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AWS

AWS, 머신러닝 기반 데이터 보안 서비스 공개

마이크로소프트에는 사용자가 애저 SQL 데이터베이스에 데이터를 저장할 때, 공격이나 기타 의심스러운 데이터베이스 활동을 감지해 관리자에게 경고를 보내는 '쓰레트 디텍션'이 있고, 구글 퍼블릭 클라우드는 민감한 데이터를 개발자가 찾아 수정할 수 있는 도구 '데이터 로스 프리벤션 API'가 있다. 이번에는 아마존웹서비스(AWS)가 마이크로소프트와 구글의 클라우드 데이터 보안 서비스에 맞서 8월14일(현지시간) 열린 'AWS 서밋 뉴욕'에서 머신러닝을 이용한 데이터 보안 서비스 '아마존 메이씨'를 발표했다. 아마존 메이씨는 AWS가 지난 1월 인수한 샌디애고 스타트업 하비스트.ai의 기술을 부분적으로 사용해 개발됐다. 이 서비스는 머신러닝을 사용해 데이터 유출 및 의심스러운 무단 접근을 막아 AWS 데이터 저장소 S3(Simple Storage Service)에 저장된 중요한 데이터를 식별하고 보호하는 새로운 보안 서비스이다. 아마존 메이씨 작동 원리는...

ai

TTS에서 음성인식까지…AWS의 인공지능 서비스들

아마존웹서비스(AWS)가 7월25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 서울에서 'AWS 기술 세션'을 열었다. 세션에서는 김일호 AWS 솔루션즈 아키텍트가 자리해 아마존의 AI 서비스에 관해 설명했다. 자연스러운 음성 데이터 재현을 위한 '아마존 폴리' 아마존 폴리는 딥러닝 기술을 통해 텍스트를 음성으로 변환하는 서비스이다. 글자를 최대한 사람이 말하는 것과 가깝게 전환해 서비스에 적용할 수 있도록 하는 바탕을 만들어준다. AI 등장 이전에도 웹이나 모바일에 텍스트를 음성으로 변환해주는 기능은 존재했다. 하지만 부자연스럽기 그지없어 장난삼아 문장을 넣어 돌려보고 실소하기 일쑤였다. 폴리는 AI 기술을 활용해 '덜 우스꽝스러워' 보이는 것에 나아가 완벽해지기 위해 다양한 학습을 한다. 폴리의 '텍스트 투 스피치(텍스트를 말로 옮기는) 기반 기술'은 언어가 주는 다양한 어려움을 극복해 구현한다. 대표적으로 세션...

AWS

아마존웹서비스, 개발자 위한 번역 서비스 준비하나

아마존웹서비스(AWS)에서 언어 장벽 없이 편하게 서비스받을 수 있는 날이 가까워져 오고 있는 듯하다. 아마존이 아마존닷컴같이 내부적으로 사용하던 번역 기술을 이제는 외부에서도 사용할 수 있게 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기 때문이다. AWS가 개발자에게 웹사이트와 앱을 다국어로 사용할 수 있도록 번역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다고 <CNBC>가 6월2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기계번역 기술은 아마존이 이미 제품에 사용하고 있는 자체 기술을 기반으로 한다. 언급한 것과 마찬가지로 아마존은 이미 기계번역을 사용해 같은 제품을 여러 언어로 문서로 만드는 작업을 하고 있다. 고객들에게 다양한 언어 선택권을 줄 수 있게 하기 위함이다. 아마존은 2015년 9월 번역 스타트업 사파바를 인수했다. 아마존닷컴을 포함한 사이트에 추가 언어를 제공하기 위해 번역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파바의 공동설립자 알론...

