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

저작권과 열린 문화, CCL, 인터넷과 웹서비스

arrow_downward최신기사

VLIVE

네이버 'V라이브' 3주년…유료 거래액 230억원 돌파

네이버의 생방송 동영상 플랫폼인 브이라이브(V LIVE)가 출시 3주년을 맞았다. 브이라이브 누적 재생수는 34억건, 유료 거래액은 230억원을 돌파했다. 2015년에 출시된 네이버 브이라이브는 누적 다운로드 5700만을 기록하고 있으며, 3년간 총 2만5177시간 라이브 됐다. 브이라이브를 가장 많이 감상한 해외 국가는 필리핀, 일본, 미국 순이며, 댓글을 통해 가장 활발하게 참여하는 곳은 중국이다. 스타를 가장 적극적으로 팔로우하는 글로벌 국가는 인도네시아다. 글로벌 팬들은 터키어, 프랑스어, 폴란드어, 아랍어 등 총 58개 언어로 직접 자막 번역에 참여했다. 특히 네이버 브이라이브는 10대 이용층을 중심으로 크게 성장했다. 네이버 브이라이브를 이용하는 글로벌 1524 세대의 비중은 79%이며, 이 가운데 10대가 70%를 차지한다. 또한 최근 브이라이브의 유료 콘텐츠 상품 모델인 'V LIVE+(단건 유료상품)’,...

V SCREEN

네이버, 국내 독립영화 소개하는 ‘V 스크린’ 채널 오픈

네이버가 '브이 라이브'(V LIVE)에서 국내 독립영화 및 웹무비 등을 소개한다. 네이버 브이라이브는 글로벌 이용자들을 위한 'V 스크린' 채널을 오픈하고, 기존 영화관에서는 쉽게 만나기 어려운 국내외 영화제 출품작 및 우수작과 같은 국내 독립영화와 웹무비 등을 소개한다고 밝혔다. 해당 채널에선 지난 5월3일부터 열렸던 전주국제영화제 출품작 중 한국 단편경쟁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한 권예지 감독의 '동아'와 심사위원 특별상을 수상한 조현민 감독의 '종말의 주행자'를 포함해 총 17편이 공개됐다. 추후 다양한 장르의 국내외 영화제 출품작 및 웹무비들을 지속적으로 소개해나갈 예정이다. 전주국제영화제 김영진 수석 프로그래머는 “영화제 출품작들의 짧은 상영에 따른 아쉬움을 V 스크린에서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