 국가전략을 발표했다. 이번 전략 수립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를 비롯해 전 부처가 참여했으며, 지난 6월부터 학계·산업계 등 민간 전문가와 수차례 논의를 거쳤다. 정부는 AI 기술의 급속한 발전에 따라 범국가 차원의 철저한 준비가 요구되는 상황이라며, 문재인 대통령이 발표한 AI 기본구상을 바탕으로 경제·사회 전반의 혁신 프로젝트로서 AI 국가전략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ai

문 대통령, "규제 허물고 AI 정부 되겠다"

"정부는 올해 안으로 완전히 새로운 인공지능에 대한 기본구상을 바탕으로 ‘인공지능 국가전략’을 제시하고, 일자리 변화와 인공지능 윤리 문제도 각별하게 관심을 기울이겠다." 문재인 대통령이 인공지능(AI) 국가전략 수립 계획을 발표했다. 국내 AI 기술 발전을 위한 규제 완화, 산업 육성 지원, AI 교육 기회 제공, AI 정부 토대 마련 등이 주요 골자다. 구체적인 내용은 연내 발표될 예정이다. 이번 발표는 이례적으로 관 주도 행사가 아닌 민간 기업 네이버의 연례 개발자 행사인 '데뷰 2019'에서 이뤄졌다. 문 대통령은 데뷰 행사에 참석해 기업인, 개발자, 학생 등을 격려하고 AI를 통한 경제·사회 혁신 의지를 밝혔다. 개발자 행사서 국가 차원의 AI 전략 강조 문 대통령은 10월28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