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NDC

넥슨 개발자 행사로 보는 저작권과 혁신

넥슨이 개최한 국내 최대 규모 게임 개발자 컨퍼런스 '넥슨 개발자 컨퍼런스 2013(NDC 13)'이 막을 내렸다. 지난 4월24·25일 이틀 동안 행사는 순조롭게 진행됐다. 컨퍼런스에 참석한 총 1만6천여명의 참석자 모두 만족할만한 배움을 얻었길 빌어본다. 헌데 NDC 13이 열리기 직전인 4월 중순, 작은 해프닝이 발생했다. 넥슨 직원이 아닌 한 개발자가 NDC 13 일정 공유 웹사이트를 만든 일이다. 10여일을 투자해 만든 이 일정 공유 웹사이트는 빛을 보지 못하고 3시간여 만에 문을 닫아야 했다. 넥슨은 개발자가 만든 일정 공유 웹사이트가 저작권 규정에 어긋난다는 점을 문제삼았다. △박현우 개발자가 만든 NDC 13 일정 공유 웹사이트, PC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NDC 13의 일정표를 포함한 모든 콘텐츠는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금지'(BY-NC-ND)의...

NDC 13

게임 표절, 오해와 혐의 사이

'봄버맨'과 '크레이지 아케이드 비엔비', '테트리스'와 '미노', '실황 파워풀프로야구'와 '신야구', 가장 최근 입에 오르내렸던 '모두의 스트레스팍'과 '다함께 차차차'. 모두 표절 문제로 소란을 일으킨 작품들이다. 어디 게임뿐일까. 표절은 드라마나 영화, 음악, 소설, 논문 등 창작물 전반에 걸쳐 끊임없이 불거지는 문제 중 하나다. 특히 국내 모바일게임 시장에서 표절 문제가 최근 자주 떠올랐다. 성장 초기 단계에 있는 산업이 일반적으로 마주하게 되는 문제라며 대수롭지 않게 넘어가자는 목소리도 있지만, 창작물의 표절 문제는 법과 도덕 측면에서 엄격하게 따져야 하는 문제다. 콘텐츠 생태계의 질적인 발전은 자유로운 창작과 저작물에 관한 합리적인 보호 위에 쌓아 올려지기 때문이다. 넥슨이 4월24일부터 25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넥슨 개발자 컨퍼런스 2013(NDC 13)'을 개최했다. 둘쨋날인 25일,...

NDC

허영만 "만화와 게임, 격변기 통과 중"

"저는 지금까지 스트레스가 뭔지 모르고 살았던 사람입니다. 헌데, 최근 석 달 사이 체중이 4kg이나 줄었더라고요. 콘텐츠는 지금 가장 격한 변화의 시기와 마주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허영만 작가가 코엑스 행사장 연단에 올랐다. 서민 넥슨 대표와 마주섰다. 허영만 작가는 '식객' 시리즈와 '타짜', '꼴' 등으로 최근에도 왕성하게 작품을 발표하고 있는 국내 대표 만화작가다. 서민 대표는 국내에서 가장 큰 게임업체 수장이다. 만화와 게임, 두 업계의 아이콘이 손 인사를 나누고, 연단에 마련된 의자에 절반쯤 걸터앉았다. 허영만 작가는 "지금 격동의 시기를 보내고 있노라"고 고백했다. 어디 만화뿐일까. 게임도 마찬가지다. 만화와 게임 모두 창작 콘텐츠라는 점에서 비슷한 고민을 떠안고 있었다. 넥슨이 허영만 작가를 개발자 컨퍼런스 첫날 가장 큰 무대로 불러앉힌...

C-게임즈

[게임위클리] 넥슨 개발자 컨퍼런스 코앞

“새로운 캐릭터가 떴는데 나만 몰랐네!” 국내외 최신 게임소식에 어쩐지 뒤처지는 기분이라면, 블로터닷넷이 매주 일요일 전해 드리는 ‘게임 위클리’를 참고하세요. 한 주간 올라온 게임업계 소식을 전달합니다. 굵직한 소식부터 작은 이야기까지, ‘게임 위클리’는 게임 매니아를 위한 주간 게임 뉴스입니다. 온라인게임 소식 넥슨 NDC 13: 넥슨이 오는 4월24일부터 25일까지 이틀 동안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넥슨 개발자 컨퍼런스 13(Nexon Developers Conference 2013, 이하 NDC 13)’을 개최한다. NDC 13에서는 이희영 넥슨 개발1본부장과 엔씨소프트 배재현 부사장이 기조강연을 담당하며 모두 110개 세션과 게임 아트웍 전시, 스피커 파티 등으로 채워진다. 개막 첫날 이희영 본부장의 기조강연은 ‘성공하는 라이브 조직의 공통점’이다. 이희영 본부장은 '마비노기'와 '카트라이더' 등 넥슨 주요 게임 서비스를 담당했다. 온라인 게임을 오랜 기간 사랑받게 한 주역으로 손꼽힌다. 이튿날 기조강연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