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엔터테인먼트, ‘NHN’으로 사명 변경…

게임, 핀테크 및 클라우드, AI, 빅데이터 등 4차산업혁명 핵심기술 발전에 역량 집중

가 +
가 -

NHN엔터테인먼트가 ‘NHN’으로 사명을 바꾸고 IT기술기업으로 새롭게 출발한다.

NHN엔터테인먼트는 3월29일, 성남시 분당구 판교에 위치한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제 6회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정관 개정을 통해 사명을 NHN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2000년 한게임과 네이버가 합병하며 설립된 NHN은 적극적인 연구개발과 이용자 중심의 서비스로 가파르게 성장하며, 한국 IT 기술 및 산업 발전을 선도해 온 기업이다. 이후 2013년 NHN엔터테인먼트와 네이버로 다시 분할되며, NHN 고유 브랜드는 사라졌다.

NHN엔터테인먼트는 설립 6년차를 맞아 기존 게임과 핀테크 사업 외에도 클라우드, AI, 빅데이터 등 4차산업혁명에 부응한 핵심기술 발전에 역량을 집중하며 NHN으로 새출발을 선언했다.

NHN 정우진 대표는 주주총회에서 “빠르게 변화하는 글로벌 경쟁 환경에서 NHN만의 장점을 살려 기술발전 및 사업 확장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 나갈 계획”이며 “한국을 대표하는 IT 기술기업으로 주주의 가치를 극대화하고, 기업 가치 향상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NHN엔터테인먼트는 4월1일부터 NHN, 혹은 NHN주식회사/NHN㈜로, 영문명은 NHN Corporation/NHN Corp.로 변경되며, 홈페이지 주소는 www.nhn.com 으로 변경된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