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U+, 5G 기반 ‘3D VR 불꽃축제’ 생중계

VR기기로 불꽃놀이를 구경할 수 있다.

가 +
가 -

LG유플러스가 5G 기반 불꽃놀이 3D VR 생중계 서비스에 나선다.

LG U+는 오는 10월5일 5G 기반 VR 미디어 플랫폼인 U+VR 앱을 통해 ‘한화와 함께하는 서울세계불꽃축제 2019’ 생중계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9월27일 밝혔다.

이는 올해 하반기부터 진행하는 ‘일상에 U+5G를 더하다’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영화관(메가박스, U+5G 브랜드관) ▲예술(공덕역, U+5G 갤러리) ▲스포츠(당구대회, U+5G VR중계) ▲희망(양산 부산대학교 어린이병원, U+5G 놀이터)에 이어 LG U+는 ▲축제에 U+5G를 접목하기로 했다.

올해로 17회차를 맞는 서울세계불꽃축제는 한화가 2000년부터 매년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개최하고 있다. 매년 100만명 이상의 내·외국인 관람객이 모이는 축제다.

LG U+는 이번 VR 생중계를 위해 불꽃을 쏘아 올리는 원효대교와 한강철교 사이의 바지선 쪽 수변에 카메라를 설치한다. 인파로 붐비는 현장을 직접 방문하지 않고도 VR기기를 통해 불꽃놀이를 초고화질로 생동감 있게 관람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생중계 이후 불꽃축제 하이라이트 영상은 U+VR 앱에서 VOD로 제공된다. 63빌딩 옥상에서 별도 촬영한 3D VR 영상도 추가될 예정이다.

LG U+ 5G 모바일 가입자는 U+ VR 앱을 구글 플레이스토어, 원스토어 등 스마트폰 앱 장터에서 내려받아 무료 관람할 수 있다.

신중경 LG U+ VR콘텐츠팀장은 “U+VR 앱을 통해 VR 생중계 콘텐츠를 점진적으로 확대해나갈 예정이며, 한국전파진흥협회가 주최하는 5G 기반 실감콘텐츠 및 서비스 개발지원 사업에도 참여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장준영 LG U+ 브랜드커뮤니케이션담당은 “앞으로도 고객의 일상을 돌아보고, U+5G를 통해 고객이 가까운 곳에서 일상의 변화를 직접 느낄 수 있도록 여러 활동을 지속적으로 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