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iOS9

[블로팁] 아이폰에서 기본 앱을 숨겨보자

국내 통신업체를 거쳐 출시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만큼은 아니지만, 애플의 '아이폰'도 만만찮은 숫자의 기본 응용프로그램(앱)을 지원합니다. '애플지도'는 아직 국내에서는 무용지물이지요. 애플 '비디오'도 잘 쓰이지 않는 대표적인 기본 앱 중 하나입니다. '날씨' 앱은 대체할 수 있는 더 좋은 앱이 많아서, '애플워치' 앱은 애플워치를 구입한 이들에게만 필요한 앱이죠. 쓸데없는 애플의 기본 앱은 골칫덩이입니다. 화면에 그대로 놔두자니 쓸 일이 없어 거슬리고, 마땅히 숨길 방법도 없으니까요. 잘 안 쓰는 애플 기본 앱을 한 폴더에 모아 '쓰레기'라고 이름 붙이고는 잘 보이지 않는 화면 구석에 버려두는 사용자도 있을 정도입니다. 애플의 기본 앱을 숨기는 방법을 소개합니다. 완전히 삭제하는 것이 아니라 버그를 이용해 숨기는 방법입니다. iOS9에서 iOS9.2까지 순정 상태의 최신...

iOS9

“iOS9가 구형폰 성능 떨어뜨려”…애플에 집단소송

미국에서 애플의 구형 스마트폰 ‘아이폰4s’를 사용하는 이들이 애플을 상대로 집단소송을 준비 중이다. 애플의 최신 모바일 기기용 운영체제(OS) ‘iOS9’가 구형 스마트폰의 성능을 현저하게 저하시켰다는 이유에서다. 현지시각으로 12월29일 <애플인사이더> 등 해외 매체를 통해 소장도 공개됐다. 소송 규모는 500만달러, 우리돈 약 58억원 정도다. 집단소송에는 100여명이 넘는 구형 아이폰 사용자가 참여했다. 소장을 통해 드러난 이들의 주된 불만은 iOS9 업데이트 이후 발생한 아이폰의 현격한 성능저하다. 애플이 만든 앱은 물론이고, 서드파티 개발업체가 만든 응용프로그램(앱)의 전반적인 실행 속도가 느려졌다는 게 이들의 불만이다. 또, 평범한 터치조작조차 평소 사용이 어려울 정도로 느려졌다고 불만을 표출했다. 집단소송에 참여한 이들은 애플이 iOS9 업데이트에 따른 구형 아이폰의 성능 저하를 사용자에게 제대로 알리지 않은...

iOS9

‘와이파이 지원’은 데이터 먹는 하마?…애플, 피소

애플이 또 소송에 휘말렸다. 애플 소식을 전문으로 전하는 <애플인사이더>가 현지시각으로 10월23일 전한 소식이다. 이번엔 ‘와이파이 지원(Wi-Fi Assist)’ 기능이 문제가 됐다. 이 기능 때문에 일부 사용자로부터 자신도 모르는 사이 셀룰러 데이터를 낭비하게 됐다는 불만이 표출된 바 있다. 이번 소송도 같은 맥락에서 이루어졌다. 원고는 윌리엄 스콧 필립스와 수잔 스미스 필립스다. 소장은 미국 현지시각으로 지난 10월23일 산호세 지방법원에 제출됐다. 소송 규모는 500만달러 이상이다. 우리돈으로 약 56억원 규모다. 함께읽기 - [블로팁] iOS9 ‘아이폰’이라면 ‘와이파이 지원’ 꺼두세요 와이파이 지원은 ‘아이폰’의 iOS9 버전에 새로 추가된 기능이다. 아이폰이 와이파이에 연결돼 있으나 신호가 불안정하거나 약할 때 자동으로 셀룰러 네트워크에 접속해 인터넷을 끊김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특히,...

iOS9

[써보니] 안드로이드폰→아이폰 환승 통로, ‘무브투 iOS’

