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BB-0930] HP, MS판 저가 윈도우 시장 합류

2014.09.30

9월30일 새벽 내·외신을 통해 확인된 IT 관련 뉴스를 요약해 소개합니다.

gallery_img1_verge_super_wide

곧 출시될 크롬북 대항마 HP 노트북(출처 : 더버지)

안상욱 안상욱 2014.09.30오전 11:13

다날, 크루셜텍과 손잡고 모바일 지문결제 사업 시작한다

전자결제업체(PG) 다날이 모바일 입력 솔루션 회사 ‘크루셜텍’과 손잡고 지문인식 결제회사 ‘바이오페이’를 세운다고 9월30일 발표했습니다. 바이오페이는 다날 결제시스템에 크루셜텍의 생체정보 인식 기술을 접목해 온·오프라인에서 인증과 결제사업을 진행합니다. 다날은 미국 버라이존과 AT&T에 모바일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며, 중국 PG사 ‘이페이(YEEPAY)’와도 합작 계약을 맺은 바 있습니다. 크루셜텍은 화웨이에 지문인식 솔루션을 공급합니다. 편백범 크루셜텍 바이오인증사업총괄 이사는 “크루셜텍의 생체인식 기술과 다날의 결제 시스템 노하우가 결합되면 한층 편리하고 보안이 강화된 인증 및 결제가 가능하다”라며 “모바일 결제 시장에서 생체 인식이 화두인 만큼 ‘바이오페이’를 통해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이 전개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습니다. [보도자료]

안상욱 안상욱 2014.09.30오전 10:50

이제 크롬북에서도 포토샵 쓰세요

크롬북에서도 포토샵을 쓸 수 있게 됐습니다. 구글은 9월29일(현지시각) 어도비와 손잡고 크롬OS에서 쓸 수 있는 포토샵을 베타판으로 내놓았습니다. 북미 어도비 크리에이티브 클라우드(CC) 교육 멤버십에 가입한 사용자만 쓸 수 있습니다.

크롬북에서 포토샵을 쓸 수 있는 건 어도비가 클라우드 서버에서 바로 작동하는 ‘프로젝트 포토샵 스트리밍’을 내놓은 덕입니다. 어도비는 클라우드에서 작동하는 포토샵이 컴퓨터에 설치해서 쓰는 것과 거의 다르지 않다고 설명했습니다.

프로젝트 포토샵 스트리밍은 윈도우용 크롬 웹브라우저나 크롬북에서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기존에 CC를 쓰듯 프로그램을 내려받지 않아도 사용 가능합니다. 프로젝트 포토샵 스트리밍은 가상 환경 안에서 작동합니다. 파일은 구글드라이브에서 곧바로 가져옵니다. 베타판인지라 아직 GPU 가속과 인쇄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구글 크롬 블로그|어도비 프로젝트포토샵스트리밍|나인투파이브구글]

이지현 2014.09.30오전 10:42

가트너 발표, 전세계 기업 73% 빅데이터 투자 확대

가트너가 기업들의 빅데이터 기술 투자가 계속해서 확산될꺼라 전망했습니다.

전세계 302개 기업을 대상으로 실시한 가트너의 최근 설문조사에서 ‘빅데이터 기술에 이미 투자했거나, 향후 2년 내 투자할 계획’이라고 응답한 기업은 2013년 대비 9% 증가한 73%로 나타났는데요. ‘빅데이터 투자 계획이 전혀 없다’고 답한 기업은 전년 대비 7% 감소한 24%에 그쳐 빅데이터 기술 투자에 대한 기업들의 변화하는 태도를 볼 수 있습니다.

가트너 책임연구원인 닉 휴데커(Nick Heudecker)는 “빅데이터에 투자한 북미기업의 비율이 2013년 대비 9.2% 오른 47%에 달하면서, 북미지역이 전세계 빅데이터 투자를 주도 중”이라며, “같은 기간 동안 다른 지역에서도 빅데이터 투자가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투자 증가세는 실제 기업 빅데이터 프로젝트의 실행 증가로는 이어지지 않았는데요. 2013년과 마찬가지로, 올해 기업 빅데이터 활용은 주로 전략 수립이나 시범(Pilot) 및 시험(Experimental) 프로젝트 구축 단계에 머물렀습니다.

휴데커 책임연구원은 “작년에 이어 올해 역시 빅데이터 초기 도입 단계로, 빅데이터 프로젝트를 생산과정에 실제 적용한 기업은 전년 대비 5% 증가한 13%에 머물렀으며, 이는 꽤 주목할 만한 증가세”라며, “빅데이터 관련 정보를 수집 중인 기업은 6% 감소함과 동시에 시범 및 시험 프로젝트를 실행 중인 기업이 7% 증가했다는 것은 빅데이터 비즈니스 기회에 대한 기업의 의지가 더욱 강해지고 있다는 반증”이라고 설명했습니다.[보도자료]

권혜미 권혜미 2014.09.30오전 10:38

“품앗이 펀딩으로 뉴스 만들자” 다음, 뉴스펀딩 서비스 열어

다음커뮤니케이션은 사용자가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콘텐츠 생산자를 후원하는 뉴스펀딩 서비스를 열었다고 9월30일 밝혔습니다. 뉴스펀딩 서비스는 매체나 작가들이 일방적으로 콘텐츠를 생산하는 방식에서 벗어나 제작에 필요한 비용을 후원자로부터 조달해 후원자와 함께 콘텐츠를 제작하고, 그 과정을 온라인에서 보여주는 미디어 콘텐츠 생산 서비스입니다.

