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csr

KT, 임직원에 온누리상품권 100만원 지급

KT가 임직원 1인당 100만원의 온누리상품권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4월27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에 의한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겠다는 취지다. KT 임직원은 약 2만3천명으로 KT의 온누리상품권 구매 금액은 최대 230억원에 이를 전망이다. 이번 결정은 노사 협의를 통해 이뤄졌다. 이에 따라 KT는 올해 지급할 예정인 복지예산을 조기 집행한다. 통상 5월과 7월에 지급되던 복지포인트를 온누리상품권 구매를 희망하는 직원에게 즉시 상품권으로 지급하며, 회사에서도 일부 금액을 추가해 지원하기로 했다. KT는 자사 사업장이 전국 단위로 널리 퍼져 있어 최대 230억원 규모 직원 복지 지원이 지역별 경제 활성화에 골고루 영향을 미칠 것으로 내다봤다. 또 5월 중 전사 캠페인을 펼쳐 가정의 달과 연계한 온누리상품권 집중 사용을 권장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