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BC카드

차이·BC카드, 선불형 체크카드 ‘차이카드' 2020년 출시

간편결제 서비스 차이(CHAI)가 국내 최대 가맹점을 보유한 BC카드와 손잡고 선불형 체크카드인 ‘차이카드’를 내년 상반기 출시한다. 차이카드는 은행 계좌가 연결된 차이 간편결제 앱과 연동되며, 300만이 넘는 BC카드 전국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이용할 수 있다 국내에서 먼저 상용화될 차이카드는 차이가 발급하고, BC카드는 차이카드 전표 매입 등 결제 프로세싱 업무를 대행할 예정이다. 양사 협력에 더해 블록체인 핀테크 기업 테라가 서비스 개발 및 사업 진행, 티몬이 국내 마케팅 및 고객 유치에 힘을 보탠다. 향후 BC의 글로벌 파트너 결제망을 통해 차이카드가 국내는 물론 전세계 200개국 4천만 가맹점에서 사용되도록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할 예정이다.   이문환 BC카드 사장은 “차이카드는 BC카드가 디지털 결제 기술력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핀테크 및 소셜...

BC카드

‘FIDO 해커톤 – 2019년 개발자 지원 프로그램’ 25개 팀 선정

FIDO 얼라이언스 한국워킹그룹이 'FIDO 해커톤' 서류심사 결과를 발표했다. 지원한 40여개 대학/대학원생, 산학협력기업, 중-소-벤처로 구성된 팀 중에 25개 팀을 선정했다. FIDO 해커톤 프로그램은 6월부터 3개월 동안 멘토 프로그램 후 최종 평가에서 선정된 톱 3위 팀에게는 9월 말 FIDO 얼라이언스 서울 총회에서 글로벌 일류 기업들을 상대로 자신들이 개발한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각 회원사가 운영하는 멘토 프로그램은 인턴십, 채용, 파트너십, 투자, 해외 쇼케이스 초대, 테스트 스마트폰 제공 등 차별화된 특별 혜택을 준비했다. 이번 서류심사를 통과한 팀은 5월25일 한국전자인증 서초동 본사 또는 오는 29일 SK텔레콤 분당사옥에서 프레젠테이션 발표 심사를 거친다. 발표심사를 통과한 팀은 6월부터 8월까지 삼성전자, 삼성SDS, SK텔레콤, 라인, BC카드, eWBM,...

BC카드

FIDO 얼라이언스, 'FIDO 해커톤 참가자' 오는 26일까지 모집

FIDO 얼라이언스(Fast IDentity Online Alliance) 한국워킹그룹이 오는 4월26일까지 FIDO 해커톤 참가 신청서를 받는다. 'FIDO 해커톤 – 개발자 지원 프로그램'은 개발자들이 모여서 짧은 기간동안 끝나는 워크숍 형태의 프로그램과 달리 다단계 평가와 멘토 프로그램으로 이뤄져 있다. 참가자 중 6월부터 8월까지 진행되는 멘토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통과한 상위 3명은 오는 9월 FIDO 얼라이언스 서울 총회에서 글로벌 일류 기업들을 상대로 자신들이 개발한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는 기회를 얻을 수 있다. FIDO 한국워킹그룹 이종현 공동의장은 "쉽게 유추 또는 탈취 가능하고, 기억하기 어려우며, 한번 도난 당하면 모든 계정에 영향을 미치는 비밀번호 기반 온라인 인증으로 야기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하여 비밀번호를 더 강하게 만들라고 사용자들에게 강요하는 것은 올바른 문제해결 방향이 아니다"라며 "온라인...

BC카드

KT, 블록체인으로 BC카드 전자문서 관리

KT가 블록체인 기반으로 전자문서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저장할 수 있는 차세대 전자문서 관리시스템을 BC카드에 적용했다고 2월26일 밝혔다. BC카드에 적용된 KT 블록체인은 이날부터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18'의 KT 부스에서 전시된다. 이로써 BC카드는 가맹점 계약서 및 증빙 자료를 비롯한 모든 전자문서를 용량과 형식에 상관없이 블록체인 기반으로 저장할 수 있게 된다. 각각의 데이터를 실시간 병렬 처리해 고속으로 암호화하고 블록체인에 등록할 수 있어 전자문서의 효율적인 관리가 가능하다는 게 KT의 설명이다. KT는 또 BC카드 가맹점 서류 등이 암호화돼 개인정보 보안이 강화됐으며, 전자문서 관리 영역에서 업무 구비서류 관리, 권한 정보 관리, 심사자 분배 등이 자동화됐다고 소개했다. 이로 인해 처리시간 및 관리비용이 주는 효과를 누릴 수 있다....

