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HMD

SKT가 그리는 가상 세계…“VR은 넥스트 커뮤니케이션”

SK텔레콤이 가상현실(VR) 세계를 구축한다. VR 기기를 쓰고 친구들과 가상 공간에 모여 이야기하거나 e스포츠, 영상 콘텐츠, 게임을 함께 즐기는 식이다. 전반적인 컨셉은 페이스북에서 발표한 VR 소셜 서비스 '페이스북 호라이즌'과 닮았다. SKT는 이번 서비스를 기반으로 VR 생태계를 지속해서 확장해나갈 방침이다. 또 서비스 확산을 위해 페이스북과의 협력을 통해 VR 기기 '오큘러스 고'를 국내 정식 출시한다. SKT는 11월19일 서울 을지로 SKT타워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고 '버추얼 소셜 월드'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VR 이용자들이 가상 세계에서 커뮤니티 및 다양한 활동을 통해 타인과 관계를 형성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이날 발표에 나선 전진수 SKT 5GX서비스사업단장은 "저희가 그리고 있는 그림은 가상 공간을 무한 확장하고 다양한 사람이 만나 함께...

ai

KT, VR IPTV·AI 추천 서비스 공개..."핵심은 개인화"

"최근 IPTV 시장 가입자 포화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있다. 경쟁사는 케이블 TV 인수 등 다른 쪽으로 눈을 돌리고 있지만, KT는 여전히 다른 방법으로 성장 기회가 있다고 본다. 그 기회는 개인화에 있다." KT가 IPTV 시장 위기론에 대한 답을 내놓았다. 1인 가구 증가, 개인화된 미디어 소비 등 변화하는 미디어 환경에 맞춰 개인화 서비스를 제공해 성장을 이어가겠다는 게 KT의 복안이다. 또 이를 실현할 구체적인 개인화 서비스로 가상현실(VR) IPTV, 초소형 셋톱박스, 인공지능(AI) 콘텐츠 추천 기술 등을 발표했다. 개인화에 초점 맞춘 세 가지 서비스 KT는 11월4일 서울 종로구 KT스퀘어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AI 기반 개인화 IPTV 서비스를 발표했다. 이날 발표에 나선 KT 커스터머&미디어부문장 구현모 사장은 ▲1인...

5G

LG U+, 5G 기반 '3D VR 불꽃축제' 생중계

LG유플러스가 5G 기반 불꽃놀이 3D VR 생중계 서비스에 나선다. LG U+는 오는 10월5일 5G 기반 VR 미디어 플랫폼인 U+VR 앱을 통해 ‘한화와 함께하는 서울세계불꽃축제 2019’ 생중계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9월27일 밝혔다. 이는 올해 하반기부터 진행하는 ‘일상에 U+5G를 더하다’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영화관(메가박스, U+5G 브랜드관) ▲예술(공덕역, U+5G 갤러리) ▲스포츠(당구대회, U+5G VR중계) ▲희망(양산 부산대학교 어린이병원, U+5G 놀이터)에 이어 LG U+는 ▲축제에 U+5G를 접목하기로 했다. 올해로 17회차를 맞는 서울세계불꽃축제는 한화가 2000년부터 매년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개최하고 있다. 매년 100만명 이상의 내·외국인 관람객이 모이는 축제다. LG U+는 이번 VR 생중계를 위해 불꽃을 쏘아 올리는 원효대교와 한강철교 사이의 바지선 쪽 수변에 카메라를 설치한다. 인파로 붐비는 현장을 직접 방문하지...

VR

스마일게이트 스토브, 육군에 VR 게임 플랫폼 공급

스마일게이트 스토브가 국군 장병을 위한 문화 사업에 참여한다. 스토브는 KT, 병영 복지 서비스 전문 기업 케이프렌즈, VR 콘텐츠 공급사 실감 등과 함께 경기도 양주 소재 육군 부대 내에 장병들이 VR 게임 등 여가 문화를 즐길 수 있는 '문화컴플렉스'를 열었다고 8월21일 밝혔다. 문화컴플렉스는 국방부가 추진하고 있는 복지 정책 중 하나로, 국군 장병들의 여가 문화 활성화를 위한 휴게 공간이다. 시대 변화에 맞춰 국군 장병이 다양한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번에 경기도 양주 소재 육군 부대에 구축된 문화컴플렉스는 VR 게임룸을 비롯해 다트 게임장, 카페, 노래방, 야외 버스킹 시설 등 다양한 문화 시설로 구성됐다. 스토브는 해당 부대 내 문화컴플렉스에 자사 VR 게임 플랫폼...

5G

SKT, 5G AR·VR e스포츠 서비스 3종 출시

SK텔레콤이 e스포츠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서비스 3종을 출시했다고 7월26일 밝혔다. 지난 6월 시청자가 원하는 선수 화면을 선택해보는 서비스를 출시한 데 이어 게임 캐릭터의 시야로 e스포츠를 즐기고 360도 VR로 선수 표정, 현장을 관람할 수 있는 서비스를 추가로 내놓았다. '리그 오브 레전드(LoL)'용으로 개발된 이번 5G 실감형 서비스는 지난 25일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의 SKT T1과 Gen.G 경기를 통해 상용화됐다. SKT는 e스포츠가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하고 이번 서비스를 마련했다. 지난해 11월 한국에서 열린 LoL 월드 챔피언십 결승전은 2만6천명이 현장 관람하고, 전세계 약 1억명이 중계방송으로 시청했다. 이번 서비스는 '점프 AR', 'VR 현장생중계', 'VR 리플레이' 세 가지로 구성됐다. 점프 AR은 스마트폰을 통해 경기장으로 순간 이동하는 느낌을 구현한...

