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에서 기차표 예약하고, 네이버페이로 승차권 사고

가 +
가 -

앞으로 코레일 앱에서 네이버페이로 철도 승차권을 구입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네이버와 한국철도공사(이하 코레일)는 서울역에서 철도 이용 편의 증진을 위한 포괄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MOU는 네이버-코레일 간 상호 협력을 강화해 국민들의 철도 이용 편의를 증진시키고 철도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사는 이번 협력으로 철도산업 활성화를 위해 여러 사업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철도 승차권을 네이버에서 쉽게 예약과 결제가 가능하도록 시스템 연동하고, 코레일 홈페이지나 앱에서 네이버페이로 철도 승차권 구매 위한 간편결제 서비스 적용, 철도교통 여행 검색 품질 향상을 위한 코레일 DB 연동 등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네이버는 코레일의 철도 시간표 정보를 네이버 검색·지도 서비스에 접목해 철도 정보 활용을 도울 예정이다.

네이버 지역 검색 서비스 담당인 글레이스 CIC(사내기업) 이건수 대표는 “네이버의 기술력을 활용해 앞으로도 한국철도공사와 다양한 협력 사업을 확대함으로써 철도 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