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LGU+, 월 4만원대 5G 요금제 출시…청소년·시니어 전용

2019.07.28

LG유플러스가 월 4만원대 5G 요금제를 출시했다고 7월28일 밝혔다. 이번 요금제는 청소년과 시니어 이용자 전용으로 제공되며, 월 4만5천원에 8GB의 데이터를 제공한다. 국내에서 5G 요금제 중 월 4만원대 요금제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5G 라이트 청소년’과 ‘5G 라이트 시니어’ 요금제는 각각 만 4세 이상 18세 이하, 만 65세 이상 이용자가 가입할 수 있다. 월 4만5천원(선택약정 할인가 3만3750원)에 음성과 문자가 기본으로 제공되며, 데이터는 월 8GB(소진 후 1Mbps 속도제어)를 준다.

| LG유플러스 5G 청소년 및 시니어 요금제 2종

해당 요금제를 사용할 경우 ‘U+모바일tv(라이트)’를 무료로 쓸 수 있으며, 9월 말까지 ‘U+AR·VR’ 월정액 무료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LGU+는 ‘5G 슈퍼 플래티넘’ 요금제를 신설했다. 가장 고가 구간인 월 11만5천원(선택약정 할인가 8만6250원) 요금제로, 음성과 문자를 기본 제공하며 데이터는 월 350GB(소진 후 10Mbps 속도제어)를 준다. 올 연말까지 가입할 경우 24개월간 5G 데이터를 속도제한 없이 제공한다.

5G 슈퍼 플래티넘 요금제는 청소년·시니어 가족 전용 공유 데이터 50GB를 별도로 제공한다. 5G 라이트 청소년과 5G 라이트 시니어 요금제 가입 가족에게 데이터를 공유할 수 있다.

또 지니뮤직, U+모바일tv 등의 콘텐츠를 무료로 제공하며, 휴대폰 분실/파손 보험 할인, 안심폰 부가서비스 무료 제공, 로밍 50% 할인 등의 프로모션 혜택이 적용된다.

| LG유플러스 5G 요금제 5종

박종욱 LGU+ 모바일상품그룹장 전무는 “청소년과 시니어 전용 요금제를 마련해 5G 서비스의 이용 부담을 대폭 낮추고, 가족 공유 혜택을 신설해 가계통신비 인하에 기여하고자 했다”라며 “앞으로도 보조금보다는 요금제 및 서비스 경쟁을 주도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