AWS

AWS, 61번째 가격 인하…EC2 사용료 ↓

아마존웹서비스(AWS)가 가상머신 기반 컴퓨팅 자원 제공 서비스 EC2의 M4와 일부 예약 인스턴스를 대상으로 또 한 번 가격을 내린다고 5월3일 블로그를 통해 발표했다. 이번으로 총 61번째이다. M4에 대해 가격을 최대 7% 낮추고, 예약 인스턴스의 경우 리전에 따라 최대 17%까지 인하한다. EC2는 웹에서 사용할 수 있는 일종의 임대 컴퓨터다. 사용자 상황과 용량 수요 예측에 따라 비용을 최적화할 수 있다. 그중에서 M4는 일반 목적으로 사용되는 EC2 유형이다. 컴퓨팅, 메모리 및 네트워크 리소스를 제공하고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에 사용할 수 있다. 비용은 사용한 만큼 지급하면 된다. 2009년에 시작된 AWS 예약 인스턴스(RI)는 1년 또는 3년 기간으로 약정하는 경우 EC2 사용 요금을 할인해주는 EC2 상품이다. 컴퓨팅 용량을 예약해...

AWS

AWS, 클라우드 기반 컨택센터 '아마존 커넥트' 출시

콜센터, 인바운드CS센터, 텔레마케팅센터…. 부르는 이름은 다르지만 모두 '컨택센터'이다. 컨텍센터는 전화 응대소다. 기존 컨택센터 솔루션은 복잡하고 비용이 많이 들어 구축하는 데 오랜 시간이 걸렸다. 아마존웹서비스(AWS)가 클라우드 기반 가상 컨텍센터 '아마존 커넥트'를 출시하며 이런 어려움을 덜어줄 듯하다. https://youtu.be/yT4DfaOxngI ▲ 아마존 커넥트 소개  아마존 커넥트는 AWS 매니지먼트 콘솔에 접속해 몇 분 안 되는 짧은 시간 안에 설치·구성할 수 있다. 상담원은 아마콘 커넥트 구성 뒤 수분 안에 곧바로 업무를 시작할 수 있다. 아마존 커넥트는 주문형 서비스라, 약정이나 선급 비용 없이 분 단위 가격 책정으로 사용한 만큼만 비용을 지급하면 된다. 구축하고 관리할 인프라가 없어 사용자가 아마존 커넥트의 가상 컨텍센터 규모를 손쉽게 확장하거나 축소할 수 있다....

AWS

구글독스? AWS는 '워크독스'

구글에 구글독스가 있다면 아마존웹서비스(AWS)에는 '워크독스(Workdocs)'가 있다. https://www.youtube.com/watch?v=XK7oWFwObGQ ▲ AWS 워크독스 소개 영상 기업용 클라우드 파일 공유·협업 서비스 워크독스는 AWS가 지원하는 기업용 클라우드 파일 공유 및 협업 서비스다. 이전에는 '소칼로'라는 이름으로, 지금은 워크독스라는 이름으로 서비스되고 있다. 워크독스는 기본적으로 파일을 저장하고 공유하는 서비스다. 만들어진 콘텐츠를 사람들과 공유하고 댓글을 달아 실시간 상호작용할 수 있다. 문서 안에서 강조하고 싶은 내용을 표시해 피드백을 입력하고 댓글을 남길 수도 있다. 모든 파일의 이전 버전은 자동으로 저장하므로, 사용자가 이전 버전을 필요할 때 찾아 불러올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관리자가 보안 정책, 사용자 접근과 저장 용량을 제한할 수 있는 기능도 있다. 필요한 사람만이 문서에 접근하게 하고, 콘텐츠 유출을 방지할...

AWS

기가몬 CEO “안전한 데이터 환경, ‘네트워크 가시성’으로 해결”

“오늘날 네트워크는 여러 가지 구성요소로 이뤄져 있습니다. 이 구성 요소들이 모여 우리가 사용하는 인프라를 구축하죠. 이 인프라 위에 여러 애플리케이션이 실행되고 있습니다. 이 과정에서 만들어지는 다양한 데이터, 데이터인모션 딜레마를 해결하고자 합니다.” 데이터인모션은 각종 기기와 센서, 비디오 등에서 실시간으로 만들어지는 각종 데이터를 일컫는다. 폴 후퍼 기가몬 최고경영자(CEO)는 ‘가시성’이 네트워크 환경에서 데이터를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게 도와준다고 강조했다. 가시성을 확보하면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빅데이터 분석, 보안, 기업의 디지털화에도 적용할 수 있다면서 말이다. 가시성, 한우물 파기 끝판왕 가시성은 네트워크 환경에서 만들어지는 다양한 활동과 보안 정보를 볼 수 있는 환경을 말한다. 가시성이 높으면 누가 어떤 웹사이트를 공격하는지, 어떤 방식으로 공격하는지 알아내기 쉽다. 기가몬은 가시성 분야의...

