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arrow_downward최신기사

HBO

[C+] 넷플릭스, 소프트뱅크 손잡고 9월 일본 진출

C+’는 국내외 디지털 문화 콘텐츠 관련 소식을 추려 매주 전해드리는 꼭지입니다. 굵직한 소식부터 작은 이야기까지, 콘텐츠 관련 소식들을 한눈에 보시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넷플릭스, 소프트뱅크 손잡고 9월 일본 진출 넷플릭스가 소프트뱅크와 손잡고 오는 9월 일본에서 월 정액제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버라이어티>가 8월23일(현지 시각) 보도했다. 소프트뱅크는 가입자 3700만명을 보유한 일본의 이동통신사다. 소프트뱅크 이용자들은 소프트뱅크 소매점이나 웹사이트, 콜센터 등을 통해 동영상 서비스 가입을 할 수 있으며 서비스 사용료는 소프트뱅크 이동통신비와 함께 지불할 수 있다. 이용료는 기본 650엔부터 1450엔까지로 우리돈 6400원~1만4천원 정도다. 첫 달은 무료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넷플릭스는 일본 후지TV 등과 콘텐츠 계약을 맺은 바 있다. 넷플릭스는 콘텐츠...

HBO

HBO나우, 크롬캐스트로 즐긴다

미국 최대 케이블 방송사인 HBO의 스트리밍 서비스 ‘HBO나우’가 구글의 OTT 스틱 '크롬캐스트'에 들어간다. 구글은 공식 블로그를 통해 크롬캐스트를 위한 HBO나우 안드로이드 앱과 iOS 앱을 선보인다고 8월6일(현지시각) 밝혔다. HBO는 지난 4월 자체 스트리밍 서비스 ‘HBO나우’를 공개했다. HBO나우는 한 달에 14.99달러를 내면 HBO의 콘텐츠를 HBO 케이블 가입 없이도 스트리밍으로 즐길 수 있는 서비스다. HBO가 지난 2011년 출시한 스트리밍 서비스 ‘HBO고'가 HBO 케이블을 가입해야 이용할 수 있었던 것과 달리 HBO 케이블과는 별도로 운영되는 게 특징이었다. HBO나우는 초기에는 애플TV에서만 이용할 수 있었지만 점점 플랫폼을 확장시켜 나가는 중이다. 현재 안드로이드폰과 태블릿, 아마존 파이어 태블릿, 크롬캐스트를 통해서 HBO나우 콘텐츠를 볼 수 있다. <테크크런치>에 따르면 HBO나우는 아마존 파이어TV를...

ballers

HBO, 새 TV 시리즈 페이스북에 독점 공개

미국 최대 케이블 방송사인 HBO가 선 대신 망으로 연결되는 TV로 진화 중이다. HBO는 6월24일(현지 시각) 새 TV시리즈인 ‘볼러스’와 ‘브링크’의 전체 에피소드를 페이스북에 무료로 공개했다. 대신 한정적인 기간 동안에만 서비스할 예정이며, 국내에선 보이진 않는다. HBO와 페이스북은 언제까지 드라마 에피소드를 올려둘 것인지는 밝히지 않았다. ‘볼러스’와 ‘브링크’ 두 작품 모두 지난 6월21일(현지 시각) HBO 자체 채널을 통해 첫 방영된 HBO의 최신작이다. ‘볼러스’는 미국 프로 미식축구리그를 은퇴한 전·현직 선수들의 삶을 중심으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이고, ‘브링크’는 3차 세계대전을 막으려는 세 남자의 고군분투를 다룬 블랙 코미디다.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HBO는 신작 ‘볼러스’와 ‘브링크’를 오직 페이스북 이용자와 HBO 케이블 가입자와 HBO의 스트리밍 서비스 ‘HBO나우’ 구독자만 볼 수...

HBO

[C+] 넷플릭스, CBS 넘어섰다

‘C+’는 국내외 디지털 문화 콘텐츠 관련 소식을 추려 매주 전해드리는 꼭지입니다. 굵직한 소식부터 작은 이야기까지, 콘텐츠 관련 소식들을 한눈에 보시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넷플릭스, CBS 넘어섰다 넷플릭스가 CBS보다 더 큰 TV가 됐다. <쿼츠>는 넷플릭스의 올해 1분기 실적 발표 내용을 토대로 “파괴적인 스트리밍 TV 서비스 넷플릭스가 CBS의 시장가치를 앞질렀다”고 4월16일(현지시간) 전했다. 넷플릭스는 올 1분기 매출 15억7천만달러에 구독자는 6230만명에 육박한다고 발표했다. 시장조사업체 ‘BTIG'는 평균 시청 시간이나 구독자만을 놓고 봤을 때 넷플릭스는 미국에서 네 손가락 안에 드는 TV 네트워크 기업이라고 평가했다. 2014년 국내 40대 “TV보다 스마트폰” 10·20·30대에 이어 국내 40대에게도 스마트폰이 TV보다 더 필수적인 매체가 됐다.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이 4월20일 공개한 ‘스마트폰 보급 확산과...

