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통합 ‘카카오TV’, 2017년 2월 출범

2016.12.15

카카오가 ‘통합 카카오TV’를 출범한다. 카카오는 12월 15일 카카오의 동영상 서비스인 ‘다음 tv팟’과 ‘카카오TV’의 플랫폼을 내년 2월 중 통합하고, 브랜드는 상반기 내 ‘카카오TV’로 일원화한다고 밝혔다. 기존 다음 tv팟 서비스는 영상 연동을 위해 내년 상반기까지 일부 기능을 유지한다.

kakaoTV

사진=카카오

지금도 다음 tv팟과 카카오TV의 구분이 도드라지는 것은 아니다. 카카오 내에서도 하나의 팀으로 존재했다. 플랫폼 성격에 따라 노출되는 콘텐츠가 다소 다른 수준이다.

새롭게 출범할 카카오TV는 기존 2개로 분리돼 있던 동영상 인프라를 통합한다. 통합을 맞아 새로운 기능도 선보인다. ‘비디오 스테이션’은 영상의 업로드와 유통, 관리까지 한 곳에서 진행할 수 있는 동영상 관리 플랫폼이다. ‘비즈 스테이션’은 동영상과 라이브 방송의 수익을 관리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라이브 방송과 VOD 영상 생산자라면 누구라도 콘텐츠 포맷에 맞는 수익모델을 설정하고 수익을 자동으로 정산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수익모델은 ‘후원하기’와 ‘광고’다.

통합 카카오TV는 카카오톡의 새로운 플러스친구와 연동된다. 이용자는 카카오TV 채널과 연동된 플러스친구를 추가하고 새로운 영상, 라이브 방송을 메시지로 받아볼 수 있다. 생산자는 자신의 콘텐츠를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통해 유통하고, 시청자와 카카오톡으로 소통할 수 있다.

배동호 카카오 동영상플랫폼팀 이사는 “새롭게 태어날 카카오TV는 동영상의 감상, 제작, 유통, 관리, 수익화 전반에서 강력한 경쟁력을 가진 동영상 플랫폼이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chaibs@bloter.net

뉴스, 콘텐츠, 미디어, 플랫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