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ai

[친절한B씨] 인간 뇌와 컴퓨터를 연결한다고요?

"두뇌 풀 가동!" 한 TV 예능 프로그램에서 시작된 이 문구는 현대인의 간절함을 대변합니다. 하루에도 수많은 정보와 데이터가 쏟아지는 시대, 사람들은 '두뇌 풀 가동'을 외쳐보지만 이내 '번아웃 증후군'에 시달리며 뇌에 컴퓨터 칩이라도 박았으면 하는 공상을 하곤 합니다. '미래 설계자'로 불리는 일론 머스크는 이 공상을 현실로 만들고 있습니다. 일론 머스크가 1억달러(약 1175억원)를 투자한 기업 '뉴럴링크'는 지난 7월16일(현지시간) 기자간담회를 통해 뇌와 컴퓨터를 연결하는 기술을 공개했습니다. '뇌-컴퓨터 인터페이스'의 오래된 미래 인간의 뇌와 컴퓨터를 연결하는 기술에 대한 상상은 '오래된 미래'입니다. 1984년 사이버펑크 장르를 개척한 윌리엄 깁슨의 SF 소설 '뉴로맨서'에서는 소켓 방식으로 뇌와 직접 연결된 작은 카트리지가 등장합니다. 작중에서 인간은 이 장치를 통해 새로운 언어 등...

나스닥

일론 머스크, "테슬라 상장폐지 검토 중"

미국 전기차업체 테슬라가 상장폐지를 검토 중이다. 일론 머스크 CEO는 8월7일 공식 블로그를 통해 "테슬라를 비공개회사로 전환하는 것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최종 결정된 사안은 아니다"라면서도 "테슬라 운영 환경을 최적의 상태로 만들기 위한 것"이라고 고려 배경을 밝혔다. https://twitter.com/Tesla/status/1026912973120462848 이 배경에는 회사 운영이나 전략 수립에 대해 보다 공격적이고 자유롭게 의사결정을 내리고픈 머스크의 심중이 작용한 모습이다. 경영 간섭을 받고 싶지 않다는 뜻이다. 머스크는 "공개 회사는 해당 분기 수익을 올리는 데 합당한 의사결정을 내리도록 엄청난 압박을 받는다"라며 "하지만 그것이 장기적 관점에선 꼭 옳은 결정이 아닐 수 있다"라고 말했다. 단기 수익을 위해 주주 뜻에 따라 그른 결정을 내릴 수밖에 없는 공개회사의 현실에 대한 불만을 터뜨린...

보링컴퍼니

일론 머스크, "태국 소년 구출용 미니잠수함 제작 중"

일론 머스크가 태국 치앙라이 동굴에 2주 넘게 갖혀 있는 유소년축구팀 소년들을 구출하기 위한 미니 잠수함을 제작 중이라고 7월7일(현지시각) 밝혔다. 일론 머스크는 지난 7월6일, 동굴에 갇힌 소년들을 구출하는 데 힘을 보태고자 자신이 설립한 스페이스X와 보링컴퍼니 소속 엔지니어를 태국에 파견한 바 있다. 머스크는 7일 올린 트윗에서 "태국 동굴 전문가들로부터 좋은 소식을 들었다"라며 "팔콘 로켓 본체의 액체산소 튜브를 이용한 아이 크기의 작은 잠수함을 활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머스크는 "(잠수함은) 다이버 2명을 실어 나를 만큼 가볍고, 좁은 동굴 틈을 충분히 지날 만큼 작다"라고 말했다. 또한 "우리가 주어진 상황에서 최선을 다하면 결과는 긍정적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https://twitter.com/elonmusk/status/1015657378140704768 태국 유소년축구팀 코치와 소년 12명은 지난 6월23일 치앙라이주 탐루앙 동굴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