애플이 지난 9월 구글의 ‘구글플레이’에 직접 만든 응용프로그램(앱)을 내놨습니다. 이름이 도발적입니다. ‘무브투 iOS’.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가 쉽게 아이폰으로 바꿀 수 있도록 도와주는 앱입니다. 사진이나 연락처, e메일 계정, 구글 계정 등 기존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 쓰던 익숙한 정보를 아이폰에서 그대로 이어 쓸 수 있어 좋습니다. 최근 iOS9 출시 이후 애플의 안드로이드 사용자 공략이 퍽 적극적으로 이루어지고 있음을 보여주는 앱이기도 합니다. 아직 국내 출시 일정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애플의 새 '아이폰6s'와 '아이폰6s 플러스'도 곧 국내 출시될테니, 지금 안드로이드폰을 쓰는 이들은 복습해두면 좋습니다. 하지만 앱 성격 때문일까요. 구글플레이에서 그리 좋은 별점을 얻지는 못하고 있네요. ‘별점 테러’라도 당한 것 같습니다. ※ 준비물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무브투 iOS...

iOS9

[블로팁] iOS9 ‘아이폰’이라면 ‘와이파이 지원’ 꺼두세요

지금부터 하는 얘기는 ‘아이폰’ 사용자, 그중에서도 최근 'iOS9'로 업데이트를 마친 이들을 위한 이야기입니다. 아직 업데이트를 하지 않은 이들도 나중을 위해 알아두면 좋습니다. 제목 그대로입니다. iOS9로 업데이트를 한 아이폰을 쓰고 있다면, 다음 기능은 끄는 것이 좋습니다. 아이폰이 이동통신 데이터를 낭비하도록 하는 주범이기 때문입니다. 이름은 ‘와이파이 지원(Wi-Fi Assist)’입니다. 와이파이 지원은 iOS9에 추가된 대표적인 기능 중 하나입니다. 와이파이 연결이 불안정할 때 아이폰이 알아서 이동통신 네트워크에 접속하도록 도와줍니다. 와이파이 지원은 느려터진 와이파이 때문에 답답한 지하철이나 되는지 안 되는지도 모르는 공공장소의 와이파이에 연결돼 있을 때 특히 유용합니다. 와이파이 연결 상태가 불안정하면, 아이폰이 자동으로 LTE에 연결되는 덕분입니다. 사용자가 '설정'이나 ‘제어센터’를 열어 와이파이를 끄지 않아도 되니 편리합니다....

iOS9

[IT열쇳말] iOS9

애플이 9월 17일부터 모바일 기기용 운영체제(OS) ‘iOS9’를 정식으로 배포하기 시작했다. 2007년 ‘아이폰’과 함께 처음으로 등장한 iOS는 이번 업데이트로 9번째 큰 변화를 맞았다. 전세계에서 동시에 업데이트가 진행된 이후 24시간 만에 12%의 아이폰 사용자가 iOS9를 새로운 친구로 맞아들였다고 하니, 아이폰 사용자들도 9번째 변화에 퍽 적극적으로 환영의 인사를 보낸 모습이다. 겉으로 봐서는 큰 변화를 느끼기 어렵다. 디자인은 달라진 것이 없고, 새로 추가된 애플의 기본 앱도 국내에서는 활성화되지 않는다. iOS9의 변화는 작고 소소한 편리로 대변된다. ‘자세히 보아야 예쁘다. 오래 보아야 사랑스럽다’던 나태주 시인 말처럼, iOS9 너도 그렇다. 더 적극적인 친구로 돌아온 ‘시리’ ‘시리’는 원래 소극적인 친구였다. 홈 단추를 길게 누르거나 ‘시리야~’라고 불러야 나타났다. “무엇을...

iOS9

[써보니] 아이폰 사파리 브라우저 광고차단기

아이폰을 통한 광고 차단이 현실화됐습니다. 엄밀히 얘기하면 모바일 사파리 브라우저에 광고 차단 기능이 적용됐다는 얘기입니다. 광고 차단기 설치는 PC에선 보편화하고 있는 움직임입니다. 전세계 2억명의 인터넷 사용자가 플러그인 등의 형태로 광고차단기를 켜두고 있습니다. 소위 배너광고 등을 정보가 아닌 공해로 인식하는 사용자들이 행동에 나선 결과라고 볼 수 있습니다. 크롬, 파이어폭스 등 제3자 플러그인 탑재를 지원하는 브라우저가 이 흐름을 주도하고 있습니다. 광고 차단기는 광고를 주 수익원으로 삼는 언론사들에겐 무시무시한 폭탄입니다. 콘텐츠형 네이티브 광고 시장이 아직 무르익지 않은 상태에서 배너광고 수익마저 줄어들면 재정적으로 위태로워집니다. 반발할 수밖에 없는 처지이기도 합니다. <워싱턴포스트>와 같은 해외 언론사는 광고차단기에 대한 방어책으로 광고차단기 사용자를 차단하는 기술을 개발해 적용할 정도입니다. 그나마...

