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커뮤니티/SNS

arrow_downward최신기사

SNS쇼핑몰

"입금했더니 연락 두절"…SNS쇼핑몰 피해 급증

최근 인스타그램·카카오스토리 등 SNS 기반 쇼핑몰을 통한 의류 구매가 증가하면서 사업자의 폐업이나 연락 두절 등으로 상품을 배송받지 못하는 피해가 증가하고 있다. 11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1월부터 6월까지 SNS 기반 쇼핑몰에서 구매한 의류와 관련된 피해 구제 신청은 총 657건이다. 이는 전년 동기대비 38.9% 증가한 수치다. 피해 유형별로는 '상품 미배송'이 48.4%로 가장 많았고, '청약 철회 거부'와 '광고와 다른 제품 배송'이 각각 19.5%, 14.9%로 뒤를 이었다. 제품 하자도 14.3%에 달했다. 상품 미배송의 경우, 판매자의 폐업이나 사이트 폐쇄, 일방적인 연락 두절로 인한 경우가 68.2%로 가장 많았다. 거래 금액별로는 '5만원 미만'의 소액 피해가 41.4%였다. 피해자들의 평균 의류 구매 금액은 13만8028원이었으나, 460만8000원을 결제한 사례도 있었다. 대금 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