AWS

AWS 정전 원인, 알고보니 '오타'

오타는 때때로 웃기기도 하고 민망하기도 하다. 그리고 가끔은 원치 않는 결과를 초래하기도 한다. 아마존웹서비스(AWS)가 3월2일 (현지시각) S3(Simple Storage Service) 문제 원인이 직원의 '오타'에 있었다고 AWS 사이트를 통해 밝혔다. 지난 2월28일 (현지시각) AWS의 북부 버지니아 주요 데이터센터 US-EAST-1 리전의 S3에 문제가 생기면서 전세계 인터넷 서버의 3분의 1이 '먹통'이 됐다. AWS에 따르면, 처음 S3 담당팀은 S3 서비스 프로세스에 쓰이는 몇몇 서버만 오프라인 시킬 계획이었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 오타를 발견하지 못했고, 그 결과 주요 서버 2개가 모두 오프라인 상태가 돼 버렸다. 두 서버에 연결된 많은 서비스는 통신 연결이 되지 않거나 속도가 기하급수적으로 느려지는 불편을 겪었다. 메시지에서는 아마존이 복구 문제에 대해 준비가 미비했다는 점도...

AWS

AWS 정전...애플·에어비앤비·핀터레스트 멈췄다

아마존웹서비스(AWS) 클라우드가 서비스 정전 사태를 또 한 번 일으켰다. AWS 클라우드 서비스의 안정성 문제도 다시 고개를 들었다. 이번 장애는 전세계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북부 버지니아 주요 데이터센터 US-EAST-1 리전의 S3(Simple Storage Service)에 문제가 생기면서 시작됐다. 이상 현상이 처음 발견된 것은 태평양 표준시 10시30분경이었다. 약 1시간 뒤 AWS는 대시보드에 "US-EAST-1의 S3에 계속해서 '높은 오류율'이 나타나는 것을 확인했다"라며 "문제 해결을 위해 힘쓰고 있다"라고 전했다. 서비스 정전으로 영향은 받은 서비스는 애플, 에어비앤비, 핀터레스트와 대표 IoT 서비스인 IFTTT 등을 포함해 오류가 신고된 사이트만 수십건이 넘는다. 심지어 아마존도 영향을 받아 AWS 오류 표시판이 제대로 기능을 하지 못했다. https://twitter.com/stuartthomas/status/836640721826365440 ▲스튜어트 토마스란 사용자는 "IFTTT가 다운돼서 집에 불을 켤...

AWS

"디지털 혁신 돕겠다"…MS, 서울·부산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정식 개소

마이크로소프트(MS)가 1년 전 약속한 대로 한국에서 클라우드 데이터센터를 정식으로 열었다. 서울과 부산 두 곳에서 2월21일부터 정식으로 애저 클라우드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로써 아마존웹서비스(AWS), IBM 등 글로벌 업체가 국내 클라우드 시장을 두고 펼치는 경쟁이 치열해질 전망이다. MS는 업계 최고 수준의 인텔리전트 클라우드를 내세웠다. 더불어 보안, 개인정보보호, 규제준수, 투명성 원칙을 기반으로 설계한 ‘신뢰할 수 있는 클라우드(Trusted Cloud)’ 서비스 환경을 통해 기업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클라우드 환경을 통해 국내 기업 사로잡기에 나섰다. 한국 MS 는 지난해부터 선보인 ‘사전 사용 프로그램’을 통해 국내 기업 400여곳이 미리 국내 클라우드 데이터센터를 이용해 볼 기회를 마련했다. 이 기간에 하루 최대 가상 머신 6700대가 사용됐다. 신규 영업기회는 3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