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SDD

VM웨어 "데이터센터 가상화, SW로 구축"

가상화 솔루션 업체 VM웨어가 8월25일부터 29일까지(현지기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되는 'VM월드 2013' 행사 첫 날, 새롭게 정리한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SDDC)'를 발표했다. 이 날 발표에서 VM웨어는 지난해 발표한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SDD)' 내용에 네트워크와 스토리지 부문 가상화 솔루션을 추가했다. 지난해까진 이론에 가까웠던 SDD를 현실에 적용할 수 있게 만든 셈이다. VM웨어는 이 점을 강조하기 위해 영문 약어 표기도 SDD에서 SDDC로 바꿨다. VM웨어는 지난해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크(SDN) 개발업체 '니시라'를 12억달러에 인수하면서 SDD를 선보였다. 당시 VM웨어는 데이터센터 운영에 필요한 서버와 네트워크, 스토리지 같은 컴퓨팅 자원을 가상화하면 기존 하드웨어 중심의 데이터센터 환경보다 저렴하고 간편하게 데이터센터를 운영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SDD란 개념이 등장하기 전에는 '데이터센터 가상화'라고 하면...

SDD

VM웨어, '버스토' 인수…SDD로 '성큼'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SDD)를 위한 VM웨어의 움직임이 분주하다. 네트워크 가상화 업체인 니시라를 인수한 데 이어 이번엔 스토리지 가상화 업체를 품었다. VM웨어는 자사 블로그를 통해 "스토리지 가상화 전문업체인 버스토를 인수했다"라며 "정확한 인수조건은 밝힐 수 없지만, 오는 하반기에 인수가 마무리 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버스토는 VM웨어를 비롯해 시트릭스, 마이크로소프트 등의 가상화 솔루션을 이용할 때 블록 기반의 스토리지를 제공할 수 있는 스토리지 플랫폼 구현 기술을 갖춘 회사다. 2007년 설립된 이후 다양한 가상화 기술을 선보여 업계 관심을 받아왔다. 데이브 길마틴 VM웨어 스토리지 부문 수석 부사장은  "버스토 인수를 통해 VM 환경에서 최상의 데이터 I/O 성능을 선보이겠다"라며 "가상머신 스냅샷이나 클론 기술에 버스토의 블록기반 스토리지 기능을 더해 효율적인 데이터 관리를 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