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LG전자, 입는 로봇 ‘LG 클로이 수트봇’ 공개

2018.08.23

LG전자가 사람이 직접 착용하는 웨어러블 로봇을 공개했다. ‘LG 클로이 수트봇(LG CLOi SuitBot)’은 하체 근력을 향상시켜줘 적은 힘으로 무거운 짐을 들 수 있도록 돕는다. 산업현장부터 일상생활까지 다양한 분야에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 LG전자는 로봇 제품군을 확대하며 로봇 사업을 미래 성장동력으로 키워나갈 계획이다.

LG전자는 8월31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국제 가전 박람회 ‘IFA 2018’에서 웨어러블 로봇 ‘LG 클로이 수트봇’을 공개한다고 23일 밝혔다. LG 클로이 수트봇은 하체 근력 지원용 웨어러블 로봇이다. 착용자의 하체를 지지하고 근력을 향상시켜 제조업 및 건설업 등 여러 산업현장에 사용될 수 있다. 또 일상생활에서는 보행이 불편한 사용자가 쉽게 움직일 수 있도록 도와줄 수 있다.

| ‘LG 클로이 수트봇’은 하체 근력 지원용 웨어러블 로봇으로, 적은 힘으로 무거운 물체를 들 수 있도록 돕는다.

클로이 수트봇은 기존 웨어러블 로봇의 부자연스럽고 불편한 착용감을 개선했다. 전용 거치대를 이용해 간단하게 제품을 입고 벗을 수 있다. 또한, LG전자는 착용자의 움직임과 주변 환경 데이터를 학습하고 분석해 위험을 예측하고 피할 수 있는 인공지능(AI) 기술을 클로이 수트봇에 적용할 계획이다.

LG전자는 인체의 한계를 극복하고 생산성과 삶의 질을 높여줄 수 있는 웨어러블 로봇에 대한 연구개발과 투자를 지속해 나갈 방침이다. LG전자는 지난해 웨어러블 로봇 스타트업 에스지로보틱스에 지분을 투자하고 공동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 웨어러블 로봇 ‘LG 클로이 수트봇’

LG전자는 로봇 사업에 대한 투자와 협력을 확대하며 미래 먹거리 사업으로 키우고 있다. 특히 ‘개방형 혁신’을 기치로 내걸고 로봇개발업체 로보티즈, 로봇 감성인식 분야 인공지능 스타트업 아크릴, 산업용 로봇제조업체 로보스타, 미 로봇개발업체 보사노바로보틱스 등에 잇따라 지분을 투자하며 외부와 협력을 늘려가고 있다.

이번 제품 발표로 LG전자의 로봇 제품군은 안내 로봇, 청소 로봇, 잔디깎이 로봇, 홈 로봇, 서빙 로봇, 포터 로봇, 쇼핑 카트 로봇에 이어 이번 웨어러블 로봇까지 총 8종으로 늘었다. LG전자는 로봇 통합 브랜드를 ‘LG 클로이(LG CLOi)’로 명명했다. ‘똑똑하면서도(Clever & CLear) 친근한(CLose) 인공지능 로봇(Operating Intelligence)’을 뜻한다. LG전자는 로봇을 ‘일상생활에서 스스로 생각하고 고객과 교감하며 편의를 제공하는 동반자’라는 관점으로 접근하며 가정용부터 산업용까지 다양한 로봇을 내놓을 계획이다.

LG전자 H&A스마트솔루션사업담당 류혜정 전무는 “고객에게 진정한 편의와 혜택을 주면서 고객과도 공감할 수 있는 로봇들을 지속해서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