iOS9

16GB ‘아이폰6S’를 사면 안 되는 3가지 이유

애플이 미국 현지시각으로 지난 9월9일 새 ‘아이폰’을 발표했다. 일부 국가에서는 지난 12일부터 예약판매도 진행 중이다. ‘아이폰6s’와 ‘아이폰6s+’다. 이번에도 애플은 아이폰의 내부 저장공간을 16GB와 64GB, 128GB로 구성해 내놨다. 32GB 용량이 빠졌다는 점, 가장 싼 제품이 16GB부터 시작한다는 점은 기존의 ‘아이폰6', ‘아이폰6+’와 똑같다. 국내 출시일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지만, 새 아이폰을 구입할 예정인 이들은 화면 크기와 색상, 용량을 고려해 어떤 제품을 구입할지 이미 결정을 끝냈을지도 모르겠다. 혹시, 가장 값이 싸다는 이유로 16GB 제품을 ‘찜 목록’ 올려둔 이들이 있는가. 그렇다면 포기하시라. 싸다고 구입했다가 더 비싼 값을 치르고 후회하게 되는, 16GB 제품을 골라서는 안 되는 몇 가지 이유가 있다. 앱 많이 쓰면 16GB는 “아쉬워” 16GB...

iOS9

애플, ‘아이폰6S’·‘아이패드 프로’ 발표

애플이 미국에서 현지시각으로 9월9일 새 ‘아이폰’과 ‘아이패드 프로’를 발표했다. ‘아이폰6S’와 ‘아이폰6S플러스’로 ‘3D터치'라는 애플의 새 터치조작 기술이 적용된 제품이다. 아이패드 프로는 화면 크기를 12.9인치로 키운 태블릿 PC로 기존 아이패드에서 생산성을 끌어올린 것이 특징인 제품이다. ‘3D터치’ 품은 아이폰6S∙아이폰6S+ 아이폰 이름 뒤에 숫자가 붙는 모델은 이제 익숙하다. 이번 가을에도 애플은 지난 2014년 소개한 아이폰6와 아이폰6+에 ’S’를 붙여 아이폰6S와 아이폰6S+를 내놨다. 디자인과 화면 크기는 이전 제품과 똑같지만, 애플이 3D터치라고 이름 붙인 새로운 기능이 추가됐다. 쉽게 말해 3D터치는 ‘애플워치’에 탑재된 햅틱 경험의 아이폰 버전이다. 아이폰6S와 아이폰6S+ 속에 들어 있는 탭틱엔진이 사용자의 터치에 반응해 진동 피드백을 준다. 물론, 진동 피드백이 3D터치의 전부는 아니다. 손가락이 화면을 터치하는...

ad block plus

광고 차단 앱, 배너 의존 언론사 수익 위협

덕지덕지 붙은 혐오 광고. 네이버를 타고 국내 언론사 웹사이트를 방문하면 어김없이 만나는 불청객이다. 기사를 읽으려 하면 온갖 팝업 광고들이 볼썽사납게 튀어나와 열독을 방해한다. 웹에 그칠 줄 알았던 이런 흐름이 모바일로도 옮겨오고 있다. 끊임없이 비판받고 있지만 좀체 해결되지 않는 고민거리다. 언론사는 광고 노출에 따른 수익을 포기할 수 없어 떼어내질 못한다. 사용자들은 불쾌감을 느끼면서도 어쩔 수 없이 봐야만 한다. 사용자의 주목과 수익이 교환되는 디지털 생태계의 속성상 단숨에 해결되길 기대하기도 어렵다. 필요는 발명을 낳기 마련이다. 불쾌한 광고, 보고 싶지 않은 광고를 브라우저에서 깨끗하게 청소해주는 애드 브로커 플러그인이 진입의 단계를 넘어 확산 단계로 들어섰다. 최근 들어 광고 차단 소프트웨어 사용률 증가세도 심상찮다. 이 기세가 지속된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