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AWS

AWS표 컨테이너 서비스 마침내 나왔다

“준비되셨습니까?” 의미심장한 미소를 짓은 채, 보너 보겔스 아마존 최고기술경영자(CTO)는 아마존웹서비스(AWS) 리인벤트(re:Invent) 행사에서 11월13일 새로운 서비스 하나를 소개했다. 이름하여 ‘아마존 EC2 컨테이너 서비스’. 행사에선 개발자들의 환호와 박수가 이어졌다. 드디어, AWS도 도커 기술을 내놓았다. 지난 7월부터 구글,MS가 도커와 함께 컨테이너 기술을 개발하는 동안, AWS는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결국 입을 꾹 다문 채 컨테이너 기술을 연구하고 있던 셈이다. 현재는 프리뷰 버전이 공개됐다.  13일 리인벤트 행사에서 EC2 컨테이너 기술 데모를 직접 보여줬다. 여기에 도커 최고경영자(CEO)까지 직접 나와 리인벤트 참여자 1만3500명에게 AWS기술과 도커가 어떻게 활용될 수 있는지 직접 설명했다. 미국 현지시각 13일 리인벤트 행사에 두번째 키노트가 있는 날. 보너 보겔스 CTO가 9시 정각 등장했다....

AWS

"AWS는 S3? 400개 넘는 서비스·기능이 강점"

엔터프라이즈 업계에서 클라우드는 매우 뜨거운 시장이다. 여기에 경쟁업체들이 여럿 있는데, 이들은 대표기술을 내세우며 도전장을 내밀고 있다. 구글은 컨테이너 기술, 마이크로소프트(MS)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혹은 기계학습, IBM은 베어메탈 클라우드 등으로 대표기술을 표현한다. 아마존웹서비스(AWS)도 AWS 정체성을 나타내는 핵심 기술이 있지 않을까. 제프 바 최고 AWS 기술 에반젤리스트에게 물으니, 조금 싱거운 대답이 돌아왔다. 그는 특정 기술을 꼽지 않았고, 대신 ‘다양성’이라는 단어로 AWS 클라우드를 표현하길 원했다. 다양성이라는 말을 다시 풀이하면, 특정 기술에 집중하지 않고 모든 기술을 두루두루 다루겠다는 의미다. 이는 AWS 고객과 관련 있다. 아마존은 내부 문화를 말할 때 ‘고객중심’이란 가치를 강조한다. 따라서 AWS 기술은 고객 요구에 따라 생겨난다. 현재 AWS 서비스를 활발히 사용하는 고객수는...

AWS

AWS 부사장 “이젠 보안 때문에 아마존 선택할 것”

‘클라우드는 초기 비용을 절감할 수 있으며, 유연한 운영을 할 수 있다’라는 장점은 이제 식상한 걸까. 앤디 재시 아마존웹서비스(AWS) 시니어 부사장은 약 1만3500명이 참석한 AWS 리인벤트(re:Invent) 행사 키노트에서 더 이상 클라우드 도입에 대한 장점을 얘기하지 않았다. 대신 ‘높은 성능’과 ‘보안’ 기술에 집중하고 있다는 걸 강조했다. 초기 스타트업을 주로 노렸던 클라우드 시장을 이제 엔터프라이즈로 더욱 확대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앤디 재시 부사장은 여러 숫자들을 인용하며 기조연설을 시작했다. 아마존 심플 스토리지 서비스(S3)에서 옮겨지는 데이터는 작년 3분기 대비 137% 증가했으며, 아마존 일라스틱 컴퓨트 클라우드클라우(EC2) 인스턴스(가상머신) 사용량은 작년 3분기 대비 올해 99% 증가했다. 그만큼 계속 성장하고 있다는 것을 강조했다. 앤디 재시 부사장은 “클라우드가 새로운 표준이 되어가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