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arrow_downward최신기사

5G

켄 후 화웨이 회장 "포스트코로나 시대, 디지털 격차 줄이자"

"디지털 기술 혁신으로 인해 세계 발전의 양극화는 더욱 커질 수 있다" 켄 후 화웨이 순환회장은 23일 중국 상하이에서 온라인으로 진행 중인 'MWCS 2021' 기조연설에서 코로나19 대유행과 코로나19가 종식된 이후 사회에 대해 이렇게 예측했다. 또 "코로나19가 종식된 이후 세계는 K자형 경제 회복이 가져오는 실질적 위협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K자형 회복은 지역·산업·사회계층별로 회복 속도가 양극화되는 현상을 말한다. 코로나19 대유행은 지난 1년간 전세계 경제에 적잖은 타격을 입혔다. 반면, 비대면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수요가 증가하면서 정보통신기술(ICT) 산업이 급성장하고 관련 기업들은 오히려 사업 실적이 개선되는 등 수혜를 입기도 했다. 이 같은 기술 보급이 잘 이뤄진 디지털 선진국들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환경 변화에서도 상대적으로 충격을 완화할 수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