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CLOUDV

스마일서브 마보임 대표 "더디 가도 우리 걸음으로...토종 IaaS를 꿈꾸다"

"대한민국에도 인프라 클라우드 서비스(IaaS) 전문 중견 기업이 하나는 있어야 한다는 게 우리의 소신이고, 그래서 남들이 리셀링의 길을 갈 때 우리는 우리만의 길을 가려고 준비했습니다." 올해 초 스마일서브를 지휘하게 된 마보임 대표이사가 밝힌 포부다. 스마일서브는 데이터 센터와 서버 호스팅 비즈니스가 전문인 회사다. 지금은 인프라 클라우드 전문 서비스로 탈바꿈하고 있는 단계를 밝고 있다. 마보임 대표이사는 2002년 스마일서브를 설립한 다음 6년간 대표이사를 맡았고, 2008년부터 2018년까지 김병철 대표 이사 체제 하에서 CFO(Chief Financial Officer)를 담당했다. 그러다 최근 대표이사를 다시 맡았다. "우리 회사의 모토는 '더디 가도 항상 우리 걸음으로 가자'입니다. 창업 이후 지금까지 늘 더디 가도 우리의 길을 걸었습니다. 다들 외산 서버 장비를 들여와 정품...

AWS

"AWS 따라잡겠다”…스마일서브, 클라우드 인프라 서비스 출시

국내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에 다크호스가 등장했다. 자체 데이터센터를 보유한 호스팅 업체로 잘 알려진 스마일서브다. 스마일서브는 2년여에 걸친 준비 기간 끝에 자체 데이터센터 기술로 무장한 클라우드 인프라 서비스(IaaS)를 하겠다고 밝혔다. 시작부터 목표가 세다. IaaS 시장 거인 아마존웹서비스(AWS)를 겨냥했다. “서비스 품질뿐 아니라, 가격, 안정성 면에서도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업체와 비교해 손색이 없습니다. 이번 서비스 설계의 가장 큰 목표는 우리 서비스를 필요로 하는 사용자가 바로 사용할 수 있는 '온디맨드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점입니다.” 김병철 스마일서브 대표는 IaaS ‘아이윈브이(Iwinv)’ 출시 계획을 밝히면서, 자신감에 넘친 모습을 보였다. 기존에 제공했던 호스팅 서비스와는 선을 그었다. 단순히 가상 서버만 클라우드 환경으로 제공하는데 그치지 않고 웹호스팅이나 도메인, 문자 서비스, 콘텐츠 가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