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LG, ‘뱅앤올룹슨’ 매장에 V30 체험존 설치

2017.12.29

이제 뱅앤올룹슨 매장에서 LG ‘V30’을 ‘들을’ 수 있다.

LG전자는 서울 6개, 부산 1개 등 오디오 명가 뱅앤올룹슨의 국내 7개 전 매장에 LG V30 사운드 체험존을 마련한다고 12월29일 밝혔다. 뱅앤올룹슨 매장에 스마트폰 체험존이 설치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체험할 수 있는 매장 수가 적다는 점은 아쉽다.

LG V30은 하이파이 쿼드 닥을 탑재하고 뱅앤올룹슨 ‘B&O 플레이’와의 협업을 통해 우수한 사운드를 완성했다. 또 음악 전문가들이 가장 선호하는 음색만을 골라 들을 수 있게 하고, 음악장르에 따라 잔향까지 선택할 수 있도록 튜닝 기능을 강화했다.

LG전자 이상규 한국모바일그룹장은 “세계 음향 전문가들에게서도 인정받는 LG V30의 프리미엄 사운드를 더욱 쉽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LG전자는 고해상도 음원 전문 업체 그루버스와 차세대 하이파이 스트리밍 규격 MQA 기반의 스트리밍 서비스도 출시했다. LG V30 사용자들은 그루버스 앱에 가입 후 MQA 전용관에 접속하면 고해상도 하이파이 음악을 무료로 즐길 수 있다. 무료 하이파이 음악 서비스는 내년 3월 말까지 제공된다.

LG전자는 통신기술의 발전으로 디지털 음원과 하이파이 음원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는 데 발맞춰 LG V30으로 세계 음악 애호가들을 사로잡겠다는 계획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