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ios

애플, iOS14 판올림...개발자는 아우성

애플이 아이폰 운영체제 iOS14를 16일(현지시간) 정식 업데이트했다. 홈 화면 위젯 기능을 지원해 이용자 편의성을 높인 점이 특징이다. 그러나 개발자들은 갑작스러운 애플의 업데이트 발표에 불만을 토로하고 있다. 정식 업데이트에 대처하기 위한 시간이 하루밖에 주어지지 않았기 때문이다. 일반적으로 애플은 개발자들의 앱 최적화 작업을 위해 iOS 정식 출시 일주일 전에 일정을 발표했다. 하지만 애플은 15일(현지시간) 애플워치와 아이패드 신제품을 공개하며 iOS14와 아이패드OS14 정식 업데이트를 바로 다음 날 진행한다고 발표했다. 이에 개발자들은 iOS14 출시 일정에 맞춰 앱 최적화 작업을 하기 위해 밤잠을 설치거나 iOS14에 최적화된 앱 지원을 바로 하지 못 하게 되는 상황에 놓였다. 애플은 6월 연례 개발자 행사 ‘세계개발자회의(WWDC)’를 열고 iOS14를 처음 공개했다. 이후...

iOS14

[이슈IN] 애플의 '노인학대'와 안드로이드의 '단명'

애플이 최신 모바일 운영체제 'iOS 14'를 오는 17일 공식 배포한다. 업데이트 가능 기기 목록을 보면 6년 전에 출시된 구형 아이폰도 포함돼 있다. 사후지원 기간이 평균 2년에 불과한 안드로이드 진영과 비교하면 애플의 장점이 두드러지는 부분이다. 2015년 출시된 아이폰 6S도 최신 OS 지원 애플은 iOS 14를 아이폰 6S·6S플러스 이후 모델에 올릴 수 있다고 밝혔다. 사후지원 대상에서 가장 눈에 띄는 것은 2015년 9월에 출시된 아이폰 6S·6S플러스다. 해당 제품은 이번 지원 결정으로 2016년 가을에 배포된 iOS 10부터 iOS 14까지 총 5회에 걸쳐 6년간 사후지원이 이뤄지게 됐다. 2016년 3월 발매된 아이폰 SE 1세대 역시 iOS 14 업데이트 가능 제품에 이름을 올렸다. 애플은 iOS를 거의 1년...

iOS14

애플페이, QR코드 결제 기능 추가되나

애플이 QR코드로 애플페이 결제를 하는 기능을 개발 중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7일(현지시간) <나인투파이브맥>은 애플이 최근 공개한 iOS14 개발자용 베타 버전 코드에 이 같은 기능이 숨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고 보도했다. 사용자가 아이폰 카메라를 QR코드 등에 가져다 대면, 애플페이에 등록된 카드로 결제가 이루어지는 식이다. <나인투파이브맥>은 “기능에 접근은 할 수 있었으나 작동은 하지 않았다. 다만 작동 방식을 보여주는 이미지는 확인할 수 있었다”라며 “이 코드가 공개 시스템 API에서 발견되었으므로 타사 앱과 상호작용할 수 있다고 볼 수도 있다”라고 전했다. 또, “애플이 이 기능을 언제쯤 사용자에게 제공할 수 있는지는 알 수 없다”라며 “지난달 출시된 iOS14 첫 번째 개발자 베타 버전에는 이러한 기능이 없었기 때문에 애플이 아직 개발...

iOS14

애플 'WWDC 2020'을 보는 8가지 열쇳말

"애플은 혁신을 멈추지 않았다. 미래의 삶을 풍요롭게 만드는 일을 하고 있으며 모두 더 희망찬 미래를 고대하고 있다." 애플의 잔치가 열렸다. 애플 연례 개발자 행사 ‘세계개발자회의(WWDC)’가 22일(현지시간) 막을 올렸다. 예년과 달리 올해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만 진행된다. 약 2시간에 걸쳐 진행된 키노트 발표에는 관중의 박수와 환호, 여기에 호응하는 팀 쿡 애플 CEO의 "땡큐"가 빠졌지만 애플의 최신 운영체제(OS)들과 새로운 개발 생태계에 대한 내용들로 가득 채워졌다. 본격적인 발표에 앞서 팀 쿡 CEO는 조지 플로이드 사망 사건으로 촉발된 인종차별 문제, 코로나19로 확대된 애플 제품 영향력 등을 언급했다. 하드웨어 제품 발표, "원 모어 띵(One more Thing)"은 없었지만, 프로세서를 인텔 기반에서 커스텀 디자인 ARM 칩으로 전환하는...