BC카드

"'네이버 검색+BC카드 결제 데이터' 가져다 쓰세요"

네이버는 BC카드가 보유한 카드결제 데이터를 빅데이터 포털 ‘데이터랩’에 융합했다고 10월4일 밝혔다.  중소사업자들이 다양한 데이터 분석을 통해 자신의 사업에 대해 더욱 확대된 인사이트를 얻게 돕겠다는 취지다. 네이버가 보유한 방대한 검색 클릭 데이터가 고객들의 구매 행동을 예측하는 데 유용하다면, 소비패턴을 집계한 BC카드의 카드결제 데이터는 고객들의 실제 구매 여부를 파악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 데이터랩 사용자는 서로 다른 두 종류의 데이터를 보다 쉽게 활용할 수 있게 된다. BC카드는 특정인을 확인할 수 없는 비식별 정보의 형태로 네이버 데이터랩에 카드결제 데이터를 제공한다. 먼저 이용자들은 데이터랩에 신설된 ‘카드사용통계’ 기능을 통해 최근 13개월간 특정 지역에서의 카드결제 횟수 또는 결제금액이 높은 업종을 월 단위로 확인할 수 있다. 상세필터를 활용하면 업종별 연령별 성별로 세분화한 데이터도 확인 할 수 있다. 하단의 맞춤형 트렌드...

BC카드

BC카드로 아마존 결제하면 배송비가 무료

배송비 걱정 없이 블랙프라이데이에 쇼핑을 할 방법이 생겼다. BC카드는 아마존에서 쇼핑하는 사용자에게 3개월 동안 무료 배송 혜택을 제공한다. 이 혜택을 누리는 덴 조건이 있다. 먼저 ‘BC글로벌카드’가 필요하다. 그리고 아마존에 올라온 상품 중 아마존이 직접 판매하고 배송하는 상품을 골라야 한다. 상품 무게는 9kg을 넘어선 안 된다. 결제 금액이나 구매 횟수에 제한을 받지는 않는다. 결제는 11월15일 오후 5시(한국시각)부터 2014년 2월16일 오후 5시(한국시각) 사이에 해야 한다.  블랙프라이데이를 낀 기간이다. 블랙프라이데이는 11월 마지막 주 금요일로, 올해는 11월29일(미국 기준)이다. 미국 최대의 쇼핑 시즌이자 할인 시즌인데 1년 내 적자를 본 기업도 이날은 흑자를 기록한다고 해서 나온 말이다. 일단 이날 팔리는 금액이 어마어마하다. 미국의 온라인 쇼핑몰은 2011년...

BC카드

다날, 신용카드 바코드 결제 앱 출시

플라스틱 신용카드가 바코드 결제 우산 속으로 들어가는 분위기다. 신한카드와 현대카드가 모바일 앱카드를 선보이며 신용카드 바코드 결제를 지원하는 가운데, 휴대폰 결제업체 다날도 신용카드・체크카드 바코드 결제 기능을 추가한 응용프로그램(앱)을 선보였다. 다날은 BC카드와 손잡고 신용카드와 체크카드를 사용한 모바일 바코드 결제를 지원하는 '바통4.0'을 출시했다. 기존 휴대폰 결제와 계좌이체(직불결제)를 통한 바코드 결제에서 결제수단 범위를 확대한 셈이다. 모바일 바코드 결제는 스마트폰 등 휴대기기에서 응용프로그램(앱)을 실행시킨 다음 신용카드 정보를 바코드로 띄워 결제할 수 있게 도와주는 서비스를 말한다. 사용법은 쉽다. BC카드 소지자라면 누구나 바통 앱에서 BC모바일 카드를 내려받아 바코드 결제를 실행할 수 있다. 먼저 바통 앱에서 모바일ISP를 설치한다. 앱 첫 화면에서 '바코드 결제'를 선택하면 자동으로 모바일ISP가 설치된다. 그 다음 유효기간과...

