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

저작권과 열린 문화, CCL, 인터넷과 웹서비스

arrow_downward최신기사

AMP

구글 'AMP' 출범 2년…트래픽 10%, 체류시간 2배 ↑

구글이 주도하는 AMP(가속 모바일 페이지, Accelerated Mobile Pages) 프로젝트가 출범 2년을 넘겼다. 구글이 지난 10월20일 블로그를 통해 이를 알렸다. AMP 프로젝트는 지난 2015년 10월 구글 주도로 전 세계 30곳 이상의 매체 및 기술 파트너들과 함께 발표한 오픈소스 이니셔티브다. 핵심은 모바일웹 로딩 시간 단축이다. 긴 페이지 로딩 시간이 불러오는 사용자 이탈을 막고 사용자에게 더 나은 콘텐츠 소비 경험을 제공하고자 한다. 2500만개 이상의 웹사이트, 40억개가 넘는 페이지 AMP 프로젝트는 이후 꾸준히 증가했다. AMP는 적용을 위한 기술적 진입장벽이 높지 않고, 한 번 작업하면 자동으로 AMP 페이지를 생성하는 방식이기 때문이다. 출범 이후 2년간 2500만개 이상의 웹사이트 도메인에서 40억개가 넘은 AMP 페이지가 생성됐다. 속도도 더...

AMP

[IT열쇳말] 프로그레시브 웹 앱스(PWA)

‘프로그레시브 웹 앱스(Progressive Web Apps. PWA)’는 구글 크롬 엔지니어 알렉스 러셀이 2015년에 고안한 개념으로 알려졌다. PWA는 앱 수준으로 점진적으로 발전해 나가는 웹을 지향한다. 궁극적으로는 앱 수준과 같은 사용자 경험을 웹에서 제공하는 것이 목적이다. 확장성 좋은 웹, 깊이 있는 앱 모바일을 중심으로 하는 인터넷 서비스는 크게 모바일 웹과 모바일 앱(응용프로그램)의 형식을 띤다. 각각 장단점이 있다. 모바일 웹은 확장에 유리하다. 사용자가 앱을 설치하려면 스토어에 들어가서 앱을 내려받는 지난한 과정을 거쳐야 한다. ‘굳이 앱을 별도로 설치할 필요가 있을까’라는 생각의 허들도 넘어야 한다. 이에 비해 모바일 웹은 웹주소만 있으면 누구나 접근해서 사용할 수 있다. 스마트폰의 저장공간을 잡아먹는 것도 아니다.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서 홍보도 진행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