AR

KT, "VR로 차세대 미디어 플랫폼 생태계 이끌겠다"

"5G 시대 국내 실감미디어 생태계를 대표하는 차세대 미디어 플랫폼 사업자로 거듭나도록 하겠다." KT가 4K 무선 가상현실(VR) 서비스 'KT 슈퍼VR'을 출시하고, VR 플랫폼 사업자로서 포부를 밝혔다. KT 뉴미디어사업단장 김훈배 상무는 콘텐츠 사업을 넘어 플랫폼 사업자, 새로운 미디어 시장 사업자로서 KT의 VR 사업 방향성에 대해 말했다. 단순히 VR 기기나 콘텐츠만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게 아닌 콘텐츠와 소비자를 연결하는 접점 역할을 하겠다는 설명이다. 4K VR 기기 및 콘텐츠 KT는 7월1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KT스퀘어에서 KT 슈퍼VR 출시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지난 6월28일 출시된 슈퍼VR은 기존 VR 단말 서비스 '기가라이브TV'의 단말 사양을 개선하고 콘텐츠를 강화한 서비스다. 가장 큰 특징은 4K 고화질 콘텐츠를 지원한다는 점이다. '피코(PICO) G2...

sk브로드밴드

SK브로드밴드, 5G 스트리밍 VR 교육환경 구축 나서

SK브로드밴드가 한국정보화진흥원과 함께 ‘지능형 초연결망 인프라 기반조성 사업’을 추진한다. 지능형 초연결망 인프라 기반조성 사업은 올해로 3년째다. 갈수록 복잡해지고 다양화되어가는 네트워크를 소프트웨어 제어기술을 활용해 새로운 융·복합 서비스를 만들어 공공기관 등에 우선 적용함으로써 국내 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는 게 목적이다. SK브로드밴드는 SK텔레콤, 아토리서치, 한국산업기술보호협회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우리나라 세계 최초 상용화 서비스 개시에 활용된 5G 관련 기술들을 적용해 5G 스트리밍 VR(Virtual Reality) 기반 학교망 교육환경 구축, 5G WAN(Wide Area Network)기능을 담은 가상화 보안솔루션 개발 및 시장 확대를 추진할 예정이다. 박찬웅 SK브로드밴드 인프라부문장은 “국내 최고의 유·무선 서비스 기술력을 앞세워 3년 연속 본 사업을 추진해 나가고 있는 만큼 국내 관련 기술 생태계 확대와 시장...

5G

[가보니] LGU+, '답정너' 통신 3사 VR 비교 체험 행사

"A, B, C 중에 가장 좋다고 느낀 VR 콘텐츠에 투표해주세요." LG유플러스가 이동통신 3사의 가상현실(VR) 서비스를 비교 체험하는 행사를 열었다. 통신 3사에서 제공하는 비슷한 유형의 VR 콘텐츠를 한데 모아놓고 상호를 가린 뒤 체험 후 투표하는 블라인드 테스트 형식의 행사다. 통신 업계에서는 이 같은 행사에 대해 이례적이라는 반응이 나온다. SK텔레콤과 KT 측은 공정한 비교가 아니라며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LG유플러스는 지난 6월4일부터 스타필드 하남점에서 U+5G 체험존을 운영 중이다. 오는 20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는 통신 3사 VR 서비스 비교 체험 공간을 할 수 있다. 이번 달 22일부터 다음 달 14일까지 스타필드 고양점에서도 같은 행사가 열린다. 지난 13일 스타필드 하남점을 찾아 경험해 본 3사 VR...

VR

브이라이브, VR앱 선보인다..."떼창·파도타기도 VR로"

네이버 ‘브이라이브’가 더욱 생생한 라이브 방송을 위해 VR앱 개발에 나선다. 글로벌 커뮤니티 플랫폼 ‘팬십(Fanship)’을 통해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시장 공략도 가속화할 방침이다. 네이버 V CIC 장준기 대표는 5월23일 서울 중구 레스케이프 호텔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VIP석에서 느끼는 생생함, 감동, 소통을 전세계로 전달하는 것이 브이라이브의 테크비전”이라며 “현장에서 8K UHD VR 비디오로 영상을 전송하고 목소리, 동작, 아바타 등이 브이라이브로 전달될 수 있게 할 것”이라는 포부를 전했다. 브이라이브는 2015년 8월 출시된 동영상 스트리밍 앱이다. 지난 3월 기준 글로벌 6600만 다운로드 수를 기록하고 있으며 스타 채널 1천여개가 운영되고 있다. 매월 3천만명이 방문하고 있는데, 이 가운데 해외 사용자 비율은 85%에 달한다. 지난 3년 간 유럽(649%), 미주(572%), 아프리카(1177%)...

kt

KT-스마일게이트 스토브, VR 사업 맞손

KT와 스마일게이트 스토브가 가상현실(VR) 콘텐츠 개발 및 유통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한다. KT의 5G 인프라와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의 VR 콘텐츠 경쟁력을 합쳐 사업 시너지를 내겠다는 전략이다. KT와 스마일게이트는 5월9일 서울 광화문 KT 사옥에서 '온·오프라인 가상현실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온·오프라인 서비스 제공을 위한 VR 콘텐츠 개발 및 확보, VR 콘텐츠·플랫폼 유통사업 등을 공동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양사는 KT가 보유한 VR 서비스 역량과 노하우, 국내 게임사 중 VR 분야에 가장 많은 투자와 지원을 쏟고 있는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의 콘텐츠 경쟁력을 합쳐 VR 산업 내 영향력을 더욱 키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KT는 5G 콘텐츠로 VR 전용 플랫폼을 구축하고 독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