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너코리아, 국내 에듀테크 스타트업과 영어교육 앱 개발

가 +
가 -

애니메이션 채널 카툰네트워크를 운영하는 터너엔터테인먼트네트웍스코리아가 국내 에듀테크 스타트업 퀄슨과 협업해 영어 학습 응용프로그램(앱)을 출시한다고 7월3일 밝혔다.

퀄슨은 2012년 서립된 영어 교육 스타트업으로, 다양한 모바일 기반 첨삭 및 회화 연습 서비스를 내놓고 있다. 2016년 하반기에는 해외 인기 영상을 시청하며 영어를 공부할 수 있게 도와주는 ‘슈퍼팬‘이라는 새로운 서비스를 출시했다. 슈퍼팬은 한국 앱스토어 교육 부문 매출 1위를 달성한 바 있다.

퀄슨은 슈퍼팬과 별도로 터너엔터테인먼트네트웍스코리아와 협업해 영어 교육 앱을 2017년 10월 중에 출시할 예정이다. 이 영어 앱에는 ‘위 베어 베어스’, ‘어드벤처타임’, ‘파워퍼프걸’, ‘벤10’, ‘엉클 그랜파’, ‘검볼’, ‘레귤러 쇼’ 등 카툰네트워크가 제작·방영하는 세계적인 애니메이션 시리즈들이 활용될 예정이다. 사용자는 이 애니메이션 시리즈를 시청하며 자연스럽게 영어를 배울 수 있다. 주요 사용자는 유창한 영어 말하기와 듣기 실력을 키우고 싶은 어린이와 성인층으로 보고 있다. 또한 퀄슨과 터너엔터테인먼트네트웍스코리아는 한국에 앱을 출시하면서 동시에 일본, 대만, 동남아시아 등으로 진출할 계획이다.

▲퀄슨이 만든 영어 교육앱 ‘슈퍼팬’ 예시. 위 베어 베어스 콘텐츠를 활용했다. (사진:슈퍼팬 앱)

▲퀄슨이 만든 영어 교육앱 ‘슈퍼팬’ 예시. ‘위 베어 베어스’ 콘텐츠를 활용했다. (사진=슈퍼팬 앱)

이종석 터너코리아 대표는 “터너는 퀄슨과의 이번 파트너쉽을 통해 카툰네트워크의 애니메이션들이 영어 학습 자료로 활용돼 국내 팬들에게 영어 학습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학습은 재미와 결합했을 때 더 큰 효과를 나타낼 수 있다고 믿는다”라고 말했다.

박수영 퀄슨 대표는 “세계적인 미디어 회사인 터너와 새로운 학습 앱 개발을 위한 파트너십을 맺게 돼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라며 “카툰네트워크는 한국과 아시아 지역을 포함해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애니메이션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 새로운 앱은 카툰네트워크의 애니메이션들을 잘 활용해 전에는 보지 못했던 재미있고 교감을 나눌 수 있는 영어 학습 도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합격을 부르는 영어 이력서/면접 체크포인트 27

블로터 독자를 위한 특별 할인쿠폰이 발행되었습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