BC카드

BC카드, "스마트폰서 바코드로 결제"

모바일 지갑 시대가 열릴지 모르겠다. 근거리무선통신(NFC)도 아니고, QR코드도 아닌, 바코드 결제로 말이다. BC카드는 2월6일 다날과 KG모빌리언스와 전략적 제휴를 맺고 바코드 방식의 모바일 결제서비스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모바일 바코드 결제는 스마트폰 등 휴대기기에서 응용프로그램(앱)을 실행시킨 다음 신용카드 정보를 바코드로 띄워 결제할 수 있게 도와주는 서비스를 말한다. 이 서비스가 시작되면 사용자는 모바일 결제를 위해 휴대폰 번호를 입력하거나, NFC 기능을 실행하거나, 모바일 결제를 위한 USIM을 따로 구입하지 않아도 된다. 앱에 생성된 바코드로 신용카드 결제를 하면 된다. BC카드는 "현재 BC카드는 USIM칩 기반의 모바일 카드, 모바일 간편결제(mISP) 등과 같이 다양한 방식의 모바일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라며 "바코드 결제서비스와 같이 다양한 환경에서도 편리한 결제 서비스를 회원들에게 제공할...

BC카드

[블로터포럼] 안전한 금융결제의 허상

지난 11월3일 KB국민카드와 BC카드의 소액결제 체계인 안전결제(ISP) 서비스가 해킹당하는 일이 발생했다. 당시 경찰청 사이버테러대응센터가 밝힌 피해자는 약 190여명. 경찰청은 "830회에 걸친 부정결제 과정에서 약 1억8천만원 이르는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혔다. 1억8천만원이면 18k 금반지 900여개를 살 수 있는 금액이다. 엄청난 금융사고가 벌어진 셈이다. 안전결제 서비스는 30만원 미만 온라인 거래에서 사용되는 소액결제 시스템이다. 안전결제 서비스 첫 회 사용에 한해 카드번호와 비밀번호, 유효기간, 카드확인코드번호(CVC), 안심결제 비밀번호 등을 입력하고 나면, 그 다음부터 안전결제 비밀번호만으로 거래가 이뤄진다. KB국민카드와 BC카드는 "인터넷 안전결제 비밀번호만을 입력하기에 신용카드회원이 신용카드번호와 비밀번호 등을 입력함으로써 발생될 수 있는 개인정보 유출의 문제점을 해소할 수 있다"라며 안전결제 사용을 권장했다. 그러나 세상에 그 어떤 창도...

BC카드

액티브X 걷어낸 교보문고…결제는 IE만!

교보문고가 액티브X를 설치하지 않고 신용카드로 결제할 수 있다고 12월14일 발표했다. e쇼핑할 때 짜증을 부르는 액티브X 없는 신용카드 결제라니, 반가운 마음에 시도했다. 그런데 아뿔싸! 윈도우 PC에서 인터넷 익스플로러(IE)에서만 쓸 수 있단다. 인터넷교보문고는 BC카드와 "오픈웹 방식의 '스피드 안전결제' 서비스"를 도입했다. 스피드 안전결제는 결제수단 중 '신용카드'를 선택하고 카드 유형에서 'BC카드 Speed 안전결제'를 선택해야 작동한다. 30만원 이상을 결제할 때는 공인인증서를 추가로 설치해야 하는 불편함은 있다. 그래도 액티브X를 깔지 않아도 되는 게 어디인가. 헌데 인터넷교보문고에서 결제할 때 '신용카드'를 선택하는 건 윈도우 PC에서 IE가 아니면 불가능하다. 맥OS 크롬 웹브라우저상에서 시도하면 "해당 브라우저에서 신용카드 거래를 할 수 없습니다"란 메시지가 담긴 팝업창이 뜬다. 교보문고가 스피드 안전결제를 인터넷교보문고에 붙이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