ios

애플, 'iOS14' 발표...위젯 등 홈 화면 변화 커

애플이 최신 아이폰 운영체제인 'iOS14'를 공개했다. 애플은 22일(현지시간) 연례 개발자 행사 '세계개발자회의(WWDC)'를 열고 키노트 발표를 통해 iOS14를 소개했다.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홈 화면에 있다. 특히, 그동안 지원하지 않았던 홈 화면 위젯 기능을 지원해 이용자 편의성을 높였다. 홈 화면 위젯 기능은 이용자가 맞춤형으로 원하는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제공한다. 일찍이 안드로이드는 이용자가 커스터마이징 할 수 있는 위젯 기능을 지원해왔지만, iOS는 홈 화면에 앱 아이콘만 배열할 수 있도록 했다. 홈 화면 맨 왼쪽으로 넘기면 각종 위젯을 한꺼번에 배열할 수 있지만 자유도가 떨어진다. 이번 위젯 기능은 앱 아이콘처럼 홈 화면에 배열하고 다양한 크기로 고정할 수 있다. 새로운 위젯은 사용자가 맞춤 설정한...

ios

미리보는 아이폰 새 운영체제...“통화 중 녹음 가능성 적어”

애플의 잔치가 곧 열린다. 애플 연례 개발자 행사 ‘세계개발자회의(WWDC)’는 22일(현지시간) 막을 올린다. 예년과 달리 올해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만 진행된다. 키노트 발표는 한국시간으로 오는 23일 오전 2시 진행된다. WWDC 자체는 개발자 행사지만, 일반 사용자들도 축제로 즐긴다. 애플 제품 사용자 경험에 큰 영향을 미치는 새로운 운영체제(OS)가 발표되기 때문이다. 종종 하드웨어 제품이 공개되기도 한다. 이번 무대에서는 예년처럼 새 아이폰 운영체제 ‘iOS14’가 주인공이 될 것으로 보인다. 또 맥과 맥북의 프로세서를 인텔 기반에서 커스텀 디자인 ARM 칩으로 전환하는 굵직한 내용이 발표될 것으로 예상된다. 안정성에 초점 맞춘 iOS14...홈 화면 변한다 이번 iOS14는 새로운 기능 추가보다 성능과 안정성 개선에 초점을 맞출 것으로 보인다. iOS13이 각종 버그로...

iOS14

iOS14에서 발견된 애플 신제품 4가지 힌트

애플 기기 운영체제 'iOS14' 소스코드에서 '아이폰9(아이폰SE2)', 새 아이패드 프로와 애플TV, 분실방지 태그 '에어태그'까지 올해 나올 애플 신제품에 대한 정보가 발견됐다. (※관련기사 : “iOS 14, 새로운 기능보다 안정성 우선”) <나인투파이브맥>은 3월10일(현지시간) "iOS14 소스코드에서 유출된 3월 출시설의 아이폰9은 터치ID 홈버튼을 탑재하고 애플페이 익스프레스 카드를 지원한다"라며 "아이폰9은 1억명에 달하는 아이폰6 사용자를 겨냥한 낮은 가격대의 아이폰"이라고 전했다. 애플이 보급형 아이폰을 내놓는 것은 2015년 5월 아이폰SE 이후 약 4년 만이다. 아이폰8 디자인의 아이폰9은 A13 바이오닉 칩과 터치ID 홈버튼, 후면 1200만화소 카메라, 3GB 메모리가 탑재될 것으로 알려진다. 저장 공간은 64GB와 128GB 두 가지, 예상 가격은 64GB 모델 기준 399달러(47만원)다. 빠르면 iOS 13.4 정식 빌드 배포 즈음 출시될...

ios

"iOS 14, 새로운 기능보다 안정성 우선"

내년 6월 WWDC(세계개발자회의)에서 공개가 유력한 새 iOS 'iOS 14'는 새로운 기능보다 안정성 향상에 주력한다. <블룸버그>는 크레이그 페더리기 애플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링 담당 수석 부사장이 사내 소프트웨어 개발자 회의에서 2020년 공개하는 iOS 14를 포함한 소프트웨어는 신뢰성과 안정성 향상에 집중하기 위해 일부 기능은 2021년으로 늦추겠다는 계획을 설명했다고 전했다. 애플은 매년 6월 개최되는 WWDC에서 새로운 버전의 iOS를 공개하고 개발자와 일반 사용자 대상의 베타 버전을 배포해왔다. 작년 6월 첫 베타가 나온 이후 현재 13.2.3 빌드까지 배포된 'iOS 13'은 화면 전체를 어두운색으로 표현하는 ‘다크 모드’와 미모티콘 스티커, 오디오 공유, 그리고 '아이패드OS'를 분리하며 아이패드에서 새로 시도된 멀티태스킹 접근법 같은 대대적인 UI 변화를 줬다. iOS 13, 8번의 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