HBO

HBO, "트위터 '페리스코프'가 저작권 침해했다"

트위터의 생중계 앱 ‘페리스코프’가 저작권 침해 논란에 휩싸였다. <할리우드 리포터>는 4월14일(현지시간) “HBO가 페리스코프 측에 ‘게재 중지 요청(takedown notice)’을 했다”고 전했다. ‘왕좌의 게임‘ 시즌5 첫 방송 화면을 찍어 중계하는 페리스코프 방송들이 저작권을 침해했다는 이유에서다. 호주 미디어 <멈브렐러>에 따르면 ’왕좌의 게임’ 방영 첫 날, 페리스코프에는 수십 개의 중계 채널이 생겨 첫 회분이 HBO가 방영되지 않는 전세계로 퍼져나갔다. 페리스코프는 “저작권을 위반하는 방송을 해서는 안 된다”라며 ”저작권을 침해하는 영상이나 계정은 사전 통지 없이 삭제 할 수 있다“라고 ‘이용약관’에 명시하고 있다. 하지만 HBO는 페리스코프가 ‘게시 중지 요청’을 받아들이길 원한다. ‘게재 중지(임시조치) 요청’은 저작권자인 HBO가 저작권을 침해했다고 신고하면 즉시 방송 차단을 해주는 것이다. HBO는 페리스코프의 무간섭주의적...

HBO

HBO가 애플TV에 구독형 서비스 얹은 속내

1년을 더 벌었다. 애플TV 이야기다. 애플의 봄 이벤트는 TV 이야기로 시작했다. 팀 쿡 애플 CEO가 처음 애플TV에 대해 언급했을 때는 ‘아차’ 싶었다. 새 애플TV가 나올 것이라는 소문은 있었지만 그 이야기에 힘은 실리지 않았기 때문이다. 새로운 애플TV의 하드웨어는 없었다. 다만 애플은 3세대 애플TV의 값을 69.99달러로 내렸다. 애플은 신제품을 내놓으면서 제품 가격을 내리는 경우는 있지만 신제품 없이 값을 내리는 경우는 흔치 않다. 지난해 맥북 에어의 값을 한번 내린 적이 있긴 하다. 이 역시 디자인을 바꾼 신제품이 오랫동안 나오지 않으면서 값을 내렸던 것이다. 애플TV의 가격 인하는 ‘당분간 새 제품을 낼 계획이 없다’는 우회 메시지에 가깝다. 2세대 애플TV도 지금까지 쓰는 데 전혀 문제가 없다....

#DearMe

[C+] HBO, 스트리밍 서비스 ‘똑똑’

‘C+’는 국내외 디지털 문화 콘텐츠 관련 소식을 추려 매주 전해드리는 꼭지입니다. 굵직한 소식부터 작은 이야기까지, 콘텐츠 관련 소식들을 한눈에 보시는데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HBO, 4월 스트리밍 서비스 출시…월 15달러 지난 2013년 대표적인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에 가입자 수를 따라 잡힌 미국 최대 케이블 방송사인 HBO가 스트리밍 시장의 문을 두드린다. HBO가 오는 4월 독자적인 스트리밍 서비스 ‘HBO나우’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인터내셔널비즈니스타임스>가 3월4일(현지시간)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HBO나우’는 한 달에 15달러를 내면 HBO의 콘텐츠를 스트리밍으로 즐길 수 있는 서비스다. 별도의 케이블 가입 없이 HBO나우만 가입하면 된다. 2011년 HBO가 선보인 스트리밍 서비스 ‘HBO고’가 케이블 가입을 해야 이용할 수 있었다면, 이번 HBO나우는 케이블과 별도로 서비스된다. <인터내셔널비즈니스타임스>는...

HBO

슬링TV, 미국서 ‘온에어’

미국의 위성TV 사업자 디시네트워크가 선보인 인터넷 스트리밍 서비스 ‘슬링TV’가 미국에서 첫 시동을 걸었다. 별도의 초대장 없이 미국에 있는 누구나 슬링TV를 쓸 수 있게 됐다고 <더넥스트웹>이 2월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디시네트워크는 올해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소비자가전전시회(CES)에서 슬링TV를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로저 린치 디시네트워크 최고경영자(CEO)는 “ESPN과 TNT, CNN, 디즈니, 카툰네트워크 등 12개 채널을 슬링TV에 제공한다”라고 말했다. 디시네트워크가 슬링TV 출시 소식을 발표를 한 지 한 달 새 채널은 더 늘었다. '워킹데드'를 만든 방송사 AMC와 BBC 아메리카, BBC 월드뉴스, 선댄스TV가 슬링TV에 새로 합류했다. 슬링TV의 한 달 이용료는 20달러다. 채널을 더할 때마다 5달러씩 더 받는다. 케이블 유료 방송 서비스 이용료는 한 달에 최소 수십달러가...

BB

[BB-0123] 영국, 'LoL' 업데이트 차단 물의

영국, 불법 사이트 거르려다 'LoL' 업데이트 차단 물의 영국은 작년부터 우리로 치면 KT, SK브로드밴드, LGU+ 등 인터넷 접속 서비스를 하는 회사가 저작권을 위반하는 웹사이트나 콘텐츠, 음란사이트를 차단합니다. 인터넷 접속 단에서 거르다보니 말도 많고 탈도 많은데요. 이번엔 게임 업데이트를 막았다고 합니다. 영국의 '리그오브레전드' 사용자는 업데이트가 제대로 되지 않는 현상을 겪었습니다. 파일을 못찾았다는 메시지만 떴지요. 알고 보니 설치 파일 중 이름에 sex란 글자가 연이어 들어갔습니다. [The Guardian] 설탕으로 폰 배터리 충전…버지니아공대 개발 버지니아대학 바이오공학 연구팀이 설탕으로 휴대폰 배터리를 충전할 수 있는 기술을 만들었습니다. 이 기술이 완성되면 저렴하고 재사용 가능한 친환경 배터리를 만들 수 있다고 합니다. 이 기술을 개발한 퍼시벌 쟁 교수는 “설탕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