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처

arrow_downward최신기사

3D프린터

스마트폰으로 3D 프린팅?

최근들어 3D 프린터와 관련된 소식이 좀 주춤한 것 같다. 하지만 그동안 조금씩 발전하고 있었나 보다. 꽤 재미있고 의미있는 3D 프린터가 나왔다 이름은 'OLO'다. 가장 큰 특징은 스마트폰에 연결하는 최초의 3D 프린터라는 점이다. 이제 3D 프린터까지 연결되다니. 물론 아쉬운 점이 없는 것은 아니다. 꼭 그래야 했나 싶을 정도로 크기는 스마트폰보다 조금 큰 정도기 때문에 출력물 크기 또한 제한을 받는다. 작동 방식은 우선, 스마트폰 위에 이 물건을 올려 놓아야 한다. 스마트폰 화면에서 나오는 백색 빛을 이용해 액체 형태의 수지를 경화시켜 쌓아올리는 방식이기 때문이다. 물론 이 출력 방식을 사용하는 '클립'(Clip)이란 3D 프린터가 있었다. 사용법은 이렇다. 스마트폰 앱을 켜고 출력물을 선택한 다음 OLO를 올려...

OLO

[앱리뷰] "폰 하나로 둘이서"…멀티게임 4종

일찍이 우리네 게임은 멀티플레이가 대세였다. 키보드 앞에 둘이 사이좋게 앉아 키보드를 절반씩 나눠 게임을 즐기던 추억은 누구나 하나씩 갖고 있지 않은가. ‘웜즈’ 시리즈에서 키보드를 나눠 로켓을 쏘던 어린이들은 ‘크레이지 아케이드’에서도 키보드를 나눠 게임을 즐기기도 했다. 요즘 게임은 스마트폰이 대세다. 헌데, 둘보다 혼자 즐기는 게임이 더 많다. 지하철이나 버스 출퇴근 시간에 고개를 떨구고 스마트폰 화면에만 몰두한 이들을 자주 볼 수 있다. 심지어 친구들과 둘러앉은 테이블 위에서도 각자의 스마트폰에 시선을 주는 풍경도 흔히 볼 수 있다. 어쩌면 어른들은 소통이 배제된 새 문화에 혀를 끌끌 찰 수도. 스마트폰에서도 키보드를 나눠 즐기는 게임의 재미를 느껴보자. 키보드가 없으니 화면을 나눠 여럿이 즐기면 된다. 온라인에 접속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