뉴스펀딩을 통해 이용자가 콘텐츠 제작을 요청하면 다음은 콘텐츠 프로듀싱과 펀딩을 진행하며, 펀딩을 통해 생산된 콘텐츠를 미디어다음을 통해 노출하게 됩니다. 뉴스펀딩 후원자는 금전적 보상 대신 프로젝트의 생산 과정에 참여하거나 기여자 명단에 이름 올리기, 오프라인 강연 초대 등을 통해 펀딩에 대한 보답을 받게 되고요. 생산자가 콘텐츠 펀딩을 요청하는 서비스도 나올 예정이라고 합니다. [다음 뉴스펀딩]

권혜미 권혜미 2014.09.30오전 10:15

중국 검열을 피해 나온 메시지 앱 ‘파이어챗’

현재 홍콩 시민들은 2017년 홍콩 행정장관 선거가 중국 당국의 개입 없는 자유직선제로 치러져야 한다는 목소리를 내며 시위를 하고 있는데요. 시민들을 시위를 할 때 인스타그램과 같은 사회 관계망 서비스(SNS)로 상황을 공유하고 소통했습니다. 그러자 중국 정부는 인스타그램을 차단해버렸는데요.

그래서 요즘 중국에선 ‘파이어챗’이라는 메시지 앱이 유행이라고 합니다. 파이어챗을 만든 ‘오픈가든’이 밝힌 바로는 홍콩에서만 가입자 10만명이 나왔다고요. ‘파이어챗’은 iOS와 안드로이드 용 모두 나왔는데요. 앱스토어에서 인기 앱으로 껑충 뛰어올랐다고 합니다. 국내에서 텔레그램을 주목하는 상황이 생각나기도 하네요.@.@

파이어챗의 가장 큰 특징은 인터넷 연결 없이도 네트워킹이 된다는 점입니다. ‘파이어챗’은 대화 상대자가 가까이 있을 경우엔 인터넷 연결이 안 되도 메시지를 보낼 수 있습니다. P2P 방식으로 서로의 모바일 기기를 연결하기 때문입니다. 대신 10m 안에 있는 사용자끼리만 문자가 갑니다.

[기가옴]

오원석 오원석 2014.09.30오전 9:53

애플, ‘아이클라우드’ 일부 다운

애플의 아이클라우드를 쓰는 일부 사용자가 서비스가 다운돼 불편을 겪었다고 테크크런치가 9월29일 보도했습니다. 테크크런치 기자가 직접 서비스 다운을 경험했는데, 정작 애플의 서비스 모니터링 사이트에서는 아이클라우드를 비롯한 그 어떤 서비스도 이상을 보인 것은 없었다고 합니다. 서비스도 다운되고, 모니터링 사이트의 신뢰성에도 의문을 갖지 않을 수 없는 상황. 애플이 iOS8 발표 이후 이래저래 크고작은 문제가 터져나오고 있습니다. [테크크런치]

오원석 오원석 2014.09.30오전 9:53

HP, 99달러짜리 윈도우 태블릿 출시

HP가 미국 현지시각으로 9월29일 99달러짜리 윈도우 태블릿 PC를 내놨습니다. 함께 내놓은 윈도우로 동작하는 노트북은 199달러입니다. 기존 윈도우 태블릿 PC 가격이 최소한 300~400달러, 노트북은 이보다 두 배 정도는 더 비쌌다는 점을 생각하면 파격적인 가격입니다. HP의 이번 제품은 MS의 크롬북, 안드로이드 ‘대항마’ 성격이 강합니다. 특히 미국의 일부 저가 시장에서 구글의 크롬북이 잘 팔리고 있고, 안드로이드 태블릿 PC도 낮은 가격을 무기로 사용자들에게 어필하는 상황에서 MS가 꺼내든 저가 윈도우 전략입니다. HP의 태블릿 PC와 노트북 두 제품 모두 인텔 칩으로 동작하고, 태블릿 PC는 7인치와 8인치 두 가지로, 노트북도 11인치대와 13인치대 두 가지로 출시됩니다. 오는 11월이면 실제 제품을 만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더버지]

dangun76@gmail.com

메디아티 미디어테크랩장입니다. 이메일은 dangun76@mediati.kr 트위터는 @dangun76 을 쓰고 있습니다. '뉴스미디어의 수익모델 비교 연구'로 석사 학위를 취득했습니다. 현재 관련 분야 박사과정에 재학 중입니다. 저서로 '트위터 140자의 매직', '혁신 저널리즘'이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들의 다양한 피드백을 간절히 원하고 있습니다. (https://www.facebook.com/mediagotosa/)에서 더 